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조 또다시 파업 수순 들어가

현대차 노조 임단협 협상 결렬… 6년 연속 파업 우려

노조, 파업수순 빠르게 진행 예상… 올해 파업투표 가결도 무난할 듯
회사측 제시안 내용·시점 고민… "노조 결렬 선언 매우 유감"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7 08:14:05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일 오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본관에서 윤갑한 사장(왼쪽)과 박유기 노조위원장이 임단협 상견례를 위해 아반떼룸으로 들어서고 있다. ⓒ연합뉴스


현대자동차 노조가 올해 임금과 단체협약 교섭 결렬을 선언하면서 또다시 파업 수순에 들어갔다.

수순은 빠르게 진행되고, 파업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노조가 올해 파업에 들어가면 6년 연속이다.

노조는 6일 20차 임단협 교섭에서 회사 측에 노조안에 대한 일괄 제시안을 내라고 했지만, 제시안이 나오지 않자 협상 결렬을 선언했다.

노조는 앞으로 중앙노동위원회 조정 신청과 조합원 파업찬반투표 등을 거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노조는 7월 5일 교섭 결렬을 선언했고, 곧바로 노동위에 조정 신청을 했다. 노조가 조정신청을 하면 10일간의 조정 기간을 거쳐야 한다.

노조는 이런 법적 절차 외에 내부적으로 오는 10일 집행부 간부와 각 공장 노조 대표가 모두 모이는 확대운영위원회, 11일 대의원대회를 잇따라 개최한다.

또 대의원대회에서 쟁의발생을 결의하고, 13일과 14일께 전체 조합원을 대상으로 파업 찬반투표를 한다.

노조는 지난해 협상 결렬 선언 8일 만에 파업 찬반투표를 했다. 조합원들은 노조 집행부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재적 대비 76.54%의 높은 찬성률로 통과시켰다.

전례로 볼 때 올해도 파업투표 가결이 무난할 것으로 예상한다. 투표가 가결되면 합법 파업을 위한 모든 절차는 끝난다.

노조는 지난해 임금만 다루면서도 12년 만의 전면파업을 비롯해 모두 24차례 파업했다. 12차례 주말 특근도 하지 않았다.

회사는 지난해 분규에 따른 생산차질 규모를 14만2000여 대, 3조1000여억원으로 추산했다. 파업 관련 생산차질 규모가 3조원을 넘은 것은 처음이었다.

올해는 임금뿐만 아니라 단체협약 교섭까지 하기 때문에 쟁점이 더 많다. 7월 말 시작되는 여름 휴가 전 타결 여부를 예측하기 어려운 이유다.

노조는 하반기 새 집행부 선출을 앞두고 있어 교섭을 더욱 서두른다.

회사는 언제, 어떤 내용의 제시안을 내야 할 지 고민하고 있다. 노조의 요구를 그대로 수용하기 어려운 마당에 제시안을 서둘러 냈다가는 교섭이 더 꼬일 수도 있다.

회사 측은 "대내외 경영환경이 어려운 가운데 교섭 안건에 대한 충분한 논의가 진행되지 않은 상황에서 노조가 결렬을 선언한 것은 매우 유감스럽다"며 "노사가 좀 더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교섭을 마무리하고 위기 극복에 힘을 모아야 한다"고 밝혔다.노조 관계자는 향후 투쟁과 관련해 7일 "투쟁 수위라는 것은 회사가 앞으로 어떻게 하느냐에 달려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얼어붙은 지방 분양시장… 미분양 쌓이고 청약률 0% 속출
정부의 6·19 부동산 대책에도 서울을 중심으로 한 대도시 아파트 분양시장이 활황세를 이어가고 있지만, 지방 분양시장은 꽁꽁 얼어붙었다. 청약자가 1명도 없는 '청약률 제로' 현상까지 잇따라 나타나고 있다.지난달 말 충북 경제자유구역인 청주 오송 바이오폴리스에서 D건설이 첫 분양에… [2017-07-07 08:01:54] new
SUV·프리미엄차 줄줄이 출격 … BMS·벤츠 등 수입차 거센 공략
자동차업계가 하반기 신차를 쏟아내며 상반기 내수시장에서 부진했던 실적 만회에 나선다.7일 업계에 따르면 올 하반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과 프리미엄 차량을 중심으로 신차가 줄지어 출시를 앞두고 있다.국산차 중에서는 기아차의 소형 SUV인 '스토닉'이 이달 13일 정식으로 출시된… [2017-07-07 07:51:03] new
한미 전투기- 훈련기 100조 빅딜… 트럼프 인식이 관건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에서 미국 전투기와 한국고등훈련기의빅딜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지면서성사여부에 지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지난 반년 간의 국정공백에 마침표를 찍고 정상외교를 통해 국가 미래 산업을 이끌겠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지만 방미사절단에서 제외됐던 한… [2017-07-07 07:14:44] new
에스원, 아침밥 프로그램 '金모닝 통통밥상' 임직원 소통 창구 자리잡아
에스원의 소통 이벤트 '金모닝 통통밥상'이 사내 직원들에게 인기다.7일 에스원에 따르면, 에스원은 매달 첫 금요일 다 같이 아침식사를 하면서 서로에 대해 알아가자는 취지의 '금모닝 통통밥상' 행사를 개최 중이다.특히 에스원의 보안사업을 담당하는 SE(Security Engineering)사… [2017-07-07 05:30:07] new
국내 주요 게임사, 중국 최대 게임쇼 '차이나조이' 단독 참가 없어
국내 게임사들이 글로벌 영토확장에 공을 들이고 있지만, 정작 인접국인 중국 최대 게임쇼 '차이나조이 2017'에는 대부분 참가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됐다.국내에는 모바일 게임에 치중된 업체가 많은 반면,이 게임쇼는 온라인, 콘솔, 모바일 게임까지 다양한 플랫폼을 아우르고 있어서참가율 저… [2017-07-07 05:26:5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