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칠 줄 모르는 한파"… 에누리 가격비교, 난방용품 전년比 83%↑

5주 차 동파방지 용품 주문 수 570%, 매출 580% 증가

진범용 프로필보기 | 2018-02-08 15:10:2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다운,패딩 기획 상품. ⓒ에누리닷컴



한파가 연이어 기승을 부리면서 난방용품과 다운 패딩, 해빙기 등의 매출이 크게 증가한 모습이다.

8일 에누리 가격비교에 따르면 2월 2주 차부터 다시 영하 12도 아래로 내려가는 극강의 한파가 몰려오면서 한파를 대비한 난방용품과 다운, 패딩이 1월 5주 차에(1월 28일~2월 3일) 전년 동기 대비 각각 83%, 43% 상승했다.

평균 가격대가 20만원을 넘는 해빙기도 1월 5주~2월 1주 차 매출이 전주 대비 35% 늘면서 일반 소비자뿐만 아니라 사업장 용도로 구매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월 3주 차부터 시작한 강한 한파에 동파방지 용품 매출도 크게 늘어 1월 5주 차에는 1월 2주 차와 비교해 주문 수가 약 6.7배(570%), 매출은 6.8배(580%) 증가했다.

해당 상품군의 주문 수량도 1월 2주 차 대비 1월 5주 차에 361% 대폭 증가하며 이어진 영하의 기온에 동파 방지 용품을 찾는 수요가 지속적으로 급증하고 있다.

에누리 가격비교 담당자는 “주춤해졌던 한파가 다시 시작되면서 난방용품이나 다운, 패딩 등을 미리 구매하는 소비자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라며 “그동안 매출 증감이 적었던 해빙기의 매출이 느는 것으로 보아 가정이 아닌 사업장에서도 많은 구매가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진범용
  • by7101@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