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하지만 무서운 우주의 변화

태양의 극성이 뒤바뀌고 있다

나사 "3~4개월 내에 변화 있을 것"
태양에서 먼 명왕성까지 영향 미칠 만큼 강력해

심지혜 프로필보기 | 2013-08-09 15:18:2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미국 항공우주국(NASA)는 지난 5일
"태양의 거대 자기장이 뒤집히는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나사는 태양 자기장 변화가
3~4개월 내에 뒤바뀔 것으로 예측했다.

이미 태양 북극의 자기장은 많이 약화된 상태이며
남극도 서서히 약화되고 있다고 전했다.

태양 자기장 변화는 약 11년 주기를 갖고 있다.






하지만 이번 변화는 예상보다 일찍 뒤집히기 시작했다고 나사는 전했다.

스탠포드 대학의 Todd Hoeksema 태양 물리학 교수는
"극전환 현상은 태양계 전반에 걸쳐 영향을 미치며
 명왕성을 넘어서 까지 영향을 줄 만큼 강력하다"고 말했다.

인공위성이나 우주선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일부 연구자들은 지구 기후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고 전했다.





프로필 사진

  • 심지혜
  • simbahp@newdaily.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