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生국감] 대기업 총수 일가 손자·손녀 주식 가치 1000억원 넘어

9개 그룹 중 두산 7명으로 가장 많아…GS그룹 주식가치 915억원 달해

이효정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12 13:17:4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광온 더불어민주당의원 ⓒ박광온 의원 블로그

대기업 총수 일가의 미성년자 친족 25명이 보유한 상장 계열사 지분 가치가 1000억원을 넘어섰다.

12일 박광온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수원시정)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5월 1일 기준으로 국내 9개 그룹에서 대기업 총수 일가의 미성년 친족 25명이 상장 계열사 11곳, 비상장 계열사 10곳의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보유한 주식 중 상장 계열사의 지분 가치는 지난 9월 말 기준 1032억원에 달했다.

단순 계산하면 1인당 평균 약 41억2000만원 규모의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것이다.

그룹별로 주식을 갖고 있는 미성년 친족수는 두산이 7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들은 두산, 두산건설, 두산중공업에 주식을 보유하고 있으며 평가액은 43억원이다.

GS그룹은 5명으로 두산보다 적었지만 주식 가치는 총 915억원 규모에 달해 조사 대상 중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들은 GS그룹의 비상장 계열사 5곳에도 지분을 나눠갖고 있다.

LS에서는 3명이 LS와 예스코에 주식 40억원어치를, 효성의 경우 2명이 (주)효성에 32억원을 각각 보유하고 있다.

이처럼 친족에게 주식을 증여하는 것은 불법은 아니지만 대기업들이 경영권 강화와 절세 효과를 의도한 것으로 풀이된다.

박광온 의원은 "친족들이 서로 나눠서 많은 주식을 보유할수록 경영권이 확보되고 기업의 미래성장을 고려할 때 조금이라도 저렴할 때 일찍 주식을 증여하는 것이 증여세를 줄일 수 있다"며 "회사를 사회적 자산이 아닌 오너 일가의 사적 재산으로 생각해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生生국감] 대기업 총수 일가 손자·손녀 주식 가치 1000억원 넘어
대기업 총수 일가의미성년자 친족 25명이 보유한 상장 계열사 지분 가치가 1000억원을 넘어섰다. 12일 박광온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수원시정)이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5월 1일 기준으로 국내 9개 그룹에서 대기업 총수 일가의 미성년 친족 25명이 상장 계… [2017-10-12 13:17:49] new
삼성증권, 내달 말까지 WTI원유 선물 ETN 이벤트 진행
삼성증권은 12일'삼성 인버스 2X WTI원유 선물 ETN'과 '삼성 레버리지 WTI원유 선물 ETN'을 거래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내달 말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이벤트는 첫 거래 이벤트와 거래금액 이벤트로 진행된다. 지난달 20일 상장된 '삼성 인버스 2X WTI원유 선물 ETN'을 온라… [2017-10-12 13:12:21] new
[2017 生生국감] 주승용 의원 "동탄2 부영아파트 부실 심각"
경기도 화성 동탄2신도시 부영아파트 부실시공이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 국정감사(이하 국감) 도마 위에 올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주승용 국민의당 의원은 12일 국토부 국감장에서 "화성 동탄2신도시 부영아파트 부실공사 현장에 다녀왔다"면서 "한 가구 당 100건 가까운 하자보수… [2017-10-12 13:04:45] new
[이재용 2심] 변호인단 "1심 판결 '형사재판' 틀에서 벗어났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항소심 첫 번째 공판이 12일 서울고등법원 312호 중법정에서 열렸다.서울고법 형사13부(정형식 부장판사)의 심리로 진행된 재판은 항소이유를 중심으로 한 모두진술과 쟁점정리 프리젠테이션, 반대의견이 이뤄졌다.재판부가 재판일정에 대한 공지를 진행… [2017-10-12 12:50:29] new
[포토] 롯데지주 공동 대표이사 맡은 황각규 사장
황각규 롯데그룹 경영혁신실장이 12일 오전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서 열린 롯데지주 주식회사 공식 출범 기자회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롯데지주의 신임 대표이사는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황각규 롯데그룹 사장이 공동으로 맡는다. [2017-10-12 12:32:0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