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중동점, '서울 패션거리 페어'… 인기상품 최대 60% 할인

서울 주요 시내에서 영업 중인 인기 편집숍 브랜드 한 곳에 모여
19일까지 9층 문화홀서 열어

진범용 기자 프로필보기 | 2017-03-17 09:28:4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百 중동점.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19일까지 중동점 9층 문화홀에서 '서울 패션거리 페어'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페어 기간 홍대·한남동·가로수길·삼청동 등 서울 주요 시내에서 영업 중인 인기 편집숍 브랜드를 한 곳에 선보인다.

페어에는 탱이(압구정), 핑크레더(가로수길), 그린제나(홍대) 등 총 20여개의 업체가 참여해 편집숍별 인기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30~6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특히 한남동 '클레프', 홍대 '더플랜', 건대 '리햅', 삼청동 '쌀뤼' 등은 이번 페어를 통해 백화점에 처음 선보인다.

대표 상품으로는 '탱이' 특가 니트 2만9000원, '캐러밴플라이' 귀걸이 1만원, '그린제나' 특가 원피스 2만9900원 등이다. 

구매 고객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매일 오후 2시와 4시에는 15만원 상당의 '럭키드로우' 이벤트를 진행하고, 구매 고객 대상으로 매일 선착순 50명에게는 '스카프'를 사은품으로 증정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젊은 고객들을 위해 이번 페어를 진행하게 됐다"며 "최근 온라인상에서 유행하고 있는 인기 편집숍들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