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6분기 연속 해외 매출 '1천억' 돌파…"올 1분기 89% 차지"

'서머너즈 워' IP 확장 및 e스포츠 확대키로
"다양한 신작 라인업 기반 글로벌 시장 공략 이어갈 터"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2 10:56:2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컴투스가 6분기 연속 해외에서만 매출 1000억원을 돌파하며 89%의 높은 비율을 자랑했다.
 
컴투스는 올해 1분기 매출 1203억원, 영업이익 501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해외 시장에서 거둬들인 매출은 1066억원으로, 한국 모바일 게임 최초로 누적 매출 1조원을 돌파한 '서머너즈 워'의 견조한 성과와 'MLB 9이닝스 17', '낚시의 신', '골프스타' 등의 스포츠 게임 및 기타 여러 게임의 지속적인 해외 실적에 힘입어 6분기 연속 1000억원 돌파의 기록을 이어갔다.
 
컴투스는 지난 2016년 1분기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영업이익 500억원을 넘어섰으며, 42%의 영업이익률로 안정적인 수익 구조를 만들어 가고 있다.
 
컴투스는 향후 기존 글로벌 흥행작과 다양한 기대 신작을 통해 다수의 강력한 IP(지식재산권)를 구축하며 해외 시장 공략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글로벌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는 길드 공성전 등 전략적인 콘텐츠 업데이트와 함께 모바일 e스포츠로의 확장을 통해 세계적 흥행을 이어갈 예정이다.
 
또한, '서머너즈 워'를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모바일 MMORPG를 내년 상반기 글로벌 시장에 런칭할 예정이며, 글로벌 콘텐츠도 확장할 방침이다. 

컴투스는 미국 프로야구 MLB의 라이센스를 통한 모바일 야구 게임 'MLB9이닝스'에 이어, 액티비전의 '스카이랜더스' IP 기반 모바일 RPG를 내년 상반기 글로벌 출시할 계획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새정부 재벌개혁 공정위 정책방향에 달렸다… 강경파 드라이브 향방 좌우
문재인 대통령이 강조한 '재벌개혁'과 관련해공정거래위원회 조직확대, 조사국 신설 등으로 공정위 기능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히 공정위원장 인선이 향후개혁방향을좌우할 것으로보인다.후보시절 문 대통령은 재벌 불법경영승계·부당특혜·황제경영 등을 지적하며, 재벌개혁… [2017-05-14 12:15:56] new
코스피 고공행진에도 상장사 절반 주가 '폭락'
올 들어 국내 상장사 10개 종목 가운데 4개 이상의 주가가 하락했다.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을 합친 전체 상장기업의 45.1% 가량이 주가가 내려간 것으로 집계됐다.코스피가 장중 2300선을 뛰어넘고 코스닥지수는 연중 최고치를 갈아치우는 등 고공행진을 이어… [2017-05-14 12:00:29] new
한반도 미세먼지 강타… 새정부, 경유값 인상여부 곧 결정
한반도를 강타하고 있는 미세먼지와 관련해 새 정부의 향후 방향성 설정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미세먼지 특별대책으로 정부는 에너지 세제개편 방안을 담으면서 경유가격 인상 가능성이 제기됐었다.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것이다.하지만 서민부담이 증가할 수 있다는 우려에 올해 7~8월… [2017-05-14 11:40:38] new
대형주·소형주 온도차 극심… 소외되는 개미투자자
코스피가사상 최고치를 찍었지만 대형주와 소형주 간 확연한 편차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나타났다.14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연초 이후 코스피 대형주는 14.78% 오른데 비해 소형주 상승률은 1.71%로 2%에도 못 미쳤다.중형주 상승률도 8.47%에 불과했다.코스피가 6년 만… [2017-05-14 11:35:45] new
대우조선 'LNG 재기화 선박' 본계약… 한달째 '잠잠'
대우조선해양 수주가 유력했던 '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 재기화 설비(LNG-FSRU)' 본계약이 한 달 넘게 미뤄지고 있다.14일 업계에 따르면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2월 초 미국 LNG회사 엑셀러레이트 에너지사와 LNG-FSRU 1척및 6척 옵션에 대한 투자의향서(LOI)를 체결, 4월 중 본계… [2017-05-14 11:06:5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