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 가계대출 6년간 8조 증가…수도권 비중 80% 돌파

서울 가계대출액 지난해 말 11조3000억원…5년새 117.3% 폭증한 탓
전문가들 "수도권에 대형사 밀집·신용대출 늘어난 탓"
금리 상승세…대출 늘리고 신용낮은 대출자 상환 어려움 우려

이효정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06 16:14:4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경제


저축은행 가계대출 중 수도권 비중이 80%를 돌파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전국 상호저축은행의 가계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 기준 18조3000억원으로 저축은행 영업정지 사태가 발생했던 2011년 말(10조2000억원)보다 79.4% 급증했다.

수도권 저축은행 점포의 대출이 늘어난 영향이 컸다. 수도권 대출은 지난해 말 기준 15조원 수준으로 2011년 7조4000억원보다 2배 넘는 수준으로 급증했다.

특히 서울지역 저축은행 점포의 대출이 같은 기간 117.3% 폭증해 지난해 말 11조3000억원을 기록했다.

이에 따라 전체 상호저축은행 대출 중 수도권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1년 72.5%에서 지난해 82%로 9.5%p 상승했다.

보통 상호저축은행은 기업대출이 많았으나 최근 몇년간 가계 대출 늘리기에도 공을 들였다.  

대출자들도 지속되는 저금리 기조에 더 많은 자금을 조달하기 위해 시중은행에서 저축은행과 같은 2금융으로 넘어가는 풍선효과 영향도 있다.

저축은행 업계 관계자는 "수도권 지역의 저축은행이 대부분 대형사가 많고 중금리대출 등의 신용대출을 적극 취급하면서 가계대출이 증가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또 대부업계 저축은행이 대부업 자산을 저축은행으로 지속적으로 편입 시키면서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가계대출 중 비중이 낮은 주택담보대출만 보면 저축은행은 주택담보인정비율(LTV) 70%를 초과할 정도로 대출 여력이 크고 저신용자 대출도 비교적 용이해 대출 갈아타기 등으로 수도권 비중 상승에 일부 기여한 것으로 풀이된다.

허명 부천대학교 부동산금융학과 교수는 "시중은행에서 대출을 받고 2금융권에서 추가 자금을 대출해 생활자금 등으로 쓰는 사례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저축은행은 LTV가 높고 저신용자가 상대적으로 많은데 서울은 주택 단가가 지방에 비해 절대적으로 대출금이 많다"고 말했다.

문제는 향후 금리가 높아질 가능성이 커지면서 저축은행 등 2금융권에서부터 대출 상환에 어려움을 겪는 대출자들이 나타날 수 있다는 분석이다.

허 교수는 "저축은행 대출자들은 시중은행에 비해 상대적으로 신용등급이 낮고 여러 곳에서 대출을 받은 경우가 있어 2금융에서부터 대출금을 상환하지 못하기 시작하면 기존에 시중은행 대출금도 갚지 못하는 연쇄 반응이 나타날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KT 강남 IDC 오류 관련 입주사 보상 '장기화' 조짐
최근 KT 강남 인터넷데이터센터(IDC)서 장애가 발생, 입주사들의 서비스가 일시적으로 중단된 가운데, 이에대한 보상조치가 장기화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KT와 한국전력간 1차 과실 공방·원인분석이 단기간에 끝나지 않을 것으로 예측됨은 물론, 입주사들과 '서비스 불가능' 시간 합의 과… [2018-02-06 22:01:14] new
카카오게임즈, 모바일 리듬게임 '뱅드림! 걸즈 밴드 파티!' 선봬
카카오게임즈는 6일 모바일 리듬 게임 '뱅드림! 걸즈 밴드 파티!'를 정식 출시했다. '뱅드림! 걸즈 밴드 파티!'는 'BanG Dream!' 프로젝트의 세계관을 담은 리듬어드벤처 장르로, 개성 넘치는 25명의 등장인물들로 걸즈 밴드를 만들고 육성하는 게임이다.라이브 공연 시 리듬에 맞춰 화면을… [2018-02-06 21:58:00] new
넷마블 "해외 인기몰이 기반 연매출 2조 돌파"
지난 2015년 매출 1조원을 달성한 넷마블게임즈(넷마블)이 2년만에 매출 2조원 시대를 열었다.6일 넷마블은 지난 4분기(10~12월) 연결기준으로 매출 6158억원, 영업이익 926억원, 당기순이익 542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이로써 넷마블은 지난해 연매출 2조4248억원, 영업이익 5096억… [2018-02-06 21:53:27] new
넥스트플로어, 나다게임즈와 '데빌메이커:아레나' 퍼블리싱 계약
넥스트플로어는 나다게임즈와 모바일 전략 RPG '데빌메이커:아레나'의 퍼블리싱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데빌메이커:아레나'는 짜임새 있는 스토리와 수준급 일러스트로 호평 받았던 '데빌메이커:도쿄'의 후속작으로, 작고 귀여운 악마 캐릭터 100여 종을 수집·육성해 다… [2018-02-06 21:50:46] new
방준혁 넷마블 의장, "'콘솔-온라인' 글로벌 영토확장"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이 그동안 주력해왔던 모바일게임에서 벗어나 콘솔과 온라인 등 플랫폼 다변화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영향력을 높이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6일 신도림 쉐라톤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열린 '제4회 NPT(Netmable Together with PRESS)' 행사에서… [2018-02-06 21:48:4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