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2차 협력사도 챙긴다… CEO 초청 '상생 세미나' 열어

11월까지 총 5회 예정… '경영-경제-인문' 및 반도체 기술분야 나눠 진행
박성욱 부회장 "함께 행복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창출 약속"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7-03 11:05:0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하이닉스는 2차 협력사 CEO의 경영역량 향상과 국내 반도체 생태계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반도체 상생 CEO세미나'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CEO세미나는 7월부터 11월까지 매월 1회씩 총 5회 개최되며, 경영∙경제∙인문 분야와 반도체 기술 분야로 나눠 진행된다.

세미나에는 SK하이닉스와 직접적 거래관계가 없는 2차 협력사 CEO를 비롯해 SKC, SK머티리얼즈, SK실트론, SKC솔믹스 등 그룹 내 반도체 관계사의 1차 협력사 CEO 등 70여명이 참석한다

그랜드워커힐 서울 호텔에서 개최된 첫 세미나에서는 한국반도체산업협회 안기현 상무가 '반도체 산업의 최근 동향과 전망'을 고려대 김태규 교수가 '가치 창조의 리더십'을 주제로 강의를 했다.

세미나에 참석한 SK하이닉스 박성욱 부회장은 "우리가 함께 거둔 성과들을 지속적으로 공유하고 확산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며 "함께 행복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하이닉스는 2∙3차 협력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공유인프라 포털을 활용한 각종 교육 프로그램과 경영 컨설팅 등을 시행 중에 있다. 

또한 2∙3차 협력사 전용 600억원을 포함한 총 42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와 상생결제시스템도 운영하고 있다.
프로필 사진

  • 조재범 기자
  • jbcho@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