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판부 "특검, 부적절한 발언 삼가라" 제지도

이재용 '6차' 공판…"특검, 증거도 없이 모든 행위 의혹 제기"

'메르스 감사-바이오로직스 상장' 특혜 놓고 공방
"변호인단, 특검 발언에 문제 제기…재판부 '부적절한 발언' 제재"

윤진우,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1 15:16:3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뉴데일리DB



"특검은 정부기관에 대한 민원인의 적법한 건의에 대해 '로비'라며 불법적인 요소가 있는 것처럼 주장한다. 특검의 가장 큰 오류는 증거도 없이 모든 행위를 의혹으로 바라보고 있다는 점이다"

21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6차 공판에서 변호인단은 "특검이 민원인의 정상적인 대관업무를 불법적인 시각으로 매도하고 있다. 특검이 이 사건을 바라보는 시각을 알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날 공판에서는 삼성서울병원의 메르스 관련 행정처분과 삼성바이오로직스 상장 관련 화평법 적용을 놓고 특검과 변호인단의 공방이 이어졌다. 

특검은 모든 행위가 전방위적인 로비에 의해 진행됐다고 주장한데 반해 변호인단은 특검이 추측과 예단에 휩쓸려 증거도 없이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고 반박했다. 특히 박의명 전 삼성증권 고문, 감사원·환경부·식약처 관계자들의 진술조서 등을 놓고 양측간 의견 대립이 팽팽했다.

특검은 "삼성이 로비 상대에 맞춰 밀착 로비를 진행하고 있다"며 "현안을 담당하는 부서가 정부기관에 로비하다가 해결되지 않으면 미전실이 청와대와 수석 비서관에, 이 선에서도 안되면 이재용 부회장과 박 전 대통령의 독대 순으로 로비가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여기에 감사원의 삼성서울병원 감사를 대비했던 박의명 고문의 진술을 토대로 "미전실은 로비가 필요한 경우 TF팀을 만들어 해당업무를 처리했다. 메르스 사태로 감사가 예정되자 역할을 분담해 대응했고, 매일 감사일지를 만들어 체크했다"고 지적했다.

특검은 감사원 감사의 직접대상이 아닌 삼성그룹 미래전략실이 개입했다는 사실을 강조하면서 "이재용 부회장이 메르스 사태와 관련해 직접 사과했고 삼성서울병원을 운영하는 재단의 이사장직을 맡고 있어 미전실이 나선 것"이라 주장했다.

식약처·환경부의 화평법 배제와 삼성바이오로직스 상장에 관련해서는 환경부 장관의 삼성바이오로직스 공장 방문 및 안종범 수석의 수첩 내용, 언론 기사  등을 제시했다.

변호인단은 특검의 주장이 예단에 불과하다고 항변했다. 특히 로비라는 표현을 사용하는데 불만을 표하면서 "적법한 절차에 따른 대관행위를 불법적인 요소가 있는 것처럼 호도하고 있다"고 반박했다.

미전실이 감사원 감사에 지원된 것과 관련해서는 "특검은 마치 미전실이 감사 대응을 지원한 것을 이 부회장을 위한 것이라고 표현하고 있다"며 "이는 해당 진술을 한 박의명 전 고문의 개인판단에 불과하다"고 일축했다.

이어 변호인단은 "삼성서울병원은 매년 4~500억원의 적자를 기록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2~300억원은 삼성전자에서, 나머지는 재단에서 충당하고 있다"며 "공무원은 민원인의 현안에 적극 귀 기울여야 한다. 맞춤형 로비라는 표현은 적절치 않다"고 꼬집었다.

한편 재판부는 특검이 진술 도중 김상조 교수의 발언을 인용하고 개인 의견을  덧붙이는데 대해 "부적절한 발언을 삼가라"고 제지하기도 했다.

특검은 '삼성 미전실은 커튼 뒤의 조직이며 우리 사회 모든 사람을 회유할 수  있는 힘을 보유한 유일한 조직'이라는 김 교수의 발언을 인용했다.

이에 변호인단은 "특검이 공소사실과 상관없는 발언을 하고 있다. 무슨 근거 로 그런 말을 하는지 이해가 가지 않는다"고 강하게 반발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국민은행, 10년간 장애대학생 1031명에 디지털학습보조기구 지원
KB국민은행이 10년간 꾸준히 새내기 장애대학생들의 출발을 지원하고 있다.KB국민은행은 제38회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새내기 장애대학생 152명에게 디지털학습보조기구를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이날 새내기 장애대학생들은 노트북, 태블릿PC, PC센스리더(화면낭독프로그램), 트랙… [2018-04-15 12:04:44] new
하나금융 "3년內 직장·국공립어린이집 100개 세우겠다"
하나금융지주가 범사회적 차원에서 저출산 및 고령화 문제 극복과 일-가정 양립을 위한 보육시설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섰다.하나금융지주는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국공립어린이집 90개 및 직장어린이집 10개 등 총 100개의 어린이집 건립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국공립어린이집은 민자… [2018-04-15 11:40:34] new
이마트24, 치킨·맥주 패키지 등 '가심비' 상품 선봬
이마트24가 소비자의 가심비를 겨냥한 차별화된 패키지 상품 출시를 통해 영업활성화에 나선다.이마트24는 봄 나들이객 뿐 아니라 혼자서 치킨을 즐기는 '혼닭족'에게 적합한 '치킨파티팩'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치킨업체가 인건비 인상으로 인해 배달료를 별도로 부과하겠다고 발… [2018-04-15 11:01:52] new
백화점 휴무일, '온라인 쇼핑족' 잡아라!… 롯데百, '사이버먼데이' 행사
롯데백화점은 오는 16일 백화점 정기 휴무일에 인터넷 쇼핑몰 엘롯데에서 다양한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사이버먼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15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이번 '사이버먼데이' 행사는 방풍자켓 비롯해 반소매 폴로티, 등산화, 바지 등 야외 활동과 관련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온… [2018-04-15 10:59:09] new
김기식 원장 거취 논란 일파만파…금감원 조직 '흔들'
금융감독원 조직이 흔들리고 있다.김기식 원장의 외유성 출장 의혹으로 거취 논란이 길어지면서 조직원들 사기도 떨어지는 상황이다.15일 업계에 따르면 익명 게시판 앱인 '블라인드' 금융감독원 부분에서 김 원장의 사의 표명이 옳다는 글이 올라온 것으로 전해졌다.김 원장이 검찰 수사까지… [2018-04-15 10:48:3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