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유안타증권, ESG 투자 콘텐츠 담은 'YESG' 발간

ESG 이슈 분석·다각적 데이터·스터디 자료까지
"이해도 향상·투자 활용도 제고 위한 자료 지속 제공"

입력 2021-09-14 09:21 | 수정 2021-09-14 09:29

▲ ⓒ유안타증권

유안타증권은 ESG 투자에 대한 다양한 콘텐츠를 담은 주간 자료 YESG를 발간한다고 14일 밝혔다.

유안타증권 리서치센터는 ESG 투자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연관 시장의 동향을 일목요연하게 살펴볼 수 있는 자료를 만드는 데 주안점을 뒀다. 

YESG는 이슈들에 대한 분석 자료와 다각적인 데이터 수집 및 정리, 기본 개념들에 대한 스터디 자료까지 다채롭게 구성해 ESG에 대한 포괄적인 투자정보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

ESG 이슈 포커스는 국내 지주사 부문 베스트 애널리스트인 최남곤 연구원과 주식 시황을 담당하며 환경 문제에 대한 자료를 다수 작성한 조병현 연구원, 국내외 기관들의 자금 동향을 분석하는 펀드 담당 김후정 연구원이 참여해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ESG 관련 토픽에 대해 분석한다. 

특히 기존 ESG 자료들은 접근이 용이한 환경 부문에 편중되는 경향이 있었으나, 유안타증권은 다양한 분야의 필진을 투입해 E, S, G 각 요소를 고루 다룰 예정이다. 

ESG ETF 유형별 자금동향, 글로벌 ESG 펀드·ETF 성과분석, ESG 국내 종목 현황 등 글로벌 ETF들의 동향을 수집, 정리, 분석한 데이터 파트도 주목된다. 전세계에서 거래되고 있는 모든 ESG 관련 ETF들을 찾아 이를 자체적으로 정의한 카테고리별로 구분했다. 각 카테고리별 자금 동향을 제시해 글로벌 펀드 시장에서 형성된 트렌드도 파악할 수 있다. 눈에 띄는 ETF들이나 해외 ESG 펀드가 주목하고 있는 한국 기업들의 움직임에 대한 내용들도 담았다.

ESG 키워드 Study에선 ESG라는 범주 내 언급될 수 있는 다양한 용어나 개념들의 정확한 의미와 현황 등을 사실 중심으로 풀어낸다. 이번 발간호에서는 지난 8월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IPCC)가 발간한 기후 문제 보고서에 대해 다뤘다. 

김승현 리서치센터장은 "기업의 경영 목적이 주주 자본주의에서 이해관계자 자본주의로 넘어가면서 ESG는 고려 요소가 아니라 필수 요소가 된 상황"이라며 "아직까지 익숙하지 않은 개념인 만큼 이해도를 높임과 동시에 실제로 투자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양질의 자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천진영 기자 cjy@newdailybiz.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