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블라이스' 론칭 기념 웹소설 공모전 성료

총 상금 3억원 규모… '로맨스-판타지' 장르서 12개 작품 선정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0-18 16:16:4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T


KT는 웹소설 플랫폼 '블라이스(BLICE)' 론칭을 기념한 'KT 웹소설 공모전' 시상식을 지난 17일 서울 종로구 KT광화문빌딩에서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총 상금 3억원 규모로, 각 장르(로맨스, 판타지)별 6개씩 총 12개의 작품을 당선작으로 선정했다.

KT는 표절 여부와 연재 분량, 독자 인기점수 등 기본적인 공모 조건을 통과한 작품을 대상으로 글로번, 유앤씨, 삼양, 브리드, 청어람, 연필 등 6개 출판사의 전문 편집자와 KT 임직원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을 통해 최종평가를 진행했다.

로맨스 부문은 무성매직 작가가 출품한 '공작가의 남루한 신부'가 대상으로 선정됐다. 이 작품은 하룻밤의 로맨스라는 흥미로운 도입부와 여주인공 안나가 모성애를 통해 시련을 헤쳐 나가는 과정을 담은 것이 특징이다. 판타지 부문 대상은 '간신이 나라를 살림'을 출품한 루이세 작가가 차지했다. 

이 밖에도 로맨스 부문에선 '브레이크 포레스트(김들作)'가 최우수상을, '내일은 이혼해요(윤비밀作)', '꿈속의 보스(온서作)' 등 2개 작품이 우수상을 차지했다.

판타지 부문은 '말빨의 귀재(이동열作)'가 최우수상을 차지했으며 '이과생 둘이 회귀했다(하이후作)', '포이즈너(시계태엽오란씨作)' 등 작품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프로필 사진

  • 연찬모 기자
  • ycm@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