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베이터 불안은 옛말… IoT 서비스로 '24시간 모니터링-원격 관리'

현대·티센·오티스, 원격 서비스 실시간 대응

류용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8 10:59:3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오티스(OTIS)엘리베이터코리아 서비스 중앙정보센터인 서울 여의도 'OTIS LINE' 상황실 모습.ⓒOTIS


엘리베이터 등 승강기 시장이 매년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서비스가 정착되고 있다.

원격으로 엘리베이터 이상 유무 등을 확인하는 IoT 서비스는 승강기 고장 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다는 장점을 제공한다.

18일 한국승강기안전공단 등에 따르면 작년 한 해 국내에 설치된 승강기는 총 4만4068대(에스컬레이터 2225대 포함)로, 연간 기준 처음으로 4만대를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도별 승강기 설치 규모를 보면 2010년 2만5323대, 2011년 2만7489대, 2012년 2만9479대 등 연 2만대 수준을 기록했고 2013년(3만37대)에는 3만대를 넘어섰다. 이후 2014년 3만4423대, 2015년 3만7472대 등 매년 증가세를 기록 중이다.

국내 승강기업계는 현재 현대엘리베이터, 티센크루프엘리베이터코리아, 오티스(OTIS)엘리베이터코리아 등 3파전 양상을 띠고 있다. 이들 업체의 국내 승강기 점유율은 지난해 기준 약 80%를 기록했다.

이 가운데 이들 업체는 IoT를 활용한 엘리베이터 유지보수 등을 진행, 고객 편의성 등을 확대하면서 차별화된 원격관리 관리 시스템을 확대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2012년 엘리베이터 운행 상태를 PC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 첨단 원격관리서비스 'HRTS'를 선보였다. HRTS가 적용된 승강기는 고장 발생 시 자동으로 고객센터에 접수되고, 서비스 기사가 현장 출동에 나설 수 있도록 간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이용이 적은 새벽시간데 자동 정밀점검이 가능한 HRTS와 관련해 현대엘리베이터는 2015년 스마트폰과 연동되는 '모바일HRTS'로 편의성을 높였다. 모바일HRTS는 고객용·보수기사용 애플리케이션으로 구분해 고객은 엘리베이터 상황을 손쉽게 확인, 보수 기사는 고장 상태 등을 빠르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티센크루프는 IoT를 접목한 '스마트 팩토리'를 도입했다. 스마트 팩토리 구축으로 충남 천안공장에는 IoT 센서가 생산장비 곳곳에 부착, 작업량 등을 파악해 생산 효율을 높이도록 하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스마트 서비스'를 운영 중인 티센크루프는 무선 인터넷을 활용한 원격 모니터링 시스템을 운영, 24시간 고장 감지 등으로 대응 시간이 축소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OTIS는 '엘리트 서비스'를 통해 현재 전국 130여개 서비스센터를 기반으로 승강기 11만대의 관리하고 있다. 엘리트 서비스는 엘리베이터 스스로 자체점검을 진행하고, 원격으로 보고하는 등 24시간 실시간 모니터링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이상 징후를 미리 감지하고 고장 발생 시 원격으로 접수, 실시간 점검 및 유지보수 효율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특히 중앙 콘트롤 타워인 '오티스라인(Otis Line)'은 모니터링과 함께 원격 애프터서비스(AS),  서비스 엔지니어 1500여명의 신속 처리 등을 지원한다.

업계 관계자는 "엘리베이터업계에서 IoT를 활용한 서비스가 이뤄지고 있으며, 실시간 점검 등으로 편의성·신속성 등을 갖추고 있다. 스마트폰을 통한 연결성 확대는 유지보수 분야에 적용, 다양한 기술이 개발되고 있는 모습이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국회의장 초청 간담회서 "혁신 수용 여건 만들어 달라…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은 5일 "혁신을 수용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고 새 제도를 통해 글로벌 경쟁을 돕는 일은 입법부에서 기업 미래의 길을 터주는 대표적 활동일 것"이라고 밝혔다.박용만 회장은 이날 정세균 국회의장을 비롯해 전국 상의 회장단을 초청한 가운데 국회 사랑재에서 진행된… [2018-02-05 17:45:36] new
GC녹십자, 작년 매출 '사상 최대' 1조 2879억… 영업익 15.1% 증가
GC녹십자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903억원으로 전년보다 15.1%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1조 2879억원으로 전년보다 7.5% 늘어나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GC녹십자는 주력인 혈액제제, 백신 사업부문이 기록적인 실적 달성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각 부문별로 보면, 혈액제제 사업 실적은 탄탄한 내… [2018-02-05 17:44:56] new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현' 확산 … 효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실천
최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현이 강조되면서 기업들이 자발적인 사회공헌 활동에 나서고 있다. 5일 재계에 따르면 대기업 가운데 효성은 '나눔으로 함께 하겠습니다'라는 표어 아래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효성은 임직원들이 직접… [2018-02-05 17:41:32] new
이마트24, 가성비 갖춘 '스낵· 초밥' 등 PL상품 출시
이마트24가 새로운 PL(Private Label)상품을 출시하며 차별화 상품 강화에 나선다.5일 이마트24에 따르면 가성비를 중요시하는 젊은 층의 소비 트렌드에 맞춰 편의점에 적합한 용량의 ‘PL스낵 11종’과 직접 초밥을 만들어 먹는 ‘따로초밥 2종’을 새롭게 선보인다.자체개발 스낵… [2018-02-05 17:37:37] new
이노션, '일감 몰아주기' 부담… 해외매출 중 현대차그룹 계열사 비중 3년째…
이노션의 해외 매출총이익 중 계열사 광고 비중이 지난 3년간 94%수준을벗어나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공정위가 날카롭게 바라보고 있는 현대차그룹의 일감 몰아주기에 해당될 수 있어 적잖은 부담이 되고 있다.5일 광고업계에 따르면 이노션 월드와이드(이하 이노션)의 해외 매출총이익 중… [2018-02-05 17:36:5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