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업계에 부는 '리마스터' 바람… 'PC-콘솔' 인기 재현 기대감

"그래픽 개선된 원작 다시 즐길 수 있어… 사용자 관심 집중"
새 플랫폼 보다 원작 감성 택한 ‘닌텐도 스위치’…"웃돈 줘도 못 구해"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9.05 05:52:08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더 라스트 오브 어스 리마스터드 ⓒ 플레이스테이션


최근 그래픽을 개선해 예전의 감성을 그대로 재현하는 리마스터 타이틀들을 선보이며 인기몰이에 나섬에 따라모바일에만 집중된 국내 업계에 분위기 환기를 시켜줄지 기대감을 높인다.

업계는
 새로운 콘텐츠 개발에  힘을 들이지 않아도 되고 사용자들은  좋아진 퀄리티에서 원작을 다시 즐길  있다는 장점이 시너지 효과를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국내
 온라인 1세대 게임들의 리마스터화로, 그동안 모바일로 흩어진 사용자들을 PC 콘솔 게임기 앞으로 불러모을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국내
 게임 업계와 e스포츠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며나타난 블리자드의 전략시뮬레이션 스타크래프트는 1997년 첫 출시 이후 20년만인 지난 8 리마스터 버전으로 새롭게 출시됐다.

게임이
 변한  없고 단지 그래픽만 4K UHD 화질로 올린 것인데 당대 인기를 누렸던 프로게이머들이  소환되며 레전드매치가 열리는  다시 한번 PC방에 스타크래프트 사용자들을 불러 모으는 상황을 만들어 냈다.

2001
 출시돼 올해 16 만에 리마스터로 출시된 손노리(당시 ‘로이게임즈’) 공포게임 화이트데이도 있다.

 게임은 2015 모바일 버전 출시로 다시 재조명됐으며지난 8 PC 플레이스테이션 버전으로 출시돼 서비스 중이다.

콘솔
게임에서 리마스터 버전의 게임이 흥행하는 중심에는 언차티드 시리즈의 개발사로도  알려진 너티독의 '라스트 오브 어스' 있다.

2013
 6 플레이스테이션버전으로  출시된 어드벤처 게임 ’라스트 오브 어스 2014 PS4 출시와 함께 리마스터를 내놨다.

원작이
 여전히 인기가 있어서 리마스터 출시가 의미가 있을까 의심도 됐지만오히려 원작보다 리마스터에서  게임을 처음 접한 사람이  많을 정도이며지금도 인기 순위에서 빼놓을  없는 타이틀로 자리 잡았다.

얼마
  '조센징막말 파문으로 시끄러웠던 ‘용과 같이  리마스터 돼서 출시된 게임의 대표적인 예다.

 게임은 2005  출시 이후 PS2, PSP, PS3 등에서 시리즈를 내놓다가 출시 10주년인 2010 용과 같이 극이라는 이름으로  작품의 그래픽을 완전히 개선시킨 상태로 출시해  인기를 얻었다.

당시
 게임 최초로 한글화가 결정돼 자세한 스토리 이해가 어려웠던 국내 팬들에게 좋은 선물이 되기도 했다.

지난
 4 출시된 닌텐도의 차세대 휴대용 콘솔 ‘스위치에도 리마스터 게임은 등장했다닌텐도의 상징이라   있는 마리오 시리즈의 ‘마리오 카트  주인공이다.

출시된
  얼마 되지 않아 타이틀의 종류도 많지 않지만같이 추리된 젤다의 전설과 함께 히트 타이틀로 꼽힌다.

심지어
 국내에서는 스위치가 정식 발매가 되지 않아 업자들이 홍콩이나 유럽에서 가져온 물량이 국내에 풀리고 있지만웃돈 거래로도 구하기 힘든 상태이다.

이에
 대해 업계는 새로 나온 게임 플랫폼보다도 새롭게 리마스터된 타이틀이 한몫했다는 평가다.

"
유행은 돌고 돈다" 말이 있다다신  보일  같은 메이커 의류가 다시 유행을 타기 시작했는데예전 게임이 다시 인기몰이하지 말라는 법도 없다.

2000
년대 온라인 게임을 주름잡았던 게임들의 리마스터로 다시 한번 PC방과 온라인 게임의 붐으로 국내 게임 업체 1세대들과 신생 업체들의 새로운 약진을   있을지 주목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한국외대 인사] 박창호 전략홍보팀장 外
△전략홍보팀장 박창호 △창업교육센터팀장 최태경 △총괄지원팀장(글로벌) 김석중 △비서실장 정용호 △학사종합지원센터(서울) 이원재 △평가감사팀장 원효식 [2018-02-05 18:04:54] new
한샘, 지난해 4분기 영업익 28.8% 감소
한샘은 5일지난해 매출이 1조9739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직전년과 비교해 6.4% 증가한 수치다. 반면 영업이익은 1575억원을 기록해 직전년도와 대동소이한 모습을 보이며 증감률 변화는 없었다.4분기 실적은 매출 4699억원, 영업이익은 348억원에 그치며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2018-02-05 18:01:58] new
남양유업, 지난해 영업익 51억원, 전년比 721.5% 급감… "분유 판매 감소 영…
남양유업이 지난해 주력 제품인 분유 판매 감소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721.5% 감소한 51억원을 기록했다고 5일 공시했다. 남양유업에 따르면지난해 매출액은 1조1669억원으로 전년 대비 6.2% 감소했고 당기순이익은 371억원에서 65억원으로 같은 기간 468% 급감했다.남양유업… [2018-02-05 17:58:01] new
[포토] 차에 오르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오후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석방돼 귀가하고 있다.앞서 이 부회장은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공판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에 대한 뇌물 공여 등의 혐의에 대해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았다. [2018-02-05 17:54:36] new
[포토] 353일 만에 석방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5일 오후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석방돼 질문에 답하고 있다.앞서 이 부회장은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공판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순실 씨에 대한 뇌물 공여 등의 혐의에 대해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았다. [2018-02-05 17:54:1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