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 이른 더위… 냉방가전 판매율 '高高'

올 에어컨 시장 240만대 규모… 인공지능-공기청정 다기능 제품 주목

김희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2 14:48:1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연합뉴스


이상고온현상으로 더위가 빨리 찾아오자 에어컨 등 여름철 냉방가전 시장이 특수를 맞았다. 하계 대표 가전으로 꼽히는 에어컨은 올해 시장 규모가 최대 240만대에 육박할 것으로 추산된다. 이는 2014년 시장 규모인 150만대에서 큰 폭으로 성장한 수치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LG전자, 대유위니아 등 국내 에어컨 업체들은 크게 늘어난 수요에 극성수기 체제에 돌입했다. 관련 제품을 찾는 고객이 늘자 각 업체는 연휴 없이 공장을 가동하며 생산량을 높였다. 전자제품 유통업계는 약 열흘에 걸친 5월 황금연휴 기간 동안 냉방가전 판매량이 늘어 에어컨 설치기사, 배송기사 등 관련 인력을 대폭 확대하기도 했다.

제조사들은 인공지능, 공기청정 등 특수 기능을 갖춘 프리미엄 에어컨을 출시해 소비자의 구매욕을 자극하고 있다. 최근 삼성전자는 인공지능 기능을 갖춘 '무풍 에어컨'을 시장에 선보였다. 사물인터넷과 인공지능을 접목한 해당 제품은 빅데이터를 활용해 실내 온도, 습도에 맞춘 자동 운전이 가능하다.

LG전자는 공기청정 기능을 갖춘 '휘센 벽걸이 에어컨'을 내놔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올해 초부터 대두된 황사, 미세먼지 이슈에 대응한 제품이다. 해당 제품은 황사, 초미세먼지 등을 제거하는 특수 필터를 갖춰 실내 공기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중견가전업체의 활약도 두드러진다. 에어컨 브랜드 '위니아'로 알려진 대유위니아는 2017년형 위니아 에어컨을 선보여 시장에 대응한다. 새로운 위니아 에어컨은 사용 환경에 따라 스스로 온도조절이 가능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사용자 상황별로 10℃대 최강냉방, 14℃대 강냉방, 16℃대 중냉방, 18℃대의 약냉방 등 총 4단계로 자동 조절이 가능하다.

▲대유위니아가 선보인 2017 위니아 에어컨 ⓒ 대유위니아



에어컨 작동 시 우려되는 전기세 부담을 덜어줄 '세컨드 냉방가전'도 함께 주목받고 있다. 신일산업은 최근 '에어 서큘레이터 터보'를 선보였다. 에어 서큘레이터는 에어컨 가동 시 실내 공기를 순환시켜 온도를 낮추는 역할을 해 냉방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은 6단으로 풍량 조절이 가능한 선풍기로도 사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다.

▲신일 에어서큘레이터 ⓒ 신일산업



함께 선보인 신일산업의 신제품 '아이스팬'도 인기를 끌고 있다. 해당 제품은 소비전력이 매우 낮아 에너지 효율(하루 8시간씩 1달 사용 시 전기료 약 113원)이 높다. 함께 구성된 아이스팩을 얼려 제품에 넣으면 바람이 나오는 해당 제품은 일반 냉방기보다 건조함이 덜하다. 미풍, 약풍, 강풍 등 3단계 바람세기 조절이 가능하며 마이크로 5핀 단자를 전원으로 채택해 휴대폰 충전기, 보조배터리 등으로 쉬운 작동이 가능하다.

업계 관계자는 "연휴 기간 갑자기 더워진 날씨와 지난해 에어컨을 구입하지 못한 대기 고객들의 구매가 활발해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올해 매출 상승세는 지난해를 뛰어넘을 것으로 전망되며 미세먼지, 황사 등의 영향으로 다양한 기능을 갖춘 프리미엄 제품의 출시도 두드러질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소니, 게임·영화에 최적화 무선헤드폰 'WH-L600' 출시
소니코리아가 18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 서울에서 7.1채널 무선 헤드폰 'WH-L600'을 공개했다.이번에 공개한 신제품은 소니의 가상 오디오 기술 'VPT(Virtual Phones Technology)'와 '돌비 오디오(Dolby Audio)' 등을 탑재해 게임, 영화에 최적화됐다.최대 30m까… [2018-04-18 09:51:32] new
미세먼지에 신선식품 인기… 신세계百, 문어·미역 등 매출 33% 증가
전국에 들이닥친 미세먼지 공포에 신선식품 매출이 들썩이고 있다.미세먼지 흡입 방지를 위한 마스크나 집안 내 미세먼지를 줄여주는 공기청정기가 날개 돋친 듯 팔리는 것에 더해 이제 신선식품 매출까지 급증하고 있다. 18일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미세먼지가 한창이던 3월 초부터 4월 중순… [2018-04-18 09:50:38] new
[포토] 세븐일레븐, '토니안 도시락' 2종 출시
세븐일레븐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세븐일레븐 소공점에서 '토니안 도시락' 출시를 알리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에 선보인 토니안 도시락은 '직화소고기덮밥'과 '가츠동'으로 일본식 덮밥 2종이다. 또 토니안을 모델로 한 '참치크래미삼각김밥'과 '명란마요계란샌드'도 함께 선보였다. [2018-04-18 09:49:07] new
"짝퉁 화장품 차단" 아모레퍼시픽, 中 업체 상대로 현지서 승소
아모레퍼시픽이 중국에서 라네즈 브랜드의 가짜 온라인몰를 운영한 업체를 상대로 현지서 승소했다.1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은 지난해 상표권 침해를 이유로 A중국 온라인몰 업체에 손해배상 청구 등의 소송을 제기했다. 지난해 11월 1심에서 승소했고 이후 A업체가 항소를 포… [2018-04-18 09:48:43] new
CU에서 비자로 결제하면 러시아 월드컵 관람 행운이… 업계 단독 추첨 이벤트
CU가 FIFA(피파) 결제부문 공식 파트너인 비자(Visa)와 함께 업계 단독으로 러시아 월드컵 결승전행 티켓이 걸린 ‘러시아 월드컵 패키지 응모’ 이벤트를 내달 5일까지 펼친다.18일 CU에 따르면 응모 방법은 CU에서 비자카드로 1만원 이상 결제하고, 영수증 하단 번호를 CU 내맘대로꾹… [2018-04-18 09:46:4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