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모빌리티 서비스 '위블' 론칭… 주거형 카셰어링 시작

이대준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08 14:55:0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기아차

 

기아차가 모빌리티 서비스 분야에 진출한다.
 
기아자동차는 국내 자동차업계 최초로 모빌리티 서비스 브랜드인 '위블(WiBLE)'을 공개하고, 그 첫 번째 사업으로 '주거형 카셰어링' 서비스를 오는 11일부터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위블(WiBLE)은 ‘언제 어디서든 널리 접근 가능하다(Widely Accessible)’라는 의미로, 기아차가 추구하는 모빌리티 서비스의 지향점이 담겨 있다.
 
기아차의 미래 모빌리티 비전의 일환으로, ‘이동성’ 관련 새로운 경험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된다. 철저한 소비자 편의의 관점에서 고객들의 이동을 위한 시간과 노력을 최소화하고, 개개인의 취향과 용도에 따른 맞춤형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최근 자동차는 자율주행, 커넥티드 등 첨단 IT기술이 적용되면서 단순한 ‘이동 수단’을 넘어 또 하나의 ‘생활 공간’으로 진화하고 있다.
 
또 경제 생활의 새로운 패러다임인 공유 트렌드의 확산으로 자동차 역시 ‘소유’하는 것이 아니라 ‘공유’하고 필요에 따라 이용하는 시대가 올 것으로 전망된다.
 
구글, 애플, 우버 등 IT 기반 업체들을 중심으로 이동 수단을 빌려주거나 ‘이동성’ 관련 다양한 서비스를 포괄적으로 제공하는 새로운 사업 비전을 제시하는 등 자동차를 둘러싼 산업생태계가 ‘제조’에서 ‘서비스’로 변모하고 있는 것이다.
 
기아차는 이번에 론칭하는 ‘주거형 카셰어링’ 사업을 시작으로, 향후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으로 모빌리티 서비스 지역을 확장한다.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고객들이 진정 원하는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의 구축 및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발굴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 첫 사업으로 '주거형 카셰어링’ 론칭
 
기아차는 위블(WiBLE)의 첫 사업으로 국내 아파트 단지 등 대규모 주거지 입주민에게 이동 편의를 제공하는 '주거형 카세어링 서비스'를 론칭한다.
 
첫 ‘주거형 카셰어링’은 ‘내 차같이 쉽게 이용하는 우리집 세컨드카’라는 콘셉트로 진행된다.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천왕연지타운 2단지 내에 쏘울EV, 니로, 카니발 등 차량 9대가 배치해 아파트 입주민들이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우수한 접근성,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 탑재, 쉽고 간편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등 카셰어링 서비스에 대한 이용자의 니즈를 충족하고 편의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카세어링 차량을 아파트 주차장에 배치해 고객이 거주지와 가까운 곳에서 바로 차량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높였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단 3번의 터치만으로 쉽고 간편하게 예약할 수 있도록 이용자의 편의성을 강화했다.
 
아울러 카셰어링 차량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후측방 충돌 경고(BCW) ▲차선 이탈 경고(LDW) 등 첨단 안전 사양을 탑재해 입주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성을 높였다.
 
기아차는 위블(WiBLE)의 카셰어링 서비스가 장보기나 자녀 통학과 같은 입주민의 세컨드카 필요에 대응하고 입주민의 라이프스타일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는 이번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고객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올해 내 카셰어링 서비스를 국내 수도권 지역 아파트 단지로 지속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공유 트렌드 확산 등 글로벌 자동차 산업의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모빌리티 브랜드 '위블(WiBLE)'을 출범하고 관련 서비스 사업 진출을 결정하게 됐다”며 “이번 주거형 카셰어링 서비스 론칭을 통해 모빌리티 서비스 분야에서의 경험을 축적하고 향후 국내외 시장에서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로 영역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FSN, 애드쿠아 인터렉티브 인수… 국내 최대 규모 디지털마케팅 그룹 탄생
애드테크기업 퓨쳐스트림네트웍스(이하 FSN)가 애드쿠아인터렉티브그룹(이하 애드쿠아)인수를 통해 국내 최대 규모의 디지털마케팅 그룹으로 발돋움했다. FSN과 애드쿠아는 옐로디지털마케팅(YDM)의 자회사다. 이번 인수 결과, 애드쿠아는 YDM의 손자회사가 됐다. 다만 각사의 전문성… [2018-02-08 10:51:19] new
증권업계, 글로벌 투자 전문가 양성… "현지 직접 체험이 답"
증권업계가 글로벌 투자의 중심지에 직원들을 보내는 '인력에 대한 투자'에 나서고 있다. 선진기업들의 성장 포인트를 현장에서 직접 분석할 수 있도록 해 글로벌 투자 전문가를 육성한다는 방안으로, 곧바로 가시적인 효과도 보였다.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지난 1월 삼성증권의 애널리스… [2018-02-08 10:51:09] new
호반건설 "대우건설 감당하기 어렵다"… 인수절차 공식중단
호반건설이 대우건설 인수절차를 중단한다고 8일 공식적으로 밝혔다. 호반 측은 이날 오전 KDB산업은행에 인수절차 중단의사를 전달했다.호반건설 MA 관계자는 "지난 3개월여간 인수기간 동안 정치권 연루설 및 특혜설과 노동조합 등 일부 대우건설 내 매각에 대한 저항으로 인해 많은 어려… [2018-02-08 10:50:32] new
삼성엔지니어링, 3조4000억원 UAE 정유플랜트 수주
삼성엔지니어링은 전날 UAE 국영정유회사인 아드녹 리파이닝(ADNOC Refining)으로부터 3조4000억원 규모 원유처리시설(CFP) 프로젝트에 대한 LOA(낙찰통지서)를 접수했다고 8일 밝혔다.삼성ENG는 이번 프로젝트를 CBI네덜란드와 공동으로 수주했으며, 전체 수주액 가운데 삼성… [2018-02-08 10:46:20] new
[컨콜] 위메이드, '미르의 전설4' 올해 선봰다
8일 장현국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 대표는 ‘2017년도 4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미르의전설' IP를 활용한 자체 모바일 게임 '미르의전설4(가칭)'를 개발 중"이라며 "연내 국내 출시하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또 "2분기 정도면 미르의전설4를 자체 퍼블리싱할지, 국내 다른 퍼블리… [2018-02-08 10:46:0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