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세계 최초 상용화에 맞불...시장 선점 치열한 경쟁 예고"

[MWC 2017] 박정호 SKT 사장 "5G, 하반기 시범서비스...2019년 상용화"

AI 발전 위한 SK(주) C&C 등 그룹 내 ICT 관계사의 역량 결집 다짐
"자율주행 분야도 방점 찍는다…중하반기 중 '新사고 예방 서비스' 선보일 것"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01 08:04:2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T

 

[바르셀로나(스페인)= 전상현 기자]"5G는 금년 하반기부터 시범서비스를 진행해 2019년 상용화 위한 준비 마칠 것이다."

박정호 SKT 사장이 지난 28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한 MWC 2017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이 밝혔다.

최근 황창규 KT 회장이 MWC 2017 개막일 기조연설을 통해 발표한 '2019년 세계 최초 5G 상용화 선언'에 맞불을 놓은 것이다.

박 사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5G를 아직 체감하기 어렵다는 여론있지만, 우리가 선도적으로 5G에 대한 판을 깔면 우리나라에 아이디어와 ICT 생태계 생겨 5G를 주도할 수 있게 된다"며 "5G 등 고도의 기술적 인프라가 적용하면 우리나라 벤처를 포함한 뉴ICT 번성이 일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5G 상용을 위해 무선 이동통신 분야에서는 2.6GHz 투자를 통해 품질을 고도화하며, 유선통신 분야에선 기가인터넷과 UHD 커버리지 확장을 통해 미디어 서비스를 위한 스트리밍(동시재생) 분산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라며 "상용화 위해 우리와 관련된 글로벌 업체들과의 긴밀한 협력도 돈독히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박 사장은 SK텔레콤, SK(주) C&C  등 그룹 내 ICT 관계사의 역량 결집에도 힘을 쏟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박 사장은 "SK텔레콤과 SK(주) C&C는 양사가 보유한 인공지능/클라우드 분야 기술의 시너지 창출을 위해 상호 협력을 모색 중"이라며 "향후 이를 활용해 'T map' 서비스를 업그레이드, 자율주행 분야에 대한 협력도 확대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특히 AI를 활용한 자율주행 분야에 있어 '사고 줄이는 서비스'를 올해 중하반기 안으로 만들 것"이라며 "이를 위해 티맵 고도화 과제 중 하나로 '보이지 않는 부분의 무선 감지 기술' 등을 개발할 것"이라고 선언했다.

이와 함께 박 사장은 New ICT 역량 강화를 바탕으로 궁극적 국가경제에 기여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박 사장은 "개방/협력 기반 ICT 생태계 조성을 통해 '스타트업 발굴/지원 확대', '미디어 생태계'의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며 "이런 인프라를 통한 6만여명의 취업 유발과 9조원의 생산효과를 이룰 것"이라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그는 "SK텔레콤 혼자만의 힘이 아닌 개방과 협력을 통해 진정한 New ICT 생태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현재 메모리 반도체가 대한민국의 경제동력이듯 New ICT 생태계가 새로운 경제동력이 되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전 세계적으로 4차 산업혁명의 물결이 이미 상당히 퍼져나가고 있음을 이번 행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었다"며 "대내외적으로 경제 여건이 불투명한 상황이지만 New ICT 생태계 구축을 위한 발걸음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SK텔레콤의 과제"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박정호  SKT  2019  5G  상용화


서금회 다음은 경금회?…금융 공기관 수장 거취 촉각
문재인 대통령의 내각 구성이 속도를 내면서 공공기관장 인선도 빨라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특히 문 대통령의 금융정책이 서민금융에 중점을 두면서 박근혜 정부서 정부주도의 구조조정을 이끌었던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의 수장의 교체설까지 대두되고 있다.◇ 임기와 무관…정권과 함께… [2017-05-12 18:07:13] new
아이에스동서, 1분기 영업익 769억원… 전년比 32% 증가
아이에스동서는 2017년 1분기 잠정 실적보고서(연결기준) 공시를 통해 매출 4285억원·영업이익 769억원·순이익 371억원의 영업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매출과 영업이익은 지난해 1분기에 비해 29.4%·32.1% 증가한 반면, 순이익은 8.8% 감소했다. [2017-05-12 17:42:48] new
쌍용차, 도서지역 고객 위한 '무상점검' 서비스
쌍용자동차는 정비 서비스를 평소에 받기 힘든 도서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이번 무상점검 서비스는 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서비스 지역은 울릉도 및 인천 옹진군 백령도를 비롯해대청도, 소청도, 전남 신안군의 6개 섬(흑산도, 비… [2017-05-12 17:41:30] new
한국타이어, 창립 76주년 기념 '장기근속자' 1665명 표창
한국타이어는 지난 8일 창립 76주년을 맞아 회사 성장에 기여한 장기근속자 1665명을 표창했다고 12일 밝혔다.이번 표창 대상자는10년상(779명), 15년상(331명), 20년상(295명), 25년상(155명), 30년상(98명), 35년상(7명) 등이다.15년, 20년, 30년상을 수상한 장기근속 직원은 한국타… [2017-05-12 17:36:30] new
합병가액 높은 롯데쇼핑, 실적 따라 지주사 전환 시 변수될까
롯데그룹이 지주사 체제 전환을 위해 주요 계열사 4곳에 대한 분할합병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합병가액' 조정 가능성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합병가액은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의거 투자사업부문의 본질가치로 평가하도록 규정하고 있고, 통상 자산가치와 수익가치가… [2017-05-12 17:31:0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