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박경숙 신한은행 부지점장 "공정한 성과평가 워킹맘도 춤 추게 한다"

올해 특별승진자로 의정부법원점 발령
직원과 협업하는 '성과중심 문화' 선도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2.17 14:48:03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한은행 의정부법원점 박경숙 부지점장. ⓒ뉴데일리DB


"육아와 회사 업무를 병행하는 건 힘들지만 노력한 만큼 성과로 돌아오니 일하는 게 즐겁습니다"

올해 신한은행에 입행한 지 20년차인 의정부법원점 박경숙 부지점장의 말이다.

그는 이번 특별승진자 4명에 포함돼 은행 내 최연소 부지점장 타이틀을 따냈다.

특히 2006년부터 우수직원 표창을 12번나 수상해 온 노력이 이번 특별승진으로 이어졌다는 평가다.

깜짝 승진으로 주변의 시기와 질투를 우려했지만 돌아오는 대답은 축하와 응원이었다.

박경숙 부지점장은 "은행 내 최연소 승진자보다 1년 반이나 일찍 승진했다. 아무런 준비 없이 부지점장 타이틀을 얻어 기쁘면서도 몇일 밤을 설쳤다"라며 "하지만 워킹맘들의 응원과 지인들의 축하 인사가 힘이 됐다"고 말했다.

시기와 질투를 응원의 목소리로 바꾼 것은 입사 때부터 이어진 그녀의 헌신과 열정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그는 "은행원이 된 계기는 아버지가 군인 원사여서 유공자 자녀로 조흥은행에 입행하게 됐는데 유자녀라는 이유로 따가운 시선을 받았었다"라며 "그 당시 입행 3개월 만에 아버지가 암투병으로 돌아가시기도 했다. 부모님이 은행원이 되길 원하셔서 더욱 열심히 일하게 됐고 어린마음에 시샘과 무시로 상처 받은 것들이 동기부여가 됐다"고 털어놨다.

실제 그는 20여년의 은행원 생활 동안 개인실적 평가상과 최우수직원 1% 안에 3번이나 포함됐다. 2013년에도 고객만족 상담창구 우수상과 개인실적 부문에서 2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일하는 재미를 느낀 그는 육아휴직도 일부 포기하며 빠르게 은행으로 복귀한 전력도 있다.

박 부지점장은 "포천지점에서 둘째 출산 당시 양주금융센터에 육아휴직에 들어간 직원이 연달아 4명이나 됐다. 출산 휴가는 2년이지만 일하는 게 더 재미있어 50일만에 복귀했다. 이후 성과도 인정받아 복직 후 3개월 만에 차장이 됐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의정부법원점 박경숙 부지점장. ⓒ뉴데일리DB

최근 은행권의 뜨거운 감자인 성과연봉제에 대한 자신의 생각도 밝혔다. 

그는 성과라고 해서 개인의 역량 만으로 인정받기 어렵다는 의견이다.

박 부지점장은 "성과문화는 어느 정도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단 성과라고 해서 개인의 역량만 끌어올리는 것이 아닌 직원들과 함께 협업해서 함께 성과를 높이는 부분이 크다"라며 "입행 후 가장 잘했다고 생각하는 것은 직원들과 함께 성과를 올려 모두 우수직원 표창을 받은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결국 성과중심 문화라고 해도 같은 지점에서 누군가가 열심히 하다보면 같이 덩달아 노력하게 된다"며 "개인의 성과가 오르면 자연스럽게 지점의 성과도 오른다"고 강조했다.

박경숙 부지점장은 후배들에게 귀감이 되는 선배로서의 역할도 톡톡히 하고 있었다.

박 부지점장은 "후배들 중에 능력은 있지만 목표나 비전이 없어 은행원 생활을 힘들어 하는 친구가 많다. 이럴 때 아낌없이 조언해주고 동기부여를 만들어주는 게 책임자 역할"이라며 "앞으로도 후배들에게 롤모델이 될 수 있도록 먼저 발로 뛰는 모습을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박 부지점장은 지점 내 고참 대열에 오른 만큼 올해도 후배들이 역량과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면서 신한은행이 강조하고 있는 협업하는 성과문화 확산에 앞장설 계획이다.

그는 "부지점장으로서의 부담감과 책임감 무게가 커진 만큼 영업과 고객관리, 직원들과의 소통을 어떻게 이뤄나갈지 고민하고 있다"며 "올해는 의정부법원점이 성과 우수 지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11번가, 태국산 씨푸드 기획전… 수산물 2주간 할인행사
11번가가 27일까지 주한 태국대사관과 함께 태국산 수산물을 정상가 대비 최대 29% 할인된 가격에 선보이는 ‘태국산 씨푸드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이번 기획전은 ‘주한 태국대사관’이 엄선한 태국의 대표 ‘수산물’을 ‘홈플러스’의 ‘콜드체인 배송 서비스’를 통해 오… [2017-08-14 09:10:45] new
政, 지자체 산업단지 지정계획 사전타당성 검증한다
정부가 선심성 산업단지 난개발을 막고자 지방자치단체가 관리하는 일반 산업단지 지정 계획에 대해 사전타당성 검증을 벌인다.14일 국토교통부는 내년도 일반 산업단지 지정 계획부터 산업적으로나 입지적으로 합당한지 분석하는 사전타당성 검증을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다.이는 국토부가… [2017-08-14 08:54:15] new
푹푹찌는 무더위, '빙수·냉면' 인기 줄고 '맥주·음료' 인기 UP
폭염과 열대야를 식히기 위한 먹거리로 맥주의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반면 전통적인 여름먹거리인 빙수와 냉면의 인기는 줄고 있다.14일 인공지능(AI) 기반 빅데이터 분석업체 다음소프트가 분석한 2015년∼2017년 여름철(6∼8월) 먹거리·활동 관련 빅데이터(블로그, 트위터, 뉴스기사… [2017-08-14 08:36:32] new
지난해 양도세수 분당>용인>제주順…전체 세수 10% 차지
부동산 거래가 활발하고 저금리 기조에 따라 투자수요가 몰리면서 지난해 분당과 용인, 제주세무서가 양도세수를 가장 많이 걷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세수의 10%에 달한다.14일 국세청에 따르면 지난해 양도세수는 13조6833억원으로 전년 11조8561억원보다 1조8272억원(15.4%) 증가… [2017-08-14 08:36:11] new
[이재용 1심] 박근혜 공판, 25일 재판 어떤 영향 미칠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최종 선고공판이 11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재판부의 판결 향방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특히 그동안 진행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재판이 이 부회장 등의 선고형량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되면서, 어떤 변수로 작용할지 귀추가 주목된다.14일 법조… [2017-08-14 06:39:3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