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수 부재,' 지주사 전환-사장단 인사' 미뤼질 듯"

삼성전자, 24일 주총 앞두고…'자율경영' 관심 집중

이사회 중심 책임경영 확대 불구 글로벌 CEO 출신 '사외이사' 선임 불투명
"'사업전략 구상-미래사업 준비' 등 이사회 권한 강화…'CEO 추천위' 도입 가능성 무게"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0 06:30:4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나흘 앞으로 다가온 삼성전자 주주총회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삼성그룹이 미래전략실을 해체하고 계열사별 자율경영 체제를 선언하면서 이사회 권한이 대폭 강화될 전망이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그동안 이사회 중심 책임경영을 강조한 만큼 이같은 전망에 힘이 실리고 있다.

삼성전자는 오는 24일 오전 9시 서울시 삼성 서초사옥에서 제48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미전실과 함께 삼성그룹이 해체되면서 삼성전자 이사회의 역할이 크게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대표이사를 중심으로 한 사업전략 구상과 미래사업 준비 등 자율경영시대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는 평가다.

그동안 삼성전자 이사회는 회사가 정한 정책을 보고받아 결의하는 기존 관행대로 운영돼 왔다. 이사회가 감사 기능을 잃고 거수기 역할을 한다는 비난을 받는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하지만 계열사 자율경영 체제가 구축됨에 따라 이사회의 권한은 대폭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이번 주총에서 재무제표 승인,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을 주요 안건으로 다룰 예정이다. 관심이 높은 인적분할 등 지배구조 개편과 관련된 안건은 다뤄지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지주사 전환과 함께 계획됐던 글로벌기업 CEO 출신 사외이사 추천도 불투명해 보인다. 총수가 없는 상황에서 새로운 인물이 선임되는 건 논란의 소지가 될 수 있다는게 전반적인 평가다. 다만 분기별 배당과 같은 주주환원 정책은 계획대로 논의될 전망이다. 

총배당 규모를 높이자는 주주들의 요구가 나올 가능성도 있다. 삼성전자는 올해 지난해(3조1000억원) 보다 30% 증가한 4조원 규모의 배당을 약속한 바 있다. 외국인 투자자를 중심으로 현금배당을 높이자는 목소리가 나올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현재 사외이사 5명을 포함해 총 9명의 이사가 활동하고 있다. 이사회는 경영, 감사, 사외이사 후보추천, 내부거래, 보상, 사회공헌활동 위원회를 운영하고 있으며 경영 관련 사안을 다루는 경영위원회의 경우 사내이사로만 구성돼 있다. 경영위원회의 역할이 경영방침과 사업전략 구상 등으로 확대될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사외이사 참여로 변경될 수도 있다.

여기에 이사회에서 사장급 인사를 선임하는 CEO 추천위원회도 삼성전자로 적용될 수 있다. CEO 추천위원회는 삼성SDI가 운용하는 방식으로 지난달 28일 전영현 사장이 내정된 것도 이같은 절차에 따른 결과다. 이사회 권한을 강화하기 위해 후원금과 사회공헌기금의 집행 투명성을 높이기 위한 심의회의 신설도 병행된다.

업계 한 관계자는 "삼성전자가 이번 주총에서 지주사 전환을 위한 중간 검토 결과와 지배구조 개편안 등을 다룰 것으로 예상했지만, 이 부회장이 갑작스러운 구속에 지주사 전환 논의는 답보 상태에 빠진 것 같다"며 "실질적인 오너가 부재한 상황에서 지주사 전환 논의가 다뤄지기는 쉽지 않아 보이는 만큼, 이 부회장에 대한 재판이 종료돼야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KTB투자증권, 자산이벤트 당첨고객에 그랜저IG 증정…연말까지 추가이벤트
KTB투자증권은 지난 15일 본사에서 '그랜저IG 자산이벤트' 당첨자 장준환(42)씨에게 경품 수여식을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KTB측은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비대면계좌 고객 및 은행제휴계좌 보유고객 대상으로 잔고 규모에 따라 추첨권을 지급하고 8일 추첨을 통해 당첨자를 선정했다. KTB투자증권은 연말까지 동일한 경품을 걸고 이벤트를 추… [2017-11-16 09:56:25] new
신한금융투자, 청년구직자 위해 '넥타이 기부 캠페인'
신한금융투자는 비영리사단법인 열린옷장과 함께 청년 구직자들을 위한 '사랑의 타이 응원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열린옷장은 정장, 넥타이 등을 기증받아 취업 면접자 등 필요한 사람들에게 저렴하게 대여하고, 이를 통해 발생한 수익을 사회에 환원하는 단체로 다양한 나눔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입사면접 및 사회생활 등을 앞… [2017-11-16 09:52:57] new
우리은행, 끝장토론 실시…수직적 조직문화 '확 바꾼다'
우리은행이 시장과 주주, 고객 신뢰 회복을 위한 '끝장토론'을 선보인다.우리은행은 '공감혁신(共感革新) 프로그램'을 실시해 오는 20일 영업 현장을 대표하는 각 직급별 대표 직원들이 참여하는 끝장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최근 은행은 '공감혁신(共感革新)으로 WOORI를 지켜냅시… [2017-11-16 09:40:59] new
SKT '스마트 에너지기술', 프랑스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맞손
SK텔레콤이 슈나이더 일렉트릭사와 '스마트 에너지 공동 기술 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SK텔레콤은 머신러닝 기반 빅데이터 분석으로 에너지 관리 솔루션을 개발하고, 이를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건물 자동제어 시스템과 연동한다.기존 건물 에너지 관리 시스템… [2017-11-16 09:34:30] new
은행권, 포항 지역 긴급복구 자금 지원키로
지진 피해로 고통 받고 있는 포항 지역민을 위해 은행권이 발 벗고 나섰다.16일 업계에 따르면 신한은행은 지진 피해를 본 중소기업 및 개인에 대해 다각적인 금융지원을 실시한다.신한은행은 해당 지역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3억원, 개인은 3000만원 이내에서 총 500억원 규모의 긴급자… [2017-11-16 09:20:0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