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1분기 순이익 9971억 달성…지주자 설립 이래 '최대'

신한카드 충당금 3600억 환입 효과·비은행 이익기여도 48% 확대
은행 순이자 마진 반등…지주 이자이익 1조8700억 견조한 흐름

채진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0 16:25:1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뉴데일리


신한금융지주가 1위 수성에 성공했다. 2001년 지주사 설립 이래 최대 분기순이익인 9971억원을 거두며 리딩뱅크의 위상을 떨쳤다.

신한금융지주는 올해 1분기 전년 동기 대비 29.3% 증가한 9971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체계적인 리스크 관리로 대손비용이 대폭 줄었고, 비은행부문 이익기여도가 크게 늘며 계열사 전반적으로 실적이 고르게 증가했다.

이번 실적에서 효자 역할을 해낸 계열사는 신한카드다.

지난해 말 금융감독원에서 그룹 내부등급법 사용승인을 받아 대손충당금 산출 방법을 변경한 결과 약 3600억원(세전)의 1회성 대손충당금이 환입되며 지주 순이익 확대에 힘을 보탰다. 

1분기 당기순이익 역시 410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0% 증가한 수치를 내놨다.

지급 수수료가 늘고 가맹점 수수료 인하라는 악재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영업력 제고를 통해 영업이익을 방어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와 함께 지주와 은행의 순이자 마진 반등으로 이자이익 흐름 역시 견조하게 이어졌다. 신한은행 분기 중 순이자마진은 지난해 1분기 1.48%에서 올해 1.53%로 오름세를 유지했다.

신한금융지주 이자이익은 1조8700억원으로, 3분기 연속 1조8000억원 수준을 상회하는데 성공했다.

▲신한금융지주 1분기 실적 주요 지표. ⓒ 신한금융지주



다만, 지주의 맏형 격인 신한은행의 1분기 실적은 다소 아쉬웠다. 올해 5346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7% 감소한 수치를 기록했다.

은행 측은 지난해 1분기 인식했던 법인세 수익 효과를 제외하면 경상수준의 당기순이익은 증가한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비이자부문 역시 지난해 1분기 발생했던 쌍용양회 거래익 같은 대규모 1회성 이익이 발생하지 않아 2016년 1분기보다 5.6% 감소했다. 

이번 실적에서 주목할 만한 점은 대손비용이 전년 동기 대비 72.8%로 대폭 줄어든 점이다.

작년 1분기까지만해도 해운업과 조선업 구조조정 관련 충당금이 늘었지만, 올해는 대규모 1회성 요인이 없었다. 꾸준한 리스크 관리 덕분에 경상 대손비용이 크게 줄어든 것으로 풀이된다.

다른 계열사들 역시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였다. 최근 실적 악화에 시달렸던 신한금융투자의 1분기 순이익은 46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11% 증가했다.

시장거래대금 감소로 위탁수수료 수익은 감소했으나, 수익증권 등 금융상품 판매 호조와 자기매매 부문 채권운용 수익 증가로 전년동기 대비 이익이 크게 개선됐다.

신한생명 역시 1분기 순이익 308억원으로 작년 1분기 보다 47.6% 감소했지만 지난해 인식한 법인세수익 제외시 경상 이익은 증가된 것으로 나타났다.

신한생명의 1분기 수입보험료는 1조 228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 전분기 대비로는 0.3% 증가했다. 3월말 보험금 지급 여력비율(RBC 기준)은 178%로 전년말 수준을 유지했다

신한캐피탈은 전년동기 발생한 해운업 관련 추가 대손충당금 전입 효과 소멸로 대손비용이 경상수준으로 회복하며 186억원의 분기순이익을 달성했다. 3월말 영업자산은 4.4조원으로 전년말 대비 2.7% 증가했다. 

이 외에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의 1분기 순이익은 26억원(지분율 감안후), 신한저축은행은 20억원의 순이익을 기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부고] 정기환(유진투자증권 대방동지점장)씨 빙부상
▲김종곤씨 별세, 김동민(미국 거주)·영민 부친상, 정기환(유진투자증권 대방동지점장) 빙부상=6월 22일, 분당서울대병원 장례식장 5호실, 발인 24일, 문의 031-787-1500 [2017-06-22 11:34:55] new
대우조선해양, 내달 14일까지 채권신고 접수… “이자 받으려면 꼭 해야”
대우조선해양이 회사채 이자지급을 위해 채권신고를 접수한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4월 17일과 18일 양일간에 걸쳐 의결된 사채권자집회 결과, 이자율과 이자지급기일 등이 변경됨에 따라 이자지급을 위해 오는 6월 26일부터 7월 14일까지 3주간에 걸쳐 채권신고를 받는다고 22일 밝혔다. 새롭게 변경된 첫 번째 이자지급기일은 오는 7월 21일로, 정… [2017-06-22 11:25:33] new
실손보험료 인하 위해 칼 빼든 국정기획위… 가격개입 논란
새 정부가 실손보험료 인하를 법으로 강제하는 장치를 마련키로 했다.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올 하반기에 실손보험료 가격인하 유도를 위해 건강보험과 민간 의료보험을 연계하는 법안을 만들기로 한 것이다. 정부가 2015년 10원 ‘보험 가격 자율화’ 조치를 내놓은지 2년이 안된 시점에 가… [2017-06-22 11:19:27] new
효성, 6·25 참전유공자에 '최고의 여행' 지원
효성그룹은 지난 21일부터 오는 23일까지 서울남부보훈지청과 함께 6·25 참전유공자 및 보훈가족 30명의 2박3일 제주도 여행을 지원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여행지원은 효성이 후원하고, 서울남부보훈지청이 주최하는 것이다. '뻔뻔한(fun fun) 프로젝트, 최고의 여행'이라 명명, 6·… [2017-06-22 11:14:11] new
진에어, 국내선 할인 확대... 장애인·국가유공자 등 40% 할인 혜택
진에어는 장애인, 국가유공자, 군인 등을 대상으로 국내선 할인제도를 확대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장애인 및 동반보호자 1명을 비롯해국가유공자와 유족, 독립유공자와 동반보호자 1명, 국가유공상이자와 동반보호자 1명, 5.18 민주유공자와 유족 등이 40% 운임 할인을 받을 수 있다. 국방… [2017-06-22 11:11:2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