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주 공론화위원회 윤곽

원전 공사중단 후폭풍…무효-가처분-손해배상訴 봇물 우려

한수원 노조·서생면 주민, 대정부 투쟁 예고
탈핵단체, 원전 백지화 요구 갈등 증폭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16 14:34:0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고리 5·6호기 건설 중단 반대하는 한수원 노조ⓒ연합뉴스

신고리 5·6호기 공사 일시중단 결정의 후폭풍이 거세다. 한수원 노조는 비상대책회의를 열어 법적 대응과 대정부 투쟁을 예고한 반면, 탈핵단체는 이같은 결정을 환영하며 원전 백지화를 요구하고 나섰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수력원자원은 지난 14일 오전 경주 보문단지에 있는 한 호텔에서 기습적으로 이사회를 개최했다. 당초 13일 경북 경주시 양북면에 있는 한수원 본사에서 이사회를 열 예정이었으나,  노동조합과 신고리 원전 인근 주민이 집회를 열어 강하게 반발해 무산됐다.

한수원 노조와 신고리 원전 인근 주민은 기습 개최된 이사회에서 나온 중단 결정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이날 이사회 직후 김병기 한수원 노조 위원장은 "군사 독재 시절에나 가능한 기습 통과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며 "내일 오후 1시 신고리 5·6호기 건설 현장 앞에서 긴급 비상대책위원회를 열고 이사회 무효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등 법적 조치를 하겠다"고 말했다.

이튿날 울산시 울주군 서생면 건설현장 앞에서 열린 집회에서 노조는 "지금까지 정부의 방침에 따라 원전을 가동했다"며 “한수원 이사진이 과거 정부에서는 '원전이 필수'라더니 정부가 바뀌었다고 졸속으로 건설중단을 결정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변호인단과 협의해 이사회의 의결에 맞서 효력정지 가처분 소송을 서둘러 제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건설 현장인 서생면 주민들도 조만간 회의를 열고 한수원 이사회 결정에 대한 법적 대응에 들어갈 예정이다. 서생면 주민은 "지역 주민을 배신한 행위라고 생각한다"며 "이제 한수원을 믿지 못하니 대정부 상대로 해서 주민들은 투쟁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부산·울산·경남 탈핵단체는 원전 중단 결정에 환영한다는 입장이다. 이들 회원 50여명은 지난 14일 울산시청 앞에서 집회를 열고 “신고리 5·6호기 건설을 백지화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이들은 롯데백화점 울산점까지 약 3㎞를 행진하며 탈핵 구호를 외쳤다.

용석록 탈핵울산공동행동 사무국장은 “신고리5·6호기를 건설하지 않아도 전력수급에 차질이 없다”면서 “다만 건설 중단에 따른 근로자 임금보전과 주변 주민피해는 최소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공이 넘어온 만큼 빠른 시일내 공론화위원회를 발족하겠다는 방침이다. 중립적인 위치에 있는 인사를 위원장으로 해 나머지 8명의 위원은 인문사회와 과학기술, 조사통계, 갈등관리 등 4개 분야에서 각각 2명씩 선정한다.

이르면 다음주 꾸려질 공론화위에서는 시민배심원단 선발기준과 인원수가 결정된다. 시민배심원은 찬반 양측으로부터 충분한 정보를 듣고 공정한 결론을 내릴 수 있도록 전문가 토론 등을 지원한다. 최종적으로 신고리 5·6호기 공사 진행 여부는 시민배심원단의 판단에 의해 결정될 전망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원전 공사중단 후폭풍…무효-가처분-손해배상訴 봇물 우려
신고리 5·6호기 공사 일시중단 결정의 후폭풍이 거세다. 한수원 노조는 비상대책회의를 열어 법적 대응과 대정부 투쟁을 예고한 반면, 탈핵단체는 이같은 결정을 환영하며 원전 백지화를 요구하고 나섰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수력원자원은 지난 14일 오전 경주 보문단지에 있는 한 호텔… [2017-07-16 14:34:05] new
드론 띄워 재난 감시한다… SKT '영상 모니터링·구조 시스템' 공개
SK텔레콤이 자사 초소형 영상 생중계 장비와 드론 전문업체 '숨비'의 드론을 결합한 영상재난구조 시스템을 선보였다고 16일 밝혔다.양사가 선보인 시스템은 산업용 드론에서 촬영한 초고화질(풀HD) 영상을 LTE 망을 통해 지상 어디서든 실시간 끊김 없이 볼 수 있다.기존 대부분의 드론 영… [2017-07-16 14:30:07] new
초대어 셀트리온 IPO 출격 준비… 이랜드·ABC마트 철회
올해 하반기 초대어로 불리는 셀트리온헬스케어(이하 셀트리온)가 기업공개(IPO)를 앞두고 있어 시장에 훈풍이 불 것이라는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다만 이랜드리테일과 ABC마트코리아 등은 IPO를 연기해 연이은 대박 행진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1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넷마… [2017-07-16 14:16:42] new
'최저임금 불만 달래기' 결국 세금… 정부 "4조+α 소상공인·중기 지원"
정부가 최저임금 인상으로 말미암은 소상공인과 영세 중소기업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일부 인상분을 직접 지원하기로 했다. 재정지원 규모는 4조원 플러스알파(+α)가 될 전망이다.대통령 공약을 위해 혈세로 최저임금 인상을 지원하는 셈이어서 논란이 예상된다.정부는 16일 김동연 부총리… [2017-07-16 14:12:33] new
현대·GM·기아車, 최악 내몰리나…사드·FTA 시름에 파업까지
국내 자동차업계가 최악의 상황으로 치닫고 있다. 사드로 인한 중국 판매 부진, 한미 FTA 개정 논의로 대외적 악재가 겹친 가운데 완성차 노조들이 파업까지 들고 나며서 위기를 부추기고 있다.16일 업계에 따르면 국내 완성차 제조사 노조들이 임단협을 놓고 사측과 입장차를 좁히지 못하며 파… [2017-07-16 13:49:5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