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계 "날 따뜻해지는 다음주부터 본격적 소비 회복세 기대"

얼어붙은 소비경기… 백화점·대형마트 3월 매출 제자리

신세계·롯데·현대 백화점 및 이마트·롯데마트 3월 매출, 전년 동기 대비 줄거나 소폭 상승에 그쳐

김수경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9 10:37:1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관련 사진. ⓒ뉴데일리경제DB

얼어붙은 소비 경기가 지속되면서 국내 주요 백화점과 대형마트의 3월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제자리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3월 들어 16일까지 롯데백화점(기존점 기준)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2% 증가했다. 1~2월 매출이 지난해보다 1.2% 감소한 것과 비교하면 다소 회복됐지만 소비심리가 회복됐다고 보기는 어려운 수준이다.

결혼철을 앞두고 혼수 수요 증가로 대형가전(27.6%), 가구(10.5%) 등의 성적은 좋았지만 전반적인 회복세는 약했다. 핵심 점포인 소공동 본점은 매출이 오히려 3.5% 감소했다.

김상우 롯데백화점 영업전략팀장은 "3월 들어 작년보다 매출이 소폭 신장했으나 어수선한 정국 등의 영향으로 기대에 미치지는 못했다"며 "다음주부터 따뜻한 날씨가 이어져 봄나들이 고객을 중심으로 의류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은 이달 1~16일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0.6% 늘었다. 해외패션(7.3%), 리빙(6.7%), 여성의류(3.3%), 스포츠(5.6%) 등이 선전했지만 뚜렷한 회복 신호로 해석하기에는 부족하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아직 본격적으로 소비가 살아났다고 보기는 어렵지만 리빙, 의류 등의 매출이 조금씩 회복 조짐을 보이고 있다"며 "상황을 더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신세계백화점은 강남점 증축 효과 등으로 인해 기존점 기준 매출이 7.1% 증가했지만 매출 증가세가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국내 정치적 환경과 중국 사드 문제, 가계 소득 감소 등 백화점 매출에 긍정적인 요소를 찾기 어렵다"며 "3월 매출은 작년보다 약간 나아지는 수준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형마트도 상황은 비슷하다.

롯데마트는 같은 기간 매출이 지난해보다 2.5% 감소했다. 신선식품(2.3%), 즉석식품(1.4%) 등은 매출이 늘었지만 의류·스포츠(-8.5%), 유아동·완구(-7.5%), 패션잡화(-2.4%) 등이 줄었다.

3월 들어서도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패션 상품에 대한 수요가 많지 않았고 밖에서 가지고 놀 수 있는 야외완구 매출도 감소했다.

이마트 매출은 이달 들어 2.5% 늘어 1~2월 매출 증가율 2.2%와 큰 차이가 없다. 신선식품(4.4%), 가공식품(6.5%) 등 식품과 가전제품(12.8%) 매출이 늘었으나 패션용품(-4.9%)과 생활용품(-5.7%)은 줄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팀장은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소폭 상승세를 보인 가운데 미세먼지가 해소되고 날씨가 따뜻해져 본격적인 나들이 철로 접어들면 식품 부문을 중심으로 매출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프리미엄 QLED TV 소개하는 김현석 삼성전자 사장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 김현석 사장이 21 오전 서울 강남구 라움아트센터에서 열린 '삼성 QLED TV 미디어데이'에서 신형 프리미엄 QLED TV를 소개하고 있다.'QLED TV'는 가장 최신의 디스플레이 기술인 퀀텀닷을 기반으로세계에서 유일하게 '컬러 볼륨 100%'를 표현할… [2017-03-21 15:19:52] new
[포토] 높이조절 책상 '데스크플러스+', 현대百 리빙페어 참가
높이 조절 책상 '데스크플러스+'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서 열린 '2017 현대백화점 상반기 리빙페어'에 참가해 다양한 타입의 책상을 선보였다.이번 리빙페어에서 '데스크플러스+'는 기존 책상 위에 올려 놓고 사용하는 '애드 온 타입', 단독 책상 형식의 '데스크 타입… [2017-03-21 15:16:23] new
볼보차코리아, 신형 XC60 이르면 3분기 말 국내 출시
볼보 XC60 풀체인지가 이르면 오는 3분기 말에 국내에 출시될 전망이다. 21일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뉴크로스컨트리' 신차발표회에서 최근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된 볼보의 신형 XC60을 국내에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만식 볼보차코리아 상무는 "제네바… [2017-03-21 14:04:40] new
[주목! 이 단지] 형만한 아우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
양주신도시에 세 번째 e편한세상이 들어선다. 대림산업은 3월 중 경기도 양주신도시 A-15블록에 지하 1층~지상 25층·17개동·총 1566가구 규모 'e편한세상 양주신도시3차'를 선보인다. 모든 가구는 중소형·4베이·판상형으로 지어지며, 전용별 가구수는 △66㎡ 258가구 △74㎡ 37… [2017-03-21 14:02:57] new
현대엔지니어링, 장애인 일자리 창출 '희망카페' 지원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0일 양천구청과 함께 장애인 채용이 목적인 '희망카페' 2호점 문을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수영 양천구청장·현대엔지니어링 박찬우 전무 등 50여명이 참석했다.현대엔지니어링은 일반취업이 어려운 장애인 사회 참여와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해… [2017-03-21 13:47:2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