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재편, 지주사 전환, M&A 등 차질 불가피"

이재용 부회장 특검 출석…"경영공백 어쩌나"

'표적-프레임 수사' 우려, 반재벌 정서 부추기는 '언론플레이' 비난
"외신, '피의자' 소환 집중 보도…경영차질 상세 분석 잇따라"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12 13:15:2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2일 오전 박영수 특별검사팀에 출석하고 있다. ⓒ뉴데일리DB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박영수 특별검사팀에 출석하며 재계 1위 삼성의 경영공백이 현실화됐다. 외신들은 삼성의 승계구도 변화와 경영 차질을 집중 보도하며 어두운 전망을 내놨다.

이재용 부회장은 12일 대치동 박영수 특별검사팀 사무실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이 부회장은 뇌물공여 및 제3자 뇌물공여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무거운 표정으로 특검 사무실로 들어선 이 부회장은 "이번일로 제가 좋은 모습을 못보여드려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착찹한 심정을 드러냈다.

이 부회장이 특검 소환조사를 받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11월 검찰 특별수사본부 소환 조사와 국회 특위 청문회에 출석했지만 피의자 신분은 아니었다. 참고인 조사를 생략한 채 피의자로 특검 조사를 받으며 표적수사라는 비난도 나오고 있다.

특검은 이 부회장을 상대로 삼성물산 합병에 대한 대가성 여부를 조사한다는 방침이다. 합병에 찬성하는 대가로 삼성이 최순실씨에게 자금을 제공했는지 여부를 확인하겠다는 의지다. 그동안 검토했던 제3자 뇌물죄와 함께 직접 뇌물죄도 함께 확인된다.

특검이 적극적인 수사 의지를 보이며 삼성과 재계는 당혹스러움을 나타내고 있다. 이미 두 차례 고강도 조사를 받은 상황에서 피의자 신분 조사는 과도한 처사라는 불만도 나오는 상황이다. 

특히 재계 총수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하며 반재벌 정서를 부추기고 있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혐의가 밝혀지지 않은 상황에서 구속영장 청구를 운운하는 건 명백한 언론플레이라는 지적이다.

이 부회장과 삼성은 수사에 적극 협조해 억울함을 소명한다는 방침이다. 삼성물산 합병의 당위성과 승마 지원의 무관함을 밝혀 실추된 명예를 회복하겠다는 의지다.

이 부회장이 특검 소환에 출석하며 삼성의 경영공백은 확대됐다. 사업재편, 지주사 전환, M&A 등 굵직한 현안이 산재한 상황에서 이 부회장의 부재는 부정적 영향으로 작용한다.

한편 주요 외신들은 이 부회장의 특검 소환을 집중 보도하며 우려를 드러냈다. 삼성의 승계구도 변화와 경영 차질을 상세히 분석하며 어두운 전망을 내놨다. 

파이낸션타임스는 "이번 사건이 삼성의 성장 낙관론을 약화시킬 수 있다"며 "이 부회장이 피의자로 지목되면서 삼성전자의 미래 전망도 어두워졌다"고 보도했다.

블룸버그 통신 역시 "이 부회장에 대한 당국의 관심은 이건희 회장의 뒤를 이어 삼성을 승계할 수 있는 능력이 있는지 여부에 대한 의구심을 낳고 있다"며 "삼성과 다른 재벌 기업이 정치적 대가를 기대하고 최순실에게 뇌물을 줬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지스타 2017] 넷마블, 신작 4종 사용자 열기 ‘후끈’
[부산=뉴데일리 송승근 기자] 넷마블게임즈가 ‘지스타 2017’에 출품한 신작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4종이 사용자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넷마블은 이번 지스타에 ‘테라M’, ‘세븐나이츠2’,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이카루스M’ 등 4종의 게임을 플레… [2017-11-18 18:25:21] new
[지스타 2017] 넥슨 부스 관람객, 2시간 대기도 즐겁다
[부산=뉴데일리 송승근 기자]넥슨 PC 온라인게임 신작 ‘피파 온라인4’와 모바일게임 ‘오버히트’ 시연대가 관람객들의 호응으로뜨겁게 달아올랐다.16일 개막한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7’에서 넥슨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은 신작발표 예정인 게임들을 미리 체험하며 즐겼다.대… [2017-11-18 18:22:05] new
고든 램지 "한식과 잘 어울리는 카스… 진정성 있는 맛, 나와 닮았다"
"카스는 한식과 가장 잘 어울리는 맥주이며 맛에 있어 진정성이 있다. 이는 내 삶이나 음식을 통해 보여주고자 하는 진정성과 닮아 있다고 생각한다."세계적인 셰프 고든 램지가 한국을 찾아 한국 맥주와 한식에 대한 솔직한 의견을 밝혔다. 고든 램지는 18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 [2017-11-18 17:03:47] new
효성 조세포탈 항소심 "경제상황 고려한 불가피 선택"... 재판에 압수수색까지…
효성그룹의 '형제의 난' 사건이 검찰의 압수수색으로 3년여 만에 재점화된 가운데, 효성 비리 관련 항소심 공판에서는 피고인 측 증인 신문이 진행됐다.서울고법 형사7부(재판장 김대웅 부장판사)는 17일 오후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조세 등 혐의로 기소된 조석래 전 효성 회장의… [2017-11-17 20:12:08]
생보사 CEO 줄줄이 임기만료…대거 물갈이 예상
주요 생명보험사 수장들의 임기만료가 도래하면서업계에 인사 태풍이 몰아칠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17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다음달부터 생보업계 10여명의 CEO 임기가 만료된다. 홍봉성 라이나생명 대표, 신용길 KB생명 대표는 다음달 임기가 끝난다. 오익환 DGB생명 대표는 내년 1월에… [2017-11-17 18:34:04]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