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희의 컬쳐홀릭]

무한 자유의 향연 '자라섬 재즈페스티발'

권상희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5.10.19 16:45:3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권상희의 컬쳐 홀릭] 재즈는 복잡 미묘한 우리네 인생살이와 닮은 모습이다. 결코 매끄럽지 않은 거친 느낌, 그것이 만들어내는 굴곡은 때론 질벅거리기도, 끈적거리기도 한다. 음악이 끝나도 끝나지 않은 듯한 여운은 계속해서 귓가를 맴돌고, 때로 묘한 상상력을 자극한다.

 

그런 느낌들 때문에 유난히 난 재즈가 좋다. 그리고 한때 멋진 재즈싱어를 꿈꾸기도 했었다. 지금은 아쉽게도 과거형이 돼버린 희망사항이 됐지만.

 

재즈가 주는 특별한 매력에 이끌려 매년이맘때면 자라섬을 찾는다. 어두운 재즈바 한켠에서 들었던 음악이 닫힌 공간을 벗어나 대자연과 만나게 되면서 무한대로 확장된 느낌을 선물처럼 선사하는 곳, 그곳이 바로 자라섬이다. 그리고 그곳에서 재즈를 사랑하는 수많은 사람들과 만나게 되면서 비로소 축제는 완성된다. 황폐하기만 했던 자라섬은 재즈와 함께하면서 그렇게 음악이 살아 숨 쉬는 곳으로 멋지게 성장했다.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간 있었던 제 12회 자라섬 재즈페스티발은 한밤의 추위에도,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변함없이 뜨거웠다.

 

“이런 시골에서 재즈가 어울리기나 해” 이런 대다수 지역주민들의 부정적인 반응을 무릅쓰고 2004년 용감하게 시작했던 작은 축제가 20여만 명 이상의 관객이 함께하는 세계 3대 재즈페스티발로 커나가게 될지 그 누가 상상이나 할 수 있었을까? 일본에서 재즈 관련 행사를 마친 B급 뮤지션들이 거쳐 가던 과거의 자라섬은 이제 세계 최정상의 재즈뮤지션들이 가장 선호하는 축제의 장이 되고 있다.

 

 

자라섬 재즈아일랜드에서 선보인 27개국 45개 팀 가운데 특히 5인조 밴드 스파이로 자이라의 무대, 파올로 프레수, 오마르 소사, 트릴록 구르투 트리오와 아프리카의 스팅으로 불리는 베이시스트 리차드 보나의 환상적인 무대는 일상에 찌들어 닫혀있던 오감을 깨워주며 자라섬 만이 가질 수 있는 특별한 재즈의 힘을 느끼게 했다. 메인무대 외에도 자라섬 이 곳 저곳에서 펼쳐지는 크고 작은 무대는 마니아들 뿐 아니라 일반 지역주민들도 누구나 쉽게 재즈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주었다.

 

이제 재즈는 자라섬의 대표 장르가 되었고 이와 함께 가평군의 지역 브랜드 또한 상승했다. 물론 타 지역의 축제와 달리 유료로 진행되는 탓에 상업화 논란이 있기도 하다. 그러나 대다수의 지역 행사가 축제를 위한 축제에 그치는 것에 비하면 자라섬 재즈 페스티발은 지역경제에 커다란 시너지 효과를 주는 문화상품임에 틀림없다. 재즈와 만나기 전 가평군과 그 이후의 가평군은 확연히 다르다. 쓸모없는 곳이었던 자라섬의 변화가 이를 입증해 준다. ‘노는 것이 돈이 된다’는 경제 개념을 도입한 재즈페스티발은 상업화 속에서도 길을 잃지 않고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가을밤, 자라섬뱅쇼(hot wine)에 기분 좋게 취해 함께 한 재즈축제, 그것은 무한 자유의 향연 그 자체였다. 경직된 심신이 음표에 억매이지 않는 재즈처럼 자유로울 수 있었던 시간, 불규칙한 호흡이 자연과 음악에 위로 받고 마침내 힐링 되는 곳, 내년 자라섬 재즈페스티발이 기다려지는 이유일 게다.

 

문화평론가 권상희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넷마블, 상반기 매출 1조2273억원… 1위 넥슨과 고작 75억 차이
넷마블게임즈가 '리니지2 레볼루션'이 흥행에 성공하면서 올해 상반기에만 1조2273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국내 게임사 1위 업체인 넥슨의 상반기 매출 1조2348억원과 불과 75억원 밖에 차이나지 않는다.모바일 강자인 넷마블 흥행이 계속될 경우 올 하반기엔 게임시장 순위가 달라질 수 있다… [2017-08-13 10:57:39] new
삼성 갤노트8·LG V30, 9월15일 동시출시? '격돌 예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과 LG전자 V30이 오는 9월15일 같은 날 출시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13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 판매일을 9월15일로 잡고 내달 1일부터 예약판매에 돌입한다. LG전자도 같은 날 V30를 출시 안을 두고 내부검토를 진행중인 것으로 전… [2017-08-13 10:53:21] new
카카오뱅크 5000억원 유상증자… 케이뱅크와 3000억원 자본격차
카카오뱅크가 출범 15일 만에 5000억원의 유상증자를 결정하면서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와 자본 격차가 커질 전망이다.카카오뱅크는 지난 11일 이사회를 열고 주당 5000원짜리 주식 1억주를 발행하기로 결의했다. 9월5일까지 증자가 마무리되면 카카오뱅크의 자본금은 3000억원… [2017-08-13 10:50:08] new
코스피, 北-美 대립에 79일 전으로 퇴보
국내 증시에 대북리스크가 핵폭탄으로 작용하면서 모처럼 상승세를 맞았던 코스피가 79일전으로 뒷걸음질 쳤다.8개월 연속 상승이라는 신기록 달성 이후, 외국인의 차익실현 기류 속에 지정학적 리스크까지 겹치면서 악재가 겹겹이 쌓이는 모습이다. 지금껏 북한 리스크가 증시에 단기적으로… [2017-08-13 10:44:36] new
'나랏빚 비상' 1인당 국가채무 1293만원 돌파
문재인 정부가 저성장·양극화 극복을 위해 나라 곳간을 더 열기로 하면서 국가채무 규모 증가도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13일 국회예산정책처 국가채무시계에 따르면 전일 기준 한국의 국가채무(D1)는 665조3767억원을 기록 중이다. 지난해 말 638조5000억원 대비 26조8767억원 증가한… [2017-08-13 10:36:5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