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속되는 검찰 수사에 이미지 타격 불가피

[취재수첩] 재계, 줄이은 총수 소환에 좌불안석...경영정상화 언제쯤?

8~20일 재계 10위권내 2개 그룹 총수 검찰·법원 출두
검찰,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 소환 조사...재계 '폭풍전야'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1 18:19:2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지난 20일 열린 경영비리 재판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중앙지방법원에 모인 롯데총수일가(왼쪽부터 신격회 롯데 총괄회장, 신동주 부회장, 신동빈 회장, 서미경씨)ⓒ뉴데일리

 

대한민국 사법부는 현재 재계 총수 소환에 혈안이 돼 있다. 세계적인 그룹 총수들을 연일 검찰, 법원으로 불러내면서 국내 기업의 이미지 추락은 이미 현실이 됐다. 이들이 경영에 집중할 수 없음은 두말할 필요도 없다.

 

최순실 사태로 시작된 파장이 박근혜 전 대통령을 끌어내린 것도 모자라 재계 총수들 신변까지 위협하고 있는 것. 이들은 계속되는 검찰 수사에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될 가능성까지 염두에 두고 있는 처지다.

 

지난 주말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는 최태원 SK 회장을 전격 소환 조사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과 독대 상황을 집중적으로 캐묻기 위해서다. 검찰 특수본이 김창근 전 SK그룹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을 부른지 정확히 이틀째 되는 날이었다.

 

강도높은 검찰 조사에서 최태원 회장은 사면과 면세점 사업 특혜에 대해 "대가성은 없었다"고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이 검찰에 소환된지 이틀만인 지난 20일 재계 총수가 또 다시 사법부의 호출을 받았다. 이번에는 검찰이 아닌 법원이었다. 권오준 포스코 회장은 사법부의 부름에 서울중앙지방법원으로 출두했다.

 

20일 오후 2시 50분경 서울중앙지법에서 재계 6위의 포스코 권오준 회장이 모습을 드러냈다. 권 회장은 최순실 재판에 증인으로 서기 위해 법원에 출두했다.

 

그는 자신의 결백을 주장하기 위해, 그리고 억울함을 하소연 하기 위해 증인으로 기꺼이 출석한 것으로 보인다. 최순실 재판에서 그룹 총수가 직접 증인으로 참석한 사람은 권오준 회장이 유일하다.

 

이렇게 최근 며칠 사이 재계 10위권 내에 있는 SK, 포스코 그룹 총수가 검찰과 법원을 다녀갔다. 그들이 출두하면서 기자들의 쏟아지는 질문을 받고 포토라인에 서서 사진이 찍혔음은 말할 필요조차 없다.

 

세계적인 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해 한시라도 경영에 집중해야 하는 그들에게 이러한 모습은 참으로 부끄러웠을지도 모른다. 물론 이들에게 잘못이 있다면 일벌백계해야겠지만 그건 사법부의 판단이 내려진 뒤 생각할 문제다. 

 

우선 대한민국 총수들의 이러한 모습을 바라보는 세계 각 국가의 시선은 어떠할까. 단순하게 생각하면 그냥 비리기업 이 수준으로 낙인 찍혔을 것으로 예상된다. 세계 각 국의 기업들과 투자를 협의 하고 성장방향을 모색해야 하는 그들이 입는 이미지 타격은 상상초월인 셈이다.

 

금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검찰에 소환되며 낳을 또 다른 파장이 국내 주요 그룹들을 긴장하게 만들고 있다. 코스피 지수가 연중 고점을 찍고 있는 가운데 거꾸로 가는 대한민국 재계는 그야말로 폭풍전야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한국타이어 장착 레이싱카, 美 대회서 1위... '벤투스 F200' 기술력 입증
한국타이어는 자사가 후원하는 리즈 밀란 선수가 25일(현지시간) 미국 콜로라도에서 진행된 '파익스 파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 타임 어택 클래스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올해로 101주년을 맞는 파익스 피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은 총 길이 19.99km 구간, 156개 코너를 통과해 1440미터… [2017-06-27 10:17:15] new
롯데-카카오뱅크, '유통·금융' 융합 MOU 체결… 서비스 경쟁력 강화
롯데그룹이 유통분야에서의 금융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카카오뱅크와 유통부문 융합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한 것. 롯데는 26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빌딩 대회의실에서 롯데쇼핑 임병연 부사장, 코리아세븐 정승은 대표이사,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이사, 롯데피에스넷 이찬… [2017-06-27 10:11:42] new
[Daily New식품] 하이트진로, 대상베스트코, 남양유업 外
◇ 하이트진로, '하이트 x 워너원' 컬래버레이션 광고 선봬하이트진로는 화제의 그룹 '워너원'과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하이트 엑스트라 콜드의 여름 광고를 제작한다. 주류업계 특성상 워너원 멤버 중 강다니엘을 비롯해 김재환, 윤지성, 옹성우, 황민현, 하성운 등 성인 멤버 6명만 해당된다.하… [2017-06-27 10:02:07] new
한국 생필품 시장, 전세계 '인터넷 장보기' 압도적 1위
직접 마트에 가지 않고 인터넷으로 장보기가 활성화되고 있다.특히 한국의 생활필수품 시장에서 인터넷 구매율이 주요 선진국 가운데 가장 활발해 놀라움을 자아낸다.27일 IT(정보기술) 업계에 따르면 유럽계 시장조사 기관 칸타월드패널은 2015년 6월부터 2016년 6월까지 세계 주요 국가의… [2017-06-27 09:59:27] new
소비자 지갑 드디어 열리나…소비심리 6년만에 최고치
국내 소비자심리가 최고치를 찍으며 큰 폭으로 개선되고 있다.새 정부를 향한 기대감이 이어지고 주가지수가 고공행진을 하면서 소비심리가 개선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27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6월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111.1로 2011년 1월(111.4) 이래 6년 5개월 만에 최고를 기록… [2017-06-27 09:56:1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