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계열사 현황 10년간 허위보고… 이중근 부영 회장 검찰 고발

친족 경영회사·차명보유 계열사 최장 14년간 누락

김백선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18 17:06:0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 ⓒ부영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는 친족이 운영하는 회사를 계열사 명단에서 누락시키고 지분 현황을 차명으로 허위 신고한 이중근 부영 회장에 대해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공정위는 매년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 지정을 위해 공정거래법 제14조 제4항에 따라 각 기업집단의 동일인에게 소속회사 현황과 친족현황, 임원현황, 소속회사의 주주현황, 비영리법인 현황, 감사보고서 등을 제출하도록 하고 있다.

이중근 회장은 지난 2013~2015년 당시 지정자료를 제출할 때 자신의 친족이 경영하는 ㈜흥덕기업, ㈜대화알미늄, ㈜신창씨앤에이에스, ㈜명서건설, ㈜현창인테리어, 라송산업㈜, ㈜세현 7개사를 소속회사 현황에서 누락했다.

공정위 측은 "부영이 지정자료에서 계열사를 누락한 행위는 길게는 14년까지 계속됐지만 형사소송법상 벌금과 관련된 공소 시효는 5년인 탓에 공정위의 제재는 2013년 이후 행위에 대해서만 조치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의 계열사 명단에서 빠지게 되면 공정위의 일감 몰아주기 규제 대상에서 벗어날 수 있고 중소기업으로서 법에서 정한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이 회장은 지난 2013년 지정자료를 제출하면서 6개 계열사 주주현황을 실제 소유주가 아닌 차명 소유주로 기재한 사실도 드러났다. 차명 주주로 현황이 신고된 계열사는 ㈜부영, 광영토건, 남광건설산업, 부강주택관리, 신록개발, 부영엔터테인먼트 6개사다.

부영엔터테인먼트는 이 회장의 부인 나모씨가 실질적으로 소유한 지분을 5명의 차명주주가 보유한 것으로 신고됐다. 그 외 나머지 5개사는 이 회장의 지분을 약 50명의 차명주주가 보유한 것으로 기재했다.

이 회장은 1983년 부영 설립 당시부터 본인의 금융거래가 정지됐다는 이유로 자신의 주식을 친척이나 계열사 임직원 등의 명의로 신탁해온 것으로 조사됐다.

공정위는 "친척 회사를 계열사로 신고하지 않은 행위가 장기간 계속된 점, 차명신탁 주식 규모가 작지 않은 점, 2010년 유사한 행위로 제재를 받았음에도 위반행위가 반복된 점 등을 들어 고발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공정위는 경제력 집중억제 시책에 영향을 미치는 지정자료 허위제출행위를 지속적으로 감시해 위법행위가 적발되면 엄중히 제재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이재용 33차 공판…"특검, 압력과 청탁 VS 삼성, 정당한 절차"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을 놓고 특검과 삼성의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27일 열리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33차 공판 역시 합병을 놓고 청와대의 개입과 부정한 청탁 여부가 집중 다뤄질 전망이다.특검은 합병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를 위한 목적이라… [2017-06-27 06:49:52] new
네이버, 댓글 품질 개선 박차…"실명제 도입 보다 '신사적' 규제"
네이버가 '공감 비율 순 정렬-댓글 접기 요청'을 통해 악플은 줄이고 신뢰도 높은 댓글 생태계 조성에 힘쓰고 있는 한편, 실명제 도입에 대한 논의는 고려된 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댓글 청정구역 조성을 위해 실명제 도입이 시급하다는 사용자들의 주장과는 달리, 네이버는 신사적인 방법으로… [2017-06-27 06:36:59] new
LGU+, 임직원 사기 충전 프로젝트…'즐거운 직장' 확대 '눈길'
최근 새정부가 선택약정할인율 상향(20%→25%)을 골자로한 통신비 인하 정책을 발표하며 이통사들의 '허리띠 졸라메기'가 불가피한 가운데, LG유플러스가 직원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즐거운 직장' 프로그램을 확대·운영해 눈길을 끌고있다.맞춤 여행 자문 프로그램은 물론, 게임 대회를… [2017-06-27 06:34:25] new
정유업계, 석유 수입 다변화 불구 중동 의존도 오히려 높아져
중동산 원유 수입 의존도가 여전히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동안 꾸준히 증가세를 보인 이란산 원유 수입은 제동이 걸리며 주춤했다.2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5월 국내 원유수입 물량은 총 9265만 배럴로 전년동월 대비 5.82% 증가했다.중동산 원유 수입량은 7969만90… [2017-06-27 06:32:45] new
"경유, 미세먼지 '주범' 아니다"… 정부 연구결과 나와
문재인 대통령이 미세먼지의 주범으로 지적했던 경유(diesel)가 누명을 벗을 것으로 보인다. 정부 산하 연구기관들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경유 사용제한 등으로 얻을 수 있는 미세먼지 저감 효과는 크지 않았다.27일 업계에 따르면 정부가 지난해 6월부터 진행하고 있는 연구용역이 마무리… [2017-06-27 06:26:5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