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 컴투스, 작년 현금 보유 6700억… "해외 M&A 검토중"

다양한 글로벌 IP 확보 모바일 콘텐츠 회사 성장 목표 제시도

김수현 프로필보기 | 2018-02-05 11:12:1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컴투스


 

 

컴투스는 5일 진행된 2017년 4분기 및 연간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지난해 당사가 보유한 현금 규모가 2017년 말 6700억원 수준"이라며 "사업의 선순환을 위해서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M&A를 기획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이용국 부사장은 "모바일 게임 산업이 대규모 투자를 기반으로 대작을 글로벌 시장으로 출시하는 방향으로 발전되고 있다"며 "M&A도 글로벌 시장을 대상으로 전개되기 때문에 현금보유는 필수"라고 설명했다.

이 부사장은 "이런 시장상황에서 글로벌 M&A 기회를 발굴하고 적극 투자할 계획"으로 "당사는 다수 글로벌 IP를 확보한 모바일 콘텐츠 회사로 성장하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

해외 M&A에 대해서는 "해외 법인이 오랜기간 미국 및 웨스턴 시장에서 활발한 활동을 해왔고, MBA·액티비전 등과 글로벌 파트너십 키워왔다"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해외 주요 M&A기회를 발굴하고 현지와 네트워크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 김수현
  • ksuh208@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