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한령, '관광-유통' 넘어 게임업계 확산 움직임"

게임업계, '사드 리스크' 떨치고 돌파구 찾을까?

3N, "앞으로 상황 더 예의주시하고 대처할 것"
"정치적 이슈로 혼란스럽지만 큰 타격 없을 것"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5 05:55:5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각 사


중국의 사드 보복으로 국내 관광, 유통 업계에 이어 게임사들도 금한령(禁韓令)의 황사 바람 앞에 직면했다.

국내 게임 주요 게임업계에도 타격이 이어질까 우려되는 한편, 15일 넷마블-엔씨소프트-넥슨 모두 "앞으로의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중국의 사드보복에 대한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15일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국제 정세를 예단하기가 어려워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국 매출이 전체 매출의 41%를 차지하는 넥슨도 조심스럽기는 마찬가지다.

넥슨은 "기존 판호를 획득해 서비스 중인 게임들에 대해서는 퍼블리셔로부터 공식적으로 전달받은 내용은 없다"며 "사드 배치 보복에 대한 영향은 예의주시 하는 상황이며, 추이에 따라 대응 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15일 넥슨에 따르면, 지난해 넥슨의 한국 외 해외 매출비중은 59%(한화 약 1조1512억 원)이며, 전체 매출 중 중국매출 비중은 41%(한화 약 7844억 원)에 달한다.

올해 IPO 상장을 앞둔 넷마블게임즈는 모바일 MMORPG 리니지2:레볼루션의 판호를 중국에 신청해 놓은 상태라 걸림돌이 되지 않을까 우려했지만, 앞으로 상황을 더 지켜보고 대처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넷마블 관계자는 "레볼루션 판호는 이미 텐센트사가 신청을 했고 절차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관련 사안에 대해서는 예의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 국내 게임업계 관계자는 "중국과의 정치적 이슈가 있다 보니 국내 게임사들도 대답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게임사 개별의 문제를 넘어 전체 업계에 대한 이슈라 게임사들도 쉽사리 결론을 내지 못하는 상황일 것"이라고 정황을 설명했다.

실질적으로 사드 리스크가 생긴다고 해도 넷마블에 가는 피해는 별로 없을 것이라는 일각의 의견도 있다.

게임 업계 한 측근은 "넷마블의 해외 매출비중은 51%가 넘지만 중국 수익은 현재 그리 높지 않다"며 "넷마블의 글로벌 타겟은 일본, 동남아, 북미 등이 주요하기 때문에 실질적인 큰 타격은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편, 방준혁 넷마블 의장도 지난 3회 NTP(넷마블 투게더 위드 프레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중국을 포함한 미국, 일본 시장의 중요성을 강조한 바 있어 앞으로 중국 정세가 IPO상장을 앞둔 넷마블을 포함한 국내 게임업계에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서금회 다음은 경금회?…금융 공기관 수장 거취 촉각
문재인 대통령의 내각 구성이 속도를 내면서 공공기관장 인선도 빨라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특히 문 대통령의 금융정책이 서민금융에 중점을 두면서 박근혜 정부서 정부주도의 구조조정을 이끌었던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의 수장의 교체설까지 대두되고 있다.◇ 임기와 무관…정권과 함께… [2017-05-12 18:07:13] new
아이에스동서, 1분기 영업익 769억원… 전년比 32% 증가
아이에스동서는 2017년 1분기 잠정 실적보고서(연결기준) 공시를 통해 매출 4285억원·영업이익 769억원·순이익 371억원의 영업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매출과 영업이익은 지난해 1분기에 비해 29.4%·32.1% 증가한 반면, 순이익은 8.8% 감소했다. [2017-05-12 17:42:48] new
쌍용차, 도서지역 고객 위한 '무상점검' 서비스
쌍용자동차는 정비 서비스를 평소에 받기 힘든 도서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이번 무상점검 서비스는 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서비스 지역은 울릉도 및 인천 옹진군 백령도를 비롯해대청도, 소청도, 전남 신안군의 6개 섬(흑산도, 비… [2017-05-12 17:41:30] new
한국타이어, 창립 76주년 기념 '장기근속자' 1665명 표창
한국타이어는 지난 8일 창립 76주년을 맞아 회사 성장에 기여한 장기근속자 1665명을 표창했다고 12일 밝혔다.이번 표창 대상자는10년상(779명), 15년상(331명), 20년상(295명), 25년상(155명), 30년상(98명), 35년상(7명) 등이다.15년, 20년, 30년상을 수상한 장기근속 직원은 한국타… [2017-05-12 17:36:30] new
합병가액 높은 롯데쇼핑, 실적 따라 지주사 전환 시 변수될까
롯데그룹이 지주사 체제 전환을 위해 주요 계열사 4곳에 대한 분할합병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합병가액' 조정 가능성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합병가액은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의거 투자사업부문의 본질가치로 평가하도록 규정하고 있고, 통상 자산가치와 수익가치가… [2017-05-12 17:31:0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