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無人시대] 백화점·편의점, AI·셀프계산대 도입 '확산'

옴니채널 및 챗봇 서비스 통해 자동화 시스템 늘려가는 백화점 업계
사람 '0' 무인편의점 보급 확산
"문재인 정부 일자리 공략 역행" 지적도 이어져

진범용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19 06:52:2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세븐일레븐 시그니처에서 모델들이 무인 계산대를 이용하는 모습. ⓒ이기륭 기자


유통업계에 자동화 바람이 빠르게 퍼지고 있다. 사람이 없는 무인 편의점이 등장하고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정보를 알려주는 '챗봇' 서비스, 인공지능(AI)이 신제품을 개발하는 등 자동화 기기 및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서비스가 일손을 거들고 있다. 사람 대신 기계가 들어서기 시작한 유통업계의 분위기와 앞으로 이 같은 변화가 산업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짚어본다. <편집자주>


기술의 발전이 빠르게 이뤄지면서 유통업계에는 기존 사람이 해왔던 영역에 자동화 기기 및 빅데이터 기반 인공지능 서비스가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1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백화점의 경우 '스마트픽'과 '챗봇' 서비스가 활성화되면서 판매원이나 전화상담원 대신 자동화 설비가 확산하고 있다. 편의점은 세븐일레븐과 이마트24를 필두로 무인편의점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는 모습이다.

▲분당점 스마트 쇼퍼. ⓒ롯데백화점


◇ 백화점, 기초 업무에 사람이 없어진다

롯데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은 '옴니채널' 활성화에 발 빠르게 나서고 있다. 옴니채널이란 소비자가 온라인, 모바일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상품을 검색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를 말한다. 즉 기존까지 고객이 매장을 방문해 판매원의 설명을 통해 전달받았던 정보를 온라인으로 옮긴 형태다.

롯데백화점은 분당점 식품매장에 백화점 업계 최초로 '스마트쇼퍼' 서비스도 도입했다. 고객이 카트나 장바구니 없이 지정된 단말기를 들고 구매하고 싶은 상품 바코드를 찍는 쇼핑 방법이다.

고객이 찍은 바코드 내역 상품은 추후 집으로 배송해준다. 당일 배송이 가능하고 무겁게 물건을 들고 다닐 필요도 없다.

신세계백화점은 O2O서비스(온라인 to 오프라인)인 '매직픽업 서비스'를 시행 중이다. 고객이 SSG 닷컴에서 백화점 판매상품을 구매할 경우 배송을 기다리지 않고 신세계 전 점의 해당 브랜드 매장에서 상품을 직접 수령할 수 있다.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의 장점과 사이즈와 색상 교환 및 반품, 수선 서비스가 편리한 오프라인 구매의 장점을 합친 서비스다.

이러한 양사의 신규 서비스에는 기초적으로 상품을 설명하는 직원이 없다는 것이 특징이다.

상품 문의 및 주문 배송 상담은 인공지능 서비스인 '챗봇'이 대체하고 있다. 현대백화점의 경우 채팅형 챗봇인 '헤이봇'을 도입해 고객에게 맞춤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기존 챗봇이 '구매', '반품' 등을 선택해서 정해진 답변을 주는 방식이라면 '헤이봇'은 "안녕 세라"와 같은 인사부터 "구매 내역을 알려줘", "상품 배송 현황을 알려줘" 등 문장으로 채팅이 가능하다.

여기에 '헤이봇'은 고객들이 사용할수록 데이터가 쌓이고 축적된 DB안에서 답변을 찾는 진화하는 모델이라는 점에서 향후 발전 가능성이 크다.

현재 5000여개의 키워드를 등록해 5만개의 답변이 가능하다. 앞으로 4배 이상의 답변이 가능하도록 상향될 예정이다. 기존 상담 안내원이 해왔던 업무를 인공지능 서비스가 대체하고 있는 모습이다.

▲이마트24에 설치된 셀프계산대. ⓒ진범용 기자


◇ 무인편의점 전성시대 '임박'… 세븐일레븐·이마트24, 시장 선도

편의점업계에서는 사람이 없는 무인편의점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세븐일레븐의 경우 지난 5월 잠실 롯데월드타워에 '세븐일레븐 시그니처'를 오픈했으며, 이마트24는 6월 중순부터 4곳에서 무인편의점을 운영하고 있다.

세븐일레븐 시그니처의 경우 기본적인 고객의 점포 출입부터 '바이오 인식 스피드게이트'에서 통제된다. 최초 핸드페이 정보 등록을 거친 고객에 한해 출입 권한이 자동 부여되기 때문에 사전 승인 절차 없인 점포 출입이 원천적으로 불가능하도록 설계돼 있다.

계산 역시 롯데정보통신이 개발한 무인 계산대를 통해 이뤄진다. 상품을 컨베이어 벨트에 올려놓기만 하면 상품 바코드 위치와 상관없이 360도 전 방향 스캔을 통해 인식한다.

