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 지원 사회적기업 '컨티뉴', 착한 소비 확산 '눈길'

'강호동- 김생민-이수근-서장훈' 착용...연예계 전반으로 확산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2.30 11:46:3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은 최근 유명 연예인들이 자사가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컨티뉴(CONTINEW)' 제품을 패션 소품으로 사용해 주목된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3일 방영된 JTBC '아는 형님' 연말 특집 편에 강호동, 이수근, 서장훈, 김영철 등 인기 연예인들이 사회적기업 '컨티뉴' 가방을 착용한 모습이 비춰졌다. 지난달 강호동은 다른 예능프로그램인 '한끼줍쇼'에서도 컨티뉴 가방을 착용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에서 분석한 12월 남자 광고 모델 중 브랜드 평판 1위로 화제를 모았던 김생민도 지난 17일 방송된 tvN '짠내투어'에서 컨티뉴 가방을 메고 나왔다.

컨티뉴 제품이 유명 연예인들을 통해 소셜미디어(SNS)와 방송에 노출된 것이 벌써 네 번째다. 방탄소년단 리더 RM과 강호동, 김생민에 이어 이수근, 서장훈, 김영철 등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는 연예인들이 모두 컨티뉴 제품을 선택했다.

이들의 컨티뉴 제품 구매와 방송 노출은 인지도 제고와 함께 매출 증가로도 이어졌다. 홈페이지가 다운되거나 특정 제품이 품절되기도 하며 그야말로 컨티뉴 가방이 착한 소비의 필수 아이템이 됐다.

사회적기업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높아졌다. 브랜드 중심의 소비에서 소비가 환경을 보호하고 사회 취약계층을 도울 수 있다는 긍정적인 면을 알게 되자 컨티뉴 같은 사회적기업 제품 판매도 증가하고 있다.

최근 SNS와 방송 노출 이후 컨티뉴의 매출이 월 500만원 미만에서 약 3000만원 수준으로 6배가량 늘어났다. 매출의 증가는 사회취약계층의 채용으로 이어졌다. 사업초기 3명이었던 직원은 지금은 13명까지 늘었다.

유명 연예인의 착한 소비와 자발적 홍보가 이렇게 실질 경제에서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냄에 따라, 더 많은 연예인들도 착한 소비 행렬에 동참할 것으로 보인다. 유명 연예인의 착한 소비가 사회적 가치에 대한 관심 및 사회적기업 활성화로 확산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컨티뉴 가방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사회적기업 모어댄은 자동차 가죽시트 등을 업사이클링 하는 사회적 가치와 경제적 가치를 모두 갖고 있어 LG그룹과 SK그룹의 지원을 동시에 받는 혁신적인 사회적기업으로 유명하다.

최이현 사회적기업 컨티뉴 대표는 "최근 우리 제품이 방송에 나왔다는 이야기에 재방송을 보다 그 가방을 제작한 디자이너가 감동해 울어 버린 일이 있다"며 "사회적기업 생태계를 건강하게 만들고 사회적기업에 힘을 주시는 그분들의 노력에 대해 진심으로 존경과 박수를 보내드린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현대차 노조, 임단협 2차 잠정합의안 찬성 61%로 '가결'… 극적 타결
현대차 노사간 임금 및 단체협상이 해를 넘겨가며 난항을 거듭한 끝에 최종 타결됐다.현대차 노조는 2017년 임단협 2차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실시한 결과, 전체 조합 가운데 4만6082명(92.78%)이 투표에 참여해 찬성 2만8137명(61.06%), 반대 1만7714명(38.44%)로 가결… [2018-01-16 07:11:33] new
[취재수첩] 멈춰 선 'M&A 시계'… CES 극찬 속 '삼성의 고민'
세계 최대 가전·IT전시회 'CES 2018'이 지난 12일(현지시간)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한 해의 기술 트렌드와 출시를 앞둔 혁신 제품들이 대거 공개되는 자리인 만큼 전 세계적으로 내로라하는 기업들이 모두 모여 열띤 탐색전에 나섰다. 이들 기업의 수장들도 전시회에 참석해 자사 브랜드 홍… [2018-01-16 06:54:01] new
스마트시티 다음은 '로봇'… 삼성-LG, 같은 듯 다른 전략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미래먹거리로 로봇 사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다. 로봇이 4차산업혁명을 이끌 핵심 산업으로 급부상하고 있기 때문이다.하지만 방향은 미묘하게 다르다. 연구개발 조직을 거쳐 무선사업부(IM부문)에서 안착시킨 삼성전자와 달리 LG전자는 HA사업본부와 최고기술책임… [2018-01-16 06:48:15] new
이통사, '블록체인' 육성 나서… "4차혁명 '보안-투명성' 확보"
최근 가상화폐가 세간의 '뜨거운 감자'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이통사들이 가상화폐 기반 기술인 블록체인 개발에 적극 앞장설 것으로 보인다.4차 산업의 핵심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5G, AI, IoT 외 블록체인 전담조직을 따로 만들거나, 다양한 기관과 협력을 통해 관련 기술 개발에 박차… [2018-01-16 06:44:59] new
애경산업으로 번진 파리바게뜨 사태… 애경, 판촉직원 700여명 직고용 검토
'파리바게뜨 사태'가 유통업계로 확산되고 있다. 정부가 고용 안정과 비정규직 차별개선을 강조하고 있지만 세제 혜택 등 정부의 지원은 배제돼 기업하기 어려운 환경이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애경산업이 하도급 형태로 고용해 온 마트, 슈퍼마켓 등의 판촉사원 700여명의 고용전환을 검토하… [2018-01-15 21:48:3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