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그룹, 국내외 금융투자자들과 소통 강화… 10월 해외서 기업설명회

지난 8월에 이어 9월에는 주요 증권사 애널리스트 대상 간담회 실시
조현준 회장 "시장과 지속적인 소통 이어가 투명경영 강화할 것"

엄주연 기자 프로필보기 | 2018-09-03 14:06:4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효성


효성그룹이 국내외 금융투자자들과의 소통 강화에 발벗고 나섰다.

효성은 효성티앤씨·효성중공업·효성첨단소재·효성화학 등 효성 분할 사업회사들이 지난달 27일, 30일, 9월 3일 세 번에 걸쳐 마포 본사에서 주요 증권사 CLSA, 신한금융투자, 미래에셋대우, HSBC  애널리스트들을 대상으로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8월 16일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코퍼레이트 데이'에 이어 투명경영 강화를 위한 소통 확대 차원에서 마련됐다. 간담회에서는 효성티앤씨·효성화학·효성첨단소재 각 회사의 IR담당자와 최고 재무 책임자가 직접 분기 실적 및 사업 계획을 발표했다.

효성티앤씨는 내년에 완공되는 스판덱스 공장을 중심으로 인도 내수 시장 공략을 강화 전략을, 효성화학은 베트남에 건립 추진 중인 폴리프로필렌(PP) 공장과 탈수소화(DH) 공정 시설을 중심으로 한 동남아 PP사업 확대 계획을 발표했다.

효성첨단소재도 베트남·인도·태국 등 아시아 타이어코드 시장 공략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효성 중공업은 올해 약 2700억원 매출이 기대되는 ESS부문을 적극 육성하겠다고 설명했다.

효성은 다음달에는 해외 기관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NDR(투자유치 등의 거래를 수반하지 않는 기업 설명회)도 실시해 글로벌 투자자와의 네트워크도 확대할 계획이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효성과 시장의 상호 신뢰관계 구축을 위해 정기적으로 회사와 사업에 대해 정확하게 설명하고 시장의 목소리도 경청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 회장은 투명경영 강화를 위해 지난 해 7월 투명경영위원회를 신설하고 사외 이사에 대표위원을 일임했다. 사외이사 후보의 추천위원회 대표위원도 사외이사가 맡도록 했다. 지난 2월에는 대표이사가 회사 이사회 의장을 맡는 관행에서 탈피해 의장직에서 물러나 사외이사에게 이사회 의장을 맡겼다.
프로필 사진

  • 엄주연 기자
  • ejy0211@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조현준 효성 회장 “스마트 팩토리로 글로벌 No.1 지배력 강화” (2018/09/19)
- 효성그룹, 베트남 소외지역 아동 150여명 1대1 후원 (2018/08/14)
- '분할상장' 효성그룹주 주가 희비 엇갈려 (2018/07/13)
- 효성그룹, 전국 27개 대학서 채용 설명회… 하반기 신입 500여명 뽑을 예정 (2018/09/12)
- [新효성②] 문섭철 효성중공업 대표 "기술경쟁력 앞세워 글로벌 NO.1 발돋움" (2018/09/18)
- [新효성①] 김용섭 효성티앤씨 대표 "세계 1위 스판덱스 저력은 고객과의 소통 덕분" (2018/09/17)
- 효성, 마포구 희망나눔 페스티벌에 4000만원 후원 (2018/09/18)
- [新효성③] 황정모 효성첨단소재 대표 "고객니즈 파악해 차별화된 가치 창출할 것" (2018/09/19)
- 효성, 국군의 날 앞두고 현충원 묘역 정화활동 (2018/09/20)
- [新효성④] 박준형 효성화학 대표 "도전과 혁신으로 글로벌 화학기업 될 것" (2018/09/20)
- "미술품 38점, 아트펀드 편입 적정했다"… 檢 증인들, 조현준 회장 옹호 (2018/10/01)
- 조현준 효성 회장 재판에 고발인 조현문 언제 나올까… 출석여부 여전히 '안갯속' (2018/11/06)
- 효성, 4차 산업혁명 맞아 차세대 금융사업 준비 '잰걸음' (2018/11/07)
- 효성, 시·청각 장애인용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에 2000만원 후원 (2018/11/08)
- 효성중공업, 1585억원 규모 재개발 정비사업 공사 수주 (2018/11/08)
- 조현준 효성 회장 측 "배임죄 인정 안 돼"…조현문 출석 여부 내달 3일 결정 (2018/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