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5G 네트워크 장비 도입 위한 설명회 개최

삼성, 노키아 등 제조사 제안서 평가해 협력사 선정

전상현 프로필보기 | 2018-02-13 13:29:4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용산사옥서 노키아, 삼성전자, 에릭슨, LG, 화웨이 등 글로벌 장비 제조사들을 초청한 가운데, 5G 네트워크 장비 도입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장비제조사들의 제안서를 접수 받아 제안서 평가 및 기능시험, 개발시험 등 관련 절차를 거쳐 협력사를 선정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설명회에서 LG유플러스는 회사의 5G 상용화 전략과 준비 현황, 사업 일정 등을 소개했다.

최주식 LG유플러스 5G추진단장(부사장)은 "이번 설명회를 계기로 5G 네트워크 조기 구축과 조기 상용화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설명회 참석자들은 LG유플러스의 '모두의 5G 체험관'을 방문했다. 이들은 LG유플러스 5G 서비스의 지향점을 직접 체험할 수 있어, 향후 장비 진화와 개발 방향을 정하는데 크게 유용했다고 평했다.

 

프로필 사진

  • 전상현
  • jshsoccer7@naver.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