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이상 거래 탐지 시스템 업그레이드…기존比 56% 향상

퓨처스랩 3기 기업 '인피니그루' 딥러닝 기술 적용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2.17 10:35:50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신한은행이 기존 시스템 대비 56% 향상된 금융 사기 예방 시스템을 선보인다.

신한은행은 17일 딥러닝 기술을 적용한 '이상 금융거래 탐지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신한은행은 지난 2013년 거래 패턴을 분석해 금융 사기 유형 거래를 사전에 탐지∙차단하는 '이상 금융거래 탐지 시스템'을 도입한 바 있다.

이후 이 시스템에 딥러닝 기술을 추가 적용해 업그레이드시킨 것이다.

이번 시스템 도입은 신한금융의 핀테크 기업 육성 프로그램인 퓨쳐스랩 3기 기업 '인피니그루'와 협업해 진행됐다. 

신한은행은 인피니그루가 개발한 딥러닝 기반의 '이상 금융거래 탐지 솔루션'인 'GruDEEP'을 기존 시스템에 추가함으로써 기존 거래 패턴 모형과 딥러닝 모형을 병행하는 시스템을 구현했다.

딥러닝은 인간의 뇌와 유사한 인공신경망을 통해 대량의 데이터를 처리하고 시스템 스스로 새로운 패턴을 학습하는 기술이다. 

향후 딥러닝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이상 금융거래를 파악하고 지능화하는 금융사기에 대비할 수 있어 전자금융 사고 예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정상적인 거래를 이상 거래로 인식하는 오류도 낮출 수 있어 거래 편의성도 향상될 전망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정교한 사기 탐지 적중률과 기존 시스템에서 탐지하지 못했던 사기패턴까지 잡아냈다"며 "새로운 형태로 변화하는 금융사기를 효과적으로 예방해 고객이 믿고 거래할 수 있는 안전한 금융환경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Daily New뷰티] 키엘, 올리브영, 비프루브 外
◇키엘X노보 콜라보레이션 '칼렌듈라 꽃잎 컬렉션' 한정 출시키엘이 ‘네이처앤더시티’ 캠페인 일환으로 아티스트 노보(NOVO)와 콜라보레이션한 ‘칼렌듈라 꽃잎 트리오 리미티드 에디션’을 출시한다. ‘네이처앤더시티(NATURE+THE CITY)’ 캠페인은 도심 속 자연 보호를 위한 사… [2017-07-01 12:31:13] new
이재용 34차 공판…"갈수록 무뎌지는 특검, '서증조사' 자충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를 놓고 특검과 삼성 측이 날선 공방을 벌였다. 특검은 삼성물산 합병, 삼성생명 금융지주사 전환, 삼성바이오로직스 상장 등이 이 부회장의 경영권을 강화하기 위한 수단으로 보고 있다. 이를 위해 삼성이 청와대를 포함한 전방위적인 로비를 벌였다는 주… [2017-06-30 19:02:12] new
식약처, "라면 원재료 미국산 밀가루에 유전자변형 대두·옥수수 미량 혼입"
라면의 원재료인 미국산 밀과 밀가루에서 유전자변형 대두와 옥수수가 미량 혼입된 것으로 확인됐다.식품의약품안전처는 라면 제품에서 유전자변형 대두와 옥수수가 검출된 경위를 조사한 결과, 면의 원료가 되는 미국산 밀과 밀가루에 유전자변형 대두나 옥수수가 미량으로 혼입된 것으로 확… [2017-06-30 17:29:22] new
P2P업체, 카드론·현금서비스 대환대출 잇따라
"p2p받아서 카드론 상환했는데 신용등급이 어떻게 변화할지 궁금하다""P2P업체 000에서 대환 대출 2000만원 받아서 대부업체 대출 3건 납부하고 00은행 신용대출 받아서 마이너스통장 카드론이랑 마이너스통장 대환했다. (중략) P2P로 대부대환, 다시 1금융으로 P2P대환은 신용등급 상… [2017-06-30 17:18:29] new
신동빈 롯데 회장, 박근혜 27차공판 출석…70억 추가출연 '강요·기부' 공방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 관련 박근혜 전 대통령 뇌물죄 혐의 27차 공판에서 롯데그룹이 K스포츠재단에 70억원을 추가출연한 경위에 대해강요였는지,기부였는지를 놓고공방이 벌어졌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는 30일 K스포츠재단 정현식 전 사무총장과 박헌영… [2017-06-30 17:16:3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