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의 소지 없애기 위해 김영란법 원칙대로 적용한다는 입장

'김영란법 때문에'…애플 아이폰 초청장 못받은 한국 언론

삼성 갤노트8 언팩땐 외국 매체 선별 초청…'역차별 논란'

편집국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12 08:48:5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애플


김영란법의 영향으로 한국의 기자들만 애플이 주최하는 아이폰X 공개 행사에 초청을 받지 못했다. 

12일 해외 IT매체들에 따르면 애플은 지난달 31일(미국 현지시간) 세계 각국 언론 기자들에게 이달 12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 신사옥 내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열리는 아이폰 신제품 공개 행사 초청장을 발송했다. 

그러나 이날 현재 한국 언론사 기자 중 이 초청장을 받은 기자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초청장이 없으면 공개행사에 들어갈 수 없다. 

애플은 한국 기자들을 초청하지 않은 이유를 명확히 밝히지 않았지만 작년 9월부터 시행된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저촉 소지를 염두에 뒀다는 후문이다. 

애플은 지난해까지 제품 발표 등 행사 때마다 한국 기자들을 일부 초청해왔다. 그러나 김영란법이 발효한 이후 올해 6월 5일 열린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7'에는 초청 대상에 처음으로 한국 기자들을 제외했다. 

애플측의 이러한 판단은 글로벌 기업들의 언론 홍보 관행과 김영란법 규정의 차이 때문이다. 

글로벌 기업들은 대부분 제품 발표 행사에 참석해 현장 취재를 할 언론매체를 자사의 필요에 따라 미리 선별해 초청장을 발송한다. 대부분 항공기 등 교통편이나 숙박 등을 기업 부담으로 제공한다. 

삼성전자 역시 지난달 23일 미국 뉴욕에서 연 갤럭시노트8 언팩 행사에서 해외 매체를 선별해 초청하고 항공, 숙박 등 비용을 부담했다. 

반면 김영란법은 기업이 일방적으로 특정한 언론매체를 선정해 취재편의를 제공하는 것을 '위법한 행위'로 본다. 

국민권익위원회의 청탁금지법 매뉴얼에 따르면 행사 주최측이 공식적인 행사에 불가피하게 수반되는 교통, 숙박, 음식물이나 이에 준하는 편의 제공은 할 수 있으나, '공식 행사'로 인정받기 위해서는 원칙적으로 참석자가 특정되거나 차별되지 않고 개방되어 있어야 한다. 

기업의 자의적인 선별기준을 허용하지 않은 것이다. 

외국 기업의 제품 발표나 개발자 회의의 경우 아직 판례가 없어 한국 기자를 초청하는 것이 이에 해당하는지는 확실치 않다. 

그러나 애플은 문제의 소지를 없애기 위해 김영란법을 원칙대로 적용한다는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한국 기자들은 관심이 집중되는 아이폰X 발표 행사를 현장이 아닌 해외매체의 보도를 참고해 간접적으로 취재할 수밖에 없게 됐다. 글로벌 취재현장에서 한국 언론이 역차별을 받는 셈이다.

애플코리아는 이와 관련해 공식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장용호 SK머티리얼즈 사장 "가스 누출, 추가 조치 약속…심려 끼쳐 죄송"
SK머티리얼즈가 WF6(육불화텅스텐) 누출 사고와 관련 적극적인 추가 조치를 약속하며 영주 시민들에게 다시 한번 사과했다.SK머티리얼즈는 18일 오전 회사 내 안전교육장에서 두 번째 언론 브리핑을 갖고 지난 13일 발생한 WF6(육불화텅스텐) 누출 사고에 대한 자체 정밀조사 중간 결과… [2018-04-18 17:16:02] new
미래에셋대우, 자사주 800만주 취득·소각
미래에셋대우는 오는 19일 보통주 자기주식 800만주를 취득, 소각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이번 자사주 취득 규모는 800만주로 약 720만원, 유통 주식수의 1.5% 수준이다. 이익 소각을 목적으로 공시 후 3개월 이내 주식시장에서 매수해 소각할 예정이다. 강성범 경영혁신부문대표는 "이번… [2018-04-18 17:10:41] new
포스코, 권오준 회장 사퇴로 후임 선임절차 착수... '승계 카운슬' 시작
권오준 포스코 회장이 임시 이사회를 통해 사퇴 의사를 밝히자. 포스코는 즉각 후임 선임 절차에 착수했다. 18일 포스코에 따르면권오준 회장의 사퇴가 결정된이날 임시이사회에서 CEO 선임단계의 맨 첫단계인 CEO 승계 카운슬을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승계 카운슬 1차 회의가 열… [2018-04-18 16:57:17] new
허창수 GS 회장, 계열사 신규사업 격려… “최선을 다한 실패는 큰 성공의 과…
허창수 GS그룹 회장이 각 계열사가 추진하고 있는 신규사업을 격려했다. 아울러 인공지능과 자율주행차, 핀테크 등 혁신기술의 홍수 속에 변화를 읽고 새로운 사업기회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허창수 회장은 18일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경영진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올… [2018-04-18 16:51:26] new
지정학적 리스크 완화에 코스피 1%대 올라… 2479포인트 마감
지정학적 리스크 완화 기대에 코스피 지수가 상승 마감했다.18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6.21포인트(1.07%) 오른 2479.98포인트로 거래를 마쳤다.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 후보지 검토에 나섰다는 소식에 전날 뉴욕 증시가 모두 상승 마감했다.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3.78포인트 오른 2467.55포인트로 거래를… [2018-04-18 16:49:0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