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데일리 로고

LG하우시스 단열재 'PF보드', 국내 건축용 유기 단열재 최초 美 FM 획득

화재 안전성 관련 제품 제조부터 실물 화재 테스트까지 엄격한 심사 통과
2013년 시장 진출 후 3호 생산라인 증설 추진 등 글로벌 영토확장 나서

송승근 기자 | 2018-12-06 11:34:47
▲ ⓒLG하우시스

LG하우시스는 자사의 지인(Z:IN)단열재 ‘PF보드’가 국내 건축용 유기 단열재 최초로 국제 화재 안전성 기준인 FM(Factory Mutural)인증을 획득했다고 6일 밝혔다.

FM인증은 세계 최대 규모의 재해보험회사인 미국의 FM Global이 소방설비, 건축자재 등에 부여하는 화재 안전성 관련 인증으로 제품 제조과정부터 실물화재 테스트까지 엄격한 심사과정을 거치며 인증 완료 뒤에도 매년 상시적으로 점검하는 등 까다로운 인증 관리체계를 갖고 있다.

특히, 전세계 보험사들이 건축물의 화재 안전도 평가 및 보험료 책정시 FM인증 여부를 활용하고 있을 만큼 화재 안전성과 관련해 국제적으로도 가장 신뢰도가 높은 인증 중 하나다.

 

이 제품은 연소특성 평가, 실규모 화재시험 평가 등 제품의 화재 성능을 측정하는 FM 인증 시험 항목을 충족해 건축물에 적용되는 천장용 보드 및 벽패널에 대한 화재 안전 부문 인증을 획득했다. 

회사는 2013년 10월 국내 최초로 PF보드 양산을 시작하며 고성능 단열재 시장에 진출했으며, 수요 증가에 따라 올해 5월에 단열재 2공장을 완공한 데 이어 7월에는 3호 생산라인 증설을 결정하는 등 본격적으로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박귀봉 장식재사업부장 상무는 “이번 FM인증 획득으로 LG하우시스 PF보드가 글로벌 수준의 화재 안전성을 갖췄다는 것을 입증했다”며 “지속적인 투자와 기술 개발로 화재 안전성과 단열성을 모두 높인 고성능 단열재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