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데일리 로고

네이버 브이라이브, 베트남서 돌풍… "이용자 2배 급증"

월 사용자 수 650만 돌파, 10개월만에 2배 증가
차별화된 엔터 콘텐츠 및 안정적 라이브 기술 제공

연찬모 기자 | 2018-11-08 14:59:15
▲ ⓒ네이버

네이버는 브이라이브가 베트남 이용자를 중심으로 선보이고 있는 브이베트남의 MAU(월 사용자 수)가 최근 650만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이는 10개월만에 2배 증가한 수치다. 

지난 7월부터 새롭게 선보인 베트남 공식 음악 프로그램 '브이 하트비트'와 글로벌 연예 정보를 제공하는 '브이 투데이' 등 차별화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와 다양한 기술적 실험들이 빠른 성장의 배경으로 꼽힌다.

브이 하트비트는 현재까지 베트남 스타 50여명과 위너, 세븐틴, 몬스타엑스​ 등 국내 아이돌 등이 매달 함께 무대를 만들며, 베트남 대표 음악프로그램으로 자리잡고 있다. 지난달 진행한 브이 하트비트의 라이브 방송은 44만명이 시청할 정도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브이베트남은 베트남 가수 수빈과 한국 가수 지연의 콜라보 음원 발매 및 오리지널 예능 프로그램과 웹드라마 제작 등 다양한 시도를 이어가고 있다.

박동진 네이버 리더는 "베트남에서도 브이라이브가 1524 이용자가 가장 많이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현지 업계와 지속적으로 다양한 협업 구조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유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