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1, 트럼프 에너지정책 수혜 기대감..."美 셰일가스 투자 관심 집중"

셰일가스 포집업체 카디널에 800억 투자..."국제유가 상승세 타고 생산 활기"

윤희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20 06:24:5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E1



도널드 트럼프(Donald Trump)의 에너지 정책의 수혜자로 E1(Energy 1st)이 떠오르고 있다.

20일 업계는 석유(crude oil) 가격 상승에 따라 미국 셰일가스(shale gas) 생산이 다시 활기를 되찾으면서 셰일 광구에 투자한 E1의 수익성이 개선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E1은 지난 2015년 '카디널 가스 서비스(Cardinal Gas Services)'라는 미국 셰일가스 포집(gathering) 업체에 800억원을 투자했다.

카디널 가스 서비스는 뉴욕주(New York State)과 뉴저지주(New Jersey State) 등 미국 내 최대 에너지 소비 지역과 가까운 오하이오주(Ohio State)에 제주도 면적 보다 1.5배 큰 셰일 광구에서 기체 탄화수소를 포집하고 있다. 

민주당과 정반대의 에너지 정책을 추구하는 공화당 정권이 미국에 들어서면서 위기에 처했던 셰일업계가 살아나고 있다. 트럼프는 탄화수소 에너지원에 대한 개발을 적극적으로 후원할 예정이다.

공화당은 파리기후협정 탈퇴, 유엔(UN, United Nation) 녹색기후기금 출연 중단 등을 결정해 탄소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조장했던 민주당 정책을 부정하고 있다.

공화당의 새로운 에너지 정책은 E1 사업 전반에 유리하게 작용한다.

중동에서 난방용 에너지로 사용되는 프로판(propane)과 수송용 에너지로 사용되는 부탄(butane)을 수입해 국내에 유통하는 E1은 미국 셰일가스 생산량 증대로 프로판-부탄을 저렴한 가격에 유통하면서 국내 연료 시장에서 그만큼 가격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미국을 중심으로 변혁이 일어나고 있는 글로벌 에너지 시장 흐름에 따라 수익성 개선이 기대되는 E1의 발목을 잡고 있는 것은 정부의 규제가 유일하다.

수송용 에너지인 휘발유(gasoline)와 경유(diesel)를 통해 30조원에 상당한 세수를 확보하고 있는 정부는 저렴한 수송용 에너지인 부탄의 소비가 늘어나는 것을 규제로 막으며 시장 질서 교란과 소비자 권익을 저해하고 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한화, 3분기 영업익 3883억... 전년比 41.12%↓
한화는 올 3분기에 연결기준 영업이익 3883억원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41.12% 감소했다고 14일 밝혔다.매출은 11조695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했고, 당기순이익도 2830억원으로 23.61% 줄었다.한화 측은 자체사업 및 한화케미칼의 실적이 호조를 보였으나 한화건… [2017-11-14 19:13:39] new
메디톡스 매출 성장 추세 지속… 중국시장 등 해외 승부가 관건
메디톡스가 3분기에도 매출 증가세를 이어가면서 성장 추세를 이어가고 있다. 영업이익이 다소 하락하기는 했지만 보톡스, 필러 성수기에 접어들었고 중국시장 등 주요국가의 해외진출을 앞두고 있다는 점에서 당분간 성장 곡선을 이어갈 전망이다.메디톡스는 3분기 매출(연결기준)이 전년동… [2017-11-14 19:12:03] new
인하우스 광고대행사, 모회사 따라 해외 진출 두드러져
인하우스 광고대행사의 해외법인 진출 거점이모회사의 글로벌 사업에 따라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인하우스 광고대행사란 대기업 계열사인 광고회사를 의미한다.14일 광고업계에 따르면 인하우스 광고대행사 중 해외법인 진출국가와 거점 수가 가장 많은 곳은 제일기획으로 43개국 52개… [2017-11-14 18:44:44] new
대한항공·아시아나, 한한령 여파 3분기 영업익 '급감'... 화물 실적 개선 '위…
국내 대형항공사(FSC)들이 중국의 사드 보복 조치 일환인 한한령(한류 금지령)의 영향 등으로 3분기 고전했다. 단, 화물 실적이 지속해서 상승 곡선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한·중 양국간의 냉소적 분위기도 와해되고 있는 만큼 조만간 긍정적 신호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14일 업계에 따… [2017-11-14 18:36:48] new
오뚜기, 3분기 영업익 443억원… 판관비 증가로 전년比 2.1% 감소
오뚜기가 올해 3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5643억원, 영업이익 443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3% 개선됐지만 영업이익은 2.1% 줄었다. 당기순이익은 472억원으로 같은 기간 32% 확대됐다.오뚜기의외형 증대를 이끈 것은 면제품과 농수산 가공품류 등… [2017-11-14 18:06:0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