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인천공항공사와 ICT 기반 '스마트 공항' 구축 맞손

최첨단 공항서비스 공동 개발, 4차혁명 관련 기술 협력 강화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0-23 10:25:3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준근 KT GiGA IoT 사업단장 전무(왼쪽)와 안정준 인천국제공항공사 스마트추진단 단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KT


KT는 지난 22일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함께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스마트 공항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KT와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국제공항에 적용하기 위한 첨단 공항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고 5G 네트워크,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 교류와 협력을 지속 강화할 방침이다.

우선 양사는 인천국제공항 여객 편의를 위해 자율주행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 도입을 추진한다. 또 KT의 유동인구 빅데이터를 이용해 주차장, 상업시설 등 인천국제공항의 편의 시설 운영 방식을 최적화할 계획이다.

한편 인천국제공항은 동북아 대표 허브공항으로서 혁신적인 공항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자율주행,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 기술을 도입하기 위한 '스마트 공항 100대 과제'를 수립하고 차세대 미래공항 모델 구축을 계획하고 있다.

김준근 KT GiGA IoT 사업단장 전무는 "KT가 보유한 ICT 역량을 접목해 여객 편의와 운영 효율을 개선하는 스마트공항 구현에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인천국제공항이 글로벌 리딩 공항으로 성장하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연찬모 기자
  • ycm@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