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조 또다시 파업 수순 들어가

현대차 노조 임단협 협상 결렬… 6년 연속 파업 우려

노조, 파업수순 빠르게 진행 예상… 올해 파업투표 가결도 무난할 듯
회사측 제시안 내용·시점 고민… "노조 결렬 선언 매우 유감"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7 08:14:0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일 오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본관에서 윤갑한 사장(왼쪽)과 박유기 노조위원장이 임단협 상견례를 위해 아반떼룸으로 들어서고 있다. ⓒ연합뉴스


현대자동차 노조가 올해 임금과 단체협약 교섭 결렬을 선언하면서 또다시 파업 수순에 들어갔다.

수순은 빠르게 진행되고, 파업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노조가 올해 파업에 들어가면 6년 연속이다.

노조는 6일 20차 임단협 교섭에서 회사 측에 노조안에 대한 일괄 제시안을 내라고 했지만, 제시안이 나오지 않자 협상 결렬을 선언했다.

노조는 앞으로 중앙노동위원회 조정 신청과 조합원 파업찬반투표 등을 거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노조는 7월 5일 교섭 결렬을 선언했고, 곧바로 노동위에 조정 신청을 했다. 노조가 조정신청을 하면 10일간의 조정 기간을 거쳐야 한다.

노조는 이런 법적 절차 외에 내부적으로 오는 10일 집행부 간부와 각 공장 노조 대표가 모두 모이는 확대운영위원회, 11일 대의원대회를 잇따라 개최한다.

또 대의원대회에서 쟁의발생을 결의하고, 13일과 14일께 전체 조합원을 대상으로 파업 찬반투표를 한다.

노조는 지난해 협상 결렬 선언 8일 만에 파업 찬반투표를 했다. 조합원들은 노조 집행부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재적 대비 76.54%의 높은 찬성률로 통과시켰다.

전례로 볼 때 올해도 파업투표 가결이 무난할 것으로 예상한다. 투표가 가결되면 합법 파업을 위한 모든 절차는 끝난다.

노조는 지난해 임금만 다루면서도 12년 만의 전면파업을 비롯해 모두 24차례 파업했다. 12차례 주말 특근도 하지 않았다.

회사는 지난해 분규에 따른 생산차질 규모를 14만2000여 대, 3조1000여억원으로 추산했다. 파업 관련 생산차질 규모가 3조원을 넘은 것은 처음이었다.

올해는 임금뿐만 아니라 단체협약 교섭까지 하기 때문에 쟁점이 더 많다. 7월 말 시작되는 여름 휴가 전 타결 여부를 예측하기 어려운 이유다.

노조는 하반기 새 집행부 선출을 앞두고 있어 교섭을 더욱 서두른다.

회사는 언제, 어떤 내용의 제시안을 내야 할 지 고민하고 있다. 노조의 요구를 그대로 수용하기 어려운 마당에 제시안을 서둘러 냈다가는 교섭이 더 꼬일 수도 있다.

회사 측은 "대내외 경영환경이 어려운 가운데 교섭 안건에 대한 충분한 논의가 진행되지 않은 상황에서 노조가 결렬을 선언한 것은 매우 유감스럽다"며 "노사가 좀 더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교섭을 마무리하고 위기 극복에 힘을 모아야 한다"고 밝혔다.노조 관계자는 향후 투쟁과 관련해 7일 "투쟁 수위라는 것은 회사가 앞으로 어떻게 하느냐에 달려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시내 2곳 밖에 없는 은행이 지역 대표?
시금고 선정을 놓고 뒷말이 무성하다.14일 업계에 따르면 순천시는 최근 금고 지정 은행으로 농협은행과 KEB하나은행을 선정했다.금고 선점에 나선 광주은행은 탈락됐지만 평가 기준이 잘못됐다며 광주지법 순천지원에 시금고 선정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했다. 광주은행은 민사소송에 이… [2017-11-14 15:47:06] new
형 따라 울고 웃는 현대차 아우들, 사드 해빙 분위기에 다시 기대감 고조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로 얼어붙었던 한중관계가 사드합의문과 한중 정상회담을 기점으로 개선되는 모양새다. 사드 갈등에 따른 판매 부진으로 현대자동차와 함께 울었던 그룹 계열사들은 사드 해빙에 실적 회복을 기대하고 있다.14일 업계에 따르면 올 상반기까지 큰 부침을 겪었… [2017-11-14 15:43:02] new
유진기업, 3분기 영업익 214억... 전년比 9.3% ↓
유진기업은 올해 3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 21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3% 하락했다고 14일 공시했다.같은 기간 매출액은 309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8.3% 올랐다. 당기순이익은 34억원으로 전년 대비 80% 하락했다.유진기업 관계자는 "3분기 건자재유통분야 신규사업 투… [2017-11-14 15:36:24] new
[부고] 김도학 현대·기아차 홍보실 부장 모친상
▲김현숙씨 별세, 김미영(LA거주)·규완(자영업)·도학(현대기아자동차 홍보실 신문홍보1팀장)·성훈(영화감독)씨 모친상, 장이한(LA거주)씨 빙모상 = 14일(화) 오전 10시, 강릉 아산병원 장례식장 1층 102호실, 발인 16일(목) 오전, 장지 미정 ☎ 033-610-5982 [2017-11-14 15:01:18] new
[포토] 와인 테이스팅 하는 '마크 파르도' 마스터 오브 와인
영국 주류 유통 회사 베리 브라더스 앤 러드(Berry Bros Rudd)의 마크 파르도(Mark Pardeo) 와인 디렉터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홈플러스 '더 와인 머천트 레인지(The Wine Merchant’s)' 론칭 기념 테이스팅 행사에 참석해 소믈리에 지망생들과… [2017-11-14 14:59:2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