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노트8 언팩] 뉴욕 물들인 '갤노트8' 축제…'1500명' 인산인해

'음향-조명-인테리어' 등 갤노트8 장점 부각 총력
"행사 3시간 전부터 행렬 이어져…노트 시리즈 미래보여주는 자리"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8.24 02:47:5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 갤럭시노트8 언팩 행사가 열리는 미국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 전경. ⓒ뉴데일리 윤진우 기자



[뉴욕(미국)=윤진우 기자] 23일(현지시간) 오전 9시30분, 미국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 앞은 '삼성 갤럭시 언팩2017'에 참석하기 위한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로 붐볐다. 

공식행사는 11시에 시작하지만 좋은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행렬은 3시간 전부터 시작됐다. 개막이 임박하자 행사장 주변 분위기는 고조되기 시작했다. 삼성전자는 행사 시작 1시간 전인 10시부터 출입문을 열고 참석자들을 입장시켰다. 

가방 검사와 QR코드를 등록하고 내부로 들어서자 건물 내부의 웅장한 인테리어가 눈에 들어왔다. 언팩이 진행되는 파크 애비뉴 아모리는 1880년 건축된 복합 문화 공간으로 역사와 전통을 느낄 수 있는 고풍스러운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언팩에 앞서 갤노트8의 S펜으로 직접 그린 이미지를 '더 프레임 TV'로 전시하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더 프레임의 아트 모드와 갤노트8의 S펜의 컬라보레이션을 완성시킨 셈이다.

언팩 행사는 그동안 링컨센터, 해어스타인 볼룸 등 다양한 장소에서 진행돼왔다. 스케쥴과 제품의 특성을 고려한 선택이다. 갤노트8 언팩이 파크 애비뉴 아모리에서 열리는 것도 음향과 조명 등 최고의 무대를 통해 제품의 장점을 부각하기 위한 이유가 작용했다.


▲삼성 갤럭시노트8 언팩 행사가 열리는 미국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 내부 체험존 모습. ⓒ뉴데일리 윤진우 기자



11시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의 등장으로 언팩 행사가 시작됐다. 밝은 아이보리색 자켓과 하늘색 셔츠를 입은 고 사장은 갤럭시노트8을 손에 들고 혁신성과 새로움을 강조했다.

그는 발표가 진행되는 시간동안 양팔을 크게 벌리는 제스추어와 자신감 넘치는 목소리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제품의 특성과 장점을 적극 알리겠다는 의지를 적극 드러낸 것이다.

행사는 50분 가량의 프레젠테이션과 체험존 운영으로 마무리됐다. 갤노트8에 새롭게 탑재된 라이브 메시지, 라이브 포커스 및 듀얼 캡처, 앱 페어 등에 대한 관심이 특히 높았다.

고동진 사장은 "삼성전자가 끊임 없이 혁신적인 갤럭시노트를 선보일 수 있었던 것은 노트 충성 고객들의 끝없는 열정과 사랑 덕분이었다"며 "한층 진화한 S펜,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강력한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 갤노트8은 스마트폰으로는 불가능하다고 믿었던 일들을 이뤄지게 할 것"이라 자신했다.

언팩에 참석한 미디어 관계자들은 갤노트8의 디자인과 기능을 전달하는데 집중했다. 사진과 동영상 등 저마다의 방법으로 갤노트8를 체험하고 경험했다.

IT전문 매체 한 관계자는 "갤노트8 언팩행사는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업의 저력을 확인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갤노트7의 단종을 털어냄과 동시에 향후 노트시리즈의 밝은 미래를 보여준 행사"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내달부터 임신·출산에 건강보험 지원 확대된다
내달부터 저출산 대책 차원에서 임신과 출산에 대한 건강보험 지원이 확대된다.24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9월부터 임신·출산 진료비 신청·지원 적용대상이 조산·사산을 포함한 출산이나 유산한 지 60일이 지나지 않은 사람으로 확대된다. 지금까지는 임신한 사람이 임신상태에서 신청했… [2017-08-24 08:54:42] new
8.2 이후 마곡지구, LG연구소 입주에도 '거래절벽'
서울 마지막 택지개발지구로 부동산시세를 이끌던 마곡지구도 8·2부동산대책의 벽에 가로 막혔다. 오는 10월 LG그룹의 국내 최대 융복합 연구단지 'LG사이언스파크' 입주를 앞두고도 거래절벽에 부딪힌 것. 8·2대책 발표 후 매도자와 매수자 간 눈치보기 장세에 마곡지구도 동참했다. 수… [2017-08-24 08:39:44] new
2분기 해외서 카드로 4조7000억원 긁어…사상최대
올 2분기 한국인이 해외에서 카드를 결제한 금액이 4조7000억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한국은행이 24일 발표한 '2017년 2분기 중 거주자의 카드 해외사용 실적'에 따르면 올해 2분기(4∼6월) 내국인이 해외에서 카드로 결제한 금액은 41억8300만 달러다.결제액이 1분기보다 4.0% 늘… [2017-08-24 08:35:13] new
삼성·LG전자, 美 '反독점법 위반' 혐의 피소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미국에서 디지털TV 방송 기술표준 규격과 관련한 '담합' 혐의로 제소당했다.24일 업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중국 가전업체인 하이얼은 최근 "삼성전자와 LG전자, 파나소닉, 필립스, 제니스 등 5개 업체가 디지털TV 관련 기술라이선스 비용을 부풀렸다"며 뉴욕연방법… [2017-08-24 08:11:39] new
[취재수첩] 이재용 선고 D-1, "증거 기반 객관적 시각 유지해야"
'세기의 재판'이 종착점을 눈앞에 두고 있다. 불과 하루 뒤면 삼성그룹의 운명을 판가름할 삼성 뇌물사건의 최종 선고공판이 진행된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뿐만 아니라 더 나아가 삼성그룹의 유·무죄를 결정짓는 '운명의 날'인 셈이다.최근 공판 관련 조언을 얻기 위해 한 변호사와 이야기… [2017-08-24 07:15:1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