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ICT 체험관 '티움', 석가탄신일 맞아 '동자승' 초청

'홀로그램-인공지능' 등 다양한 미래 기술 관심 집중

전상현 프로필보기 | 2018-05-21 09:41:5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SK텔레콤이 석가탄신일을 맞아 조계종 동자승 10명을 자사 ICT 체험관 '티움(T.um)'으로 초청, 체험 행사를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방문한 동자승들은 지난 2일 삭발 수계식을 마친 5세~7세 어린이들로, 석가탄신일을 앞두고 2주일간 진행되는 조계종 '단기 출가 보리수 새싹학교'에 참여 중이다.

동자승들은 '티움(T.um)'에서 '2048년의 미래도시로 여행'을 주제로 ▲우주셔틀 및 하이퍼루프 ▲홀로그램 ▲인공지능 ▲드론∙증강현실(AR) ▲3D 메디컬 프린터 등 다양한 미래 기술을 체험했다.

김희섭 SK텔레콤 PR1실장은 "이번 행사가 아기 스님들에게 즐겁고 유익한 시간으로 기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티움(T.um)'은 지난 2008년 11월 미래 ICT 비전 제시를 위해 개관했다. 이후 여러 차례의 업그레이드를 통해 최신 기술 트렌드와 새로운 미래 ICT 서비스를 국내외에 널리 알리며 국내 대표 ICT체험관으로 자리매김 했다.

개관 이래 총 178개국의 정부∙기업∙학계 관계자들이 '티움(T.um)'을 찾았으며, 누적 방문객 수는 약 7만 명에 달한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