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셰일가스-에틸렌-PVC' 체인 확보 미완성으로 남아…

[취재수첩] 롯데케미칼의 아쉬운 '엑시올' 투자 철회

나프타 등 원료 국제 시세 따라 투명…"비자금 창구 가능성 낮아"

윤희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6.06.15 09:31:44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경제 미래산업부 윤희성 기자.ⓒ뉴데일리

롯데케미칼이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던 미국 루이지애나 주(Louisiana state) 에탄베이스(ethane-base) 에틸렌(ethylene) 생산 기지 건설이 드디어 첫삽을 떴다.

2019년부터 미국의 저렴한 천연가스(셰일가스)를 활용, 에틸렌을 뽑아낼 이 생산시설은 롯데케미칼의 북미 진출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의미를 담고 있다.

롯데케미칼의 미국 진출 초석이 될 이번 생산기지 기공식에 회사 대표인 허수영 사장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검찰의 롯데그룹 수사가 확대되면서 그룹 주요 임원들의 출국이 금지됐고 허 사장 역시 지난 13일 미국으로 출국하려던 발길을 돌릴 수 밖에 없었다.

현재 검찰은 롯데케미칼이 원료를 들여 오는 과정에서 비자금을 조성했을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하지만 업계 관계자들은 나프타(naphtha) 등 석유화학 원료는 국제가격에 의해 투명하게 움직이는 만큼 쉽게 비자금 조성에 활용될 수 없다고 말한다.

원료를 들여오는 과정에서 비자금을 쉽게 조성할 수 있다면 롯데케미칼 외에도 모든 석유화학기업들이 검찰의 수사망에 올랐을 것이다.

허 사장의 출국 금지 외에도 이번 검찰 수사는 롯데케미칼에게 큰 상처를 남겼다. 롯데케미칼은 유가의 하락에 따른 저성장 시기에 적극적으로 인수합병(M&A)에 나서려 했지만 검찰 수사 확대라는 걸림돌로 투자 타이밍을 놓쳤다.

롯데케미칼은 미국의 석유화학사인 엑시올(Axiall Corporation)을 인수하려다 이내 포기했다. 대외적으로는 가격이 지나치게 높아서라고 설명했지만 자금 부족으로 엑시올을 포기한 것이 아니라는 게 업계의 지배적인 분석이다.

롯데그룹의 캐시카우(cash cow) 역할을 해 온 롯데케미칼이 엑시올 인수를 포기할 수 밖에 없었던 것은 장기적으로 올 수도 있는 그룹 유동성 위기를 대처하기 위한 것이라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정부는 기업의 신용을 보증하고 은행은 정부의 신용보증을 기준으로 대출금과 이자를 정한다. 하지만 검찰의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한 롯데 계열사에게 호의적일 가능성은 높지 않다.

대규모 투자를 위해서는 은행 대출이 필요하며 이 과정이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경우 유동성 위기에 직면할 수 있다. 롯데케미칼이 엑시올 인수를 위해 쌓아 둔 현금을 아껴 둘 수 밖에 없는 이유다.

엑시올은 나프타 대비 값이 싼 가스를 이용해 생산한 에틸렌을 활용해 폴리염화비닐(PVC)을 생산하는 업체로 롯데케미칼과 이번 루이지애나 에틸렌 공장 건설에 공동으로 투자한 회사다.

공급과잉 상황인 PVC 시장에서 가격 경쟁력 확보하려는 엑시올과 안정적 에틸렌 판매처 확보가 필요한 롯데케미칼에게 이번 M&A는 매우 중요했다.

롯데케미칼은 엑시올 자체를 인수해 미국의 천연가스로 에틸렌을 생산하고 이를 활용해 석유화학제품인 PVC까지 생산함으로써 일관 생산 체계를 갖추려 했던 큰 그림이 그룹 전체에 걸친 전방위 수사로 미완성으로 남게 됐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비자금 의혹' 조현준 효성 회장, 17일 피의자로 검찰 출석
수백억원대 배임 의혹 등을 받고 있는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이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다.서울중앙지검 조사2부(김양수 부장검사)는 오는 17일 오전 9시30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등의 혐의로 조현준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검찰은 조… [2018-01-15 13:26:20] new
한전, 제대 군인 취업 돕는다… 배전시공 전문가 교육
한국전력은 15일부터 한달 간 5년 이상 복무 후 제대 예정인 군인을 대상으로 한 배전분야 교육을 시행한다.이 교육은 중기 제대 군인을 배전분야 전문시공인력으로 양성시켜 안정적인 사회 정착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한전과 국방부는 지난 9월 '제대군인 기능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 [2018-01-15 13:26:10] new
금감원, 가상통화 TF 가동…외부전문가 의견 듣는다
금융감독원이 뒤늦게 가상화폐에 대한 외부전문가의 의견을 듣기로 했다.이는 정부가 검토 중인 규제안에 대해 국민적 불만이 높은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15일 금융감독원은 가상통화거래와 관련한 금융회사에 대한 지도‧감독과 가상통화제도 및 블록체인 활용 등과 관련한 조사연구 등을… [2018-01-15 12:54:59] new
사연많던 '롯데 글로벌' 반등할까… 롯데맨 문영표 대표 취임, 기대 솔솔
롯데글로벌로지스가 수장 교체를 통해 분위기 반전을 꾀한다. 롯데는 이번 그룹 인사에서 문영표 전무를 롯데글로벌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 문영표 대표는 롯데글로벌의 전신인 현대로지스틱스 출신 이재복 전 대표를 대신하게 된다. 문 대표는 롯데그룹, 롯데마트 등 30년간 그룹과 계열사를… [2018-01-15 12:13:55] new
'하이트진로' 총수2세 檢고발-과징금 107억… 1캔당 2원씩 '통행세'
하이트진로㈜가 소유회사에 부당지원을 통해 장기간에 걸쳐 불법적인 방법으로 경영권을 승계한 사실이 적발됐다.15일 공정위에 따르면, 2008년 4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하이트진로의 부당지원한 행위에 대해 시정명령 및 과징금을 부과하고, 경영진과 법인을 고발했다.과징금은 총 107억… [2018-01-15 12:09:4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