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브, '이태원 지구촌 축제' 생중계 나서

축제 기간 영상타워 4곳 설치… 유튜브 통해 실시간 생중계도

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2018-10-12 10:45:1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딜라이브


딜라이브 디지털OTT방송의 지역채널을 담당하고 있는 딜라이브 서울경기케이블TV가 '2018 이태원 지구촌 축제' 행사를 3년 연속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올해로 17회째를 맞는 이태원 지구촌 축제는 지난 2002년 한국의 전통문화와 다양한 세계문화가 함께 어우러져 이태원 지역의 활성화를 위해 처음 개최됐다. 지난해에는 국내외 관광객 약 100만명이 참여하는 등 서울의 대표 가을축제로 자리매김한 상태다. 

이번 행사는 오는 13일부터 14일까지 이태원관광특구 일대에서 진행된다. 용산에 자리한 주한외국대사관 57곳 중 40여개국이 참여해 세계민속공연, 세계문화홍보존, 퍼레이드 등 프로그램을 개최한다. 또 관광, 유학 등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될 예정이다.

딜라이브는 지역케이블망을 활용해 축제 기간 내 영상타워 4곳을 설치하고 현장의 모습을 생생히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이 밖에도 모든 축제 프로그램은 유튜브 '2018 이태원 지구촌 축제' 채널에서 실시간 생중계로 방송하고, 공식 SNS를 통해 시청자와 소통한다.

딜라이브 서울경기케이블TV 관계자는 "올해에는 주한대사관들의 높은 참여율로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축제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 "앞으로도 주민들과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으로 우리 지역을 알리는 일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 연찬모 기자
  • ycm@newdailybiz.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