스스로 학습 가능한 인공지능(AI) 기술이 일부 적용돼 상품 스캔 완료 후엔 사전 등록한 핸드페이 정맥 인증 절차를 통해 간편하게 연계된 신용카드(롯데카드)로 결제가 이뤄진다. 모든 과정이 자동화돼 있어 계산원이 별도로 없어도 된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이마트24에서 운영하는 무인편의점의 경우 전주교대점은 24시간 무인으로 운영되며, 성수백영점은 오후 11시부터 오전 6시까지, 장안메트로점은 오전 1시부터 오전 6시까지 완전 무인으로 운영된다.

세븐일레븐 시그니처와 달리 매장에 실제 사람이 한 명도 있지 않기 때문에 주류는 취급하지 않는다. 담배의 경우 조선호텔점은 자판기를 통해 신분증을 확인하는 형태로 판매하고 있다. 무인으로 운영되는 시간에는 담배를 판매하지 않거나, 아예 품목에서 제외한 곳도 있다.

이마트24의 무인편의점은 셀프계산대를 통해 고객이 직접 바코드를 찍고 카드로 결제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도난 우려가 있어 현재 오피스 내에 있는 지점에서만 운영되고 있다.

이렇듯 기술의 발전으로 백화점과 편의점에서 사람을 대체하는 자동화 시스템이 빠르게 확산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문재인정부에서 일자리 창출을 선거 공략으로 내세웠던 만큼, 이러한 자동화 시스템이 현 정부의 정책과 맞지 않는다는 비난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특히 편의점의 경우 자동화 서비스가 확산될 경우 파트타임매니저(아르바이트) 필요 없어져 일자리가 감축할 것이라는 의견이 많다. 여기에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원 인상을 공략으로 내세운 현 정부 정책을 피하기 위해 무인편의점 도입을 서두르고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러한 논란에 대해 한 업계 관계자는 "스마트폰 보급 및 인공지능 서비스 발전 등으로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는 것뿐 정부 정책에 반하는 내용은 아니다"라며 "다만 최저임금이 1만원으로 인상될 경우 가맹점주들의 부담이 가중된다는 점에서 무인화 장비를 원하는 수요가 있는 것은 어느 정도 사실이다. 하지만 자동화 설비가 보급되면 단순 노동보다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효과가 더 크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신동빈 롯데 회장, 공채 면접장 찾아 지원자들 격려… "발전의 원동력은 인재…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공채 면접 현장을 찾아 지원자들을 격려했다.14일 롯데지주에 따르면 신동빈 회장은 지난 13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15층 롯데케미칼 본사에서 진행된 롯데케미칼 신입사원 공채 면접 현장을 방문해 지주사 출범 이후 예비 신입사원들과 첫 만남의 자리를 가졌다.롯데케… [2017-11-14 09:50:06] new
이마트24, 위드미 간판 교체 60% 넘어… "김성영 대표, 경영주에 감사편지 전…
이마트24가 새롭게 바뀐 브랜드로 옷을 갈아입고, 경영주와 함께 본격적인 새 출발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이마트24는 지난 7월 그룹 핵심 성장동력으로 편의점 사업을 키우기 위해 약점으로 지적받던 브랜드 파워를 획기적으로 높이는 리브랜딩 계획을 발표하고 난 이후, 10일 기준 총 247… [2017-11-14 09:43:20] new
LF몰, 3년 반 만에 BI 교체… "연령층 10~20대로 낮춰"
LF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 LF몰이 3년 반 만에 새로운 BI(Brand Identity)를 선보인다. 14일 LF에 따르면 지난 2000년 ‘패션엘지닷컴’이라는 이름으로 처음 문을 연 LF몰은 2010년 통합몰 성격의 ‘엘지패션샵’으로 개편됐다. 2014년 사명 변경과 함께 LF몰로 간판을 바꿨다. L… [2017-11-14 09:39:21] new
ADT캡스, 수능 앞두고 '수험생 특별 호송 서비스' 준비 완료
ADT캡스가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당일인 16일 오전 수험생들의 신속하고 안전한 입실을 돕기 위해 '수험생 특별 호송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지난 2000년 수능부터 이어진 ADT캡스의 '수험생 특별 호송 서비스'는 호송 경험이 풍부한 전문 경호팀과 지역 교통상황을 잘… [2017-11-14 09:35:20] new
하이트진로, 홍콩 맥주시장서 승승장구… 5년만에 판매량 7배 성장
하이트진로가 홍콩맥주시장에서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고 14일 밝혔다.하이트진로에 따르면지난해 홍콩 내 하이트진로 맥주 판매량은 32만 상자(1상자=500㎖ x 20병)로 전년대비 31%성장했다. 올해 예상판매량은 41만 상자다. 2012년 6만 상자 대비 약 7배나 증가한 급성장세를… [2017-11-14 09:25:2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