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中 선전~인천' 항공편 22시간 이상 지연출발

기상악화·기체결함·관제당국 허가 지체·승객 하기·승무원 근무시간 초과 등 원인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7 17:40:4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의 중국 선전발 인천행 항공편이 기체결함 등으로 22시간 이상 지연출발했다.

7일 업계에 따르면 승객 168명을 태운 아시아나항공 OZ372편(기종 A330)은 한국시간 지난 6일 오후 3시40분 중국 선전을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으로 갈 예정이었다.

하지만 당시 중국의 기상 문제로 항공 교통 상황이 혼잡했고, 출발 직전 '공중충돌경보장치'의 결함이 발견돼 램프리턴을 했다.

해당 결함은 비행고도를 재조정할 경우 항공기 운행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은 중국 관제당국의 허가를 요청했지만 허가가 지체됐다.

설상가상 지연출발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일부 탑승객이 여정을 포기하는 사례도 벌어졌다. 이로 인해 승객들의 짐을 옮기는 과정에서 추가적으로 시간이 지체됐다.

일련의 과정에서 승무원들이 법적 근무시간까지 초과했다. 승무원들은 항공기 운영 과정에서의 안전을 위해 법적 근무시간을 제한하고 있다. 이를 초과할 경우 해당 승무원들에게 의무적으로 휴식시간을 제공해야 한다.

아시아나항공은 다양한 이유들로 출발이 지연됨에 따라 탑승객들에게 호텔 숙박을 제공해 보상조치를 취했다.

결국 해당 항공편은 총 22시간6분이 지난 이날(7일) 오후 2시6분쯤 중국 선전에서 인천공항으로 출발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중국 기상 악화를 비롯해 공중충돌경보장치 결함에 따른 램프리턴, 중국 관제당국 허가 지체, 탑승객 일부 하기, 승무원 법적 근무시간 초과 등 복합적인 요인으로 출발이 지연됐다"며 "손님들에게는 호텔 숙박이 제공됐다"고 설명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배우 박보검 "성화봉송 주자 됐어요"
배우 박보검이 1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IFC몰 앞에서 성화봉송을 마친 후 손인사를 하고 있다.국립서울현충원에서 시작된 서울지역 마지막 날 성화봉송은 목동운동장, 여의도 등을 거쳐 한강공원 내 민속놀이마당까지 진행된다. 이후 오는 18일부터 경기 북부지역에서 진행된다. [2018-01-16 19:47:49] new
[포토] 박보검 "평창동계올림픽 응원해요"
배우 박보검이 1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IFC몰 앞에서 다음 주자인 심지은 씨와 토치키스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국립서울현충원에서 시작된 서울지역 마지막 날 성화봉송은 목동운동장, 여의도 등을 거쳐 한강공원 내 민속놀이마당까지 진행된다. 이후 오는 18일부터 경기 북부지역에서 진행… [2018-01-16 19:46:28] new
하나금융 차기 회장 후보, 김정태·최범수·김한조 '3파전'
하나금융지주 차기 회장에 도전할 최종 후보군이 발표됐다.하나금융지주 회장후보추천위원회는 16일 8번째 회의를 개최하고 최종 내부 1명, 외부 2명 등 총 3명의 최종 후보군(Short List)을 확정했다.내부후보로는 김정태, 외부후보는 최범수, 김한조로 압축돼 유효경쟁 체제를 구축하게… [2018-01-16 19:34:18] new
신격호 롯데 총괄회장, 잠실 롯데월드타워로 이사… 소공동 시대 마감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이 잠실롯데월드타워로 거처를 옮기면서 40년간의 '소공동 시대'가 마감됐다.롯데그룹은 16일 오후 5시경 서울가정법원과 후견인의 뜻에 따라 신격호 총괄회장의 거처를 이전했다고 밝혔다.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신관 34층에 머물렀던 신 총괄회장은 이제 잠실 롯데… [2018-01-16 18:28:25] new
SK 최태원-노소영 부부, 2차 이혼조정도 합의 '결렬'... 소송 가능성 높아져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아내인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이 16일 2차 이혼조정 기일에 모두 출석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최 회장과 노 관장은 이날 오후 4시 서울가정법원 가사12단독 허익수 판사 심리로 열리는 2차 조정기일에 시간 간격을 두고 모습을 드러냈다.지난해 11월 1차 조정… [2018-01-16 18:23:3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