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국예탁결제원, 제주 창업생태계 조성 나선다

K-Camp 프로그램 제주지역 확대 통한 지역 창업기업 지원

입력 2021-09-14 09:10 | 수정 2021-09-14 09:12

▲ 한국예탁결제원 이명호 사장, 제주특별자치도 구만섭 도지사권한대행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은 제주특별자치도와 지난 13일 '제주지역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혁신·창업기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예탁결제원과 제주특별자치도가 제주지역의 혁신·창업기업을 발굴 및 지원하고, 지역 창업생태계를 조성·활성화하기 위하여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예탁결제원은 내년 중 제주지역에서 K-Camp 프로그램을 확대실시할 예정이며, 제주특별자치도는 지역기업 발굴·추천과 K-Camp 제주 관련 행정지원 등의 노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K-Camp는 비수도권 지역의 혁신·창업기업이 자본시장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예탁결제원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부산·대전·광주·대구·강원 등 5개 지역, 51개 기업을 대상으로 K-Camp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며, 작년에는 60개 혁신·창업기업을 지원하고, 137명의 신규고용 창출, 151억원의 투자유치를 성공시켰다.

이명호 사장은 "제주특별자치도와 업무협약을 통해,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을 아우르는 K-Camp 프로그램의 기반을 구축하고, 제주지역 창업생태계를 활성화해 지역 경제성장과 창업기업의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성훈 기자 greg@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