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자동차시장에 프리미엄 SUV 대전 '임박'

프리미엄 SUV 경쟁 가열… 내년부터 신차 줄줄이 출시

현대차·BMW·아우디 등 SUV 출시 '박차'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9 08:43:5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좌로부터) 현대차 제네시스 GV80 콘셉트, BMW X2 콘셉트, 아우디 Q8 콘셉트. ⓒ연합뉴스


향후 2~3년간 국내 자동차시장에서 전례 없는 '프리미엄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대전'이 펼쳐질 전망이다. 레저 붐을 타고 SUV시장이 급성장하는 가운데 제네시스, BMW, 메르세데스-벤츠, 아우디 등 주요 업체가 앞 다퉈 고가의 SUV 라인업을 줄줄이 선보일 예정이기 때문이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그룹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의 자사 첫 SUV가 우선 눈길을 끈다.

업계는 제네시스가 지난달 뉴욕모터쇼에서 처음 공개한 수소연료전지 SUV 콘셉트카 'GV80'을 토대로 2019년께 양산형 모델을 출시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실제 차량에 탑재될 파워트레인(동력전달장치) 종류는 확정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모터쇼에서 공개된 GV80에는 수소연료와 전기충전이 모두 가능한 친환경 플러그인 수소연료기술이 적용됐다.

지난해 메르세데스-벤츠에 수입차 판매 1위 자리를 내준 BMW도 SUV 라인업 강화에 나선다.

BMW는 올해 4분기 뉴X3 풀체인지 모델을 시작으로 내년 뉴X2(신모델), 뉴X4(이하 풀체인지), 뉴X5를 차례로 내놓는다.

특히 소형 SUV급인 뉴X2는 BMW가 라인업에 처음 추가한 모델이다. 지난해 파리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된 X2 콘셉트 모델이 토대다.

BMW는 2020년쯤에는 초대형 SUV X7도 처음으로 선보일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디젤게이트'로 홍역을 치른 아우디도 SUV 신차를 준비하고 있다.

지난 2월 디트로이트모터쇼에서 선보인 Q8콘셉트와 지난 3월 제네바모터쇼에서 처음 공개한 Q8 스포트 콘셉트를 토대로 한 대형 SUV 2대를 각각 내년에 출시할 예정이다.

Q8콘셉트와 Q8스포츠 콘셉트 양산형 모델은 메르세데스-벤츠 라인업 최상위급인 GLS, BMW의 X7 등과 경쟁할 것으로 전망된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지난 3월 서울모터쇼에서 공개한 친환경 플러그인하이브리드모델 '더 뉴 GLC 350e 4매틱'을 올해 말 국내 출시할 예정이다.

내년에는 GLE 등 기존 SUV의 신차 외에 새로운 라인업도 추가로 내놓을 계획으로 알려졌다.

이처럼 글로벌 업체가 프리미엄 SUV 신차 출시 경쟁을 하는 것은 관련 시장이 갈수록 커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전체 자동차시장에서 SUV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0년 14% 수준에서 지난해 29%대로 늘어났다. 특히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는 SUV 판매 비중이 전체의 36%를 넘는 것으로 추산된다.

업계 한 관계자는 "저유가 상태가 유지되고 있고 실용성을 강조하는 트렌드가 이어지면서 SUV 성장세는 당분간 이어질 것"이라며 "SUV가 글로벌 완성차 업계 판도를 결정하는 변수로 떠오르고 있다"고 설명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SKT "5G를 알면 세상이 재밌다"… 'AR-VR' 체험 '인기몰이'
SK텔레콤이 쉽고 재미있는 전시·체험관 운영을 통해 '5G 알리미'로 적극 나서고 있다.다양한 연령층의 고객 이해를 도울 수 있도록 용인 에버랜드, 부산 벡스코 등 전국 곳곳에 실감 체험형 전시관 마련에 전사적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17일 SK텔레콤에 따르면, SK텔레콤은 최근 용인 에… [2017-11-17 06:59:19] new
삼성전자 '인적쇄신' 마침표… '조직개편' 관심 집중
삼성전자의 2018년 임원인사가 마무리됐다.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된 이번 인사는 세대교체·성과주의·인적쇄신으로 요약된다. 특히 사상 최고 실적을 낸 DS부문에서만 99명의 승진자가 배출되는 등 성과주의 기조가 확인됐다.삼성전자 내부에서는 '예상했던 결과'라는 반응이다. 수 년 간… [2017-11-17 06:39:08] new
[이재용 2심] 회계 담당 "말 구매 '선급금', 회계상 문제 없다"
삼성의 승마지원 과정에서 말 매각과 관련, 회계상 문제가 있다는 특검측 주장에 반하는 증언이 나왔다.승마지원 당시 구입한 마필 가운데 비타나와 라우싱 구입 대금이 선급금 항목에 포함돼 있지만, 모두 자산으로 분류되는 만큼 회계상 문제가 없다는 주장이다.삼성전자 회계 담당 주모 과장… [2017-11-16 20:33:52] new
[포토] 볼거리 풍성한 '지스타2017 '
게임 모델들이 16일 오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지스타(G-STAR)2017'에서 코스튬을 선보이고 있다.올해 13회를 맞은 이번 전시는 일반 전시관 1655부스, 비즈니스관 1103부스 등 총 2758부스로 역대 최대 규모다. 온라인과 모바일·콘솔·가상현실(VR) 등 다양한 플랫폼의 게임을 체험… [2017-11-16 19:28:42] new
[포토] 넥슨, 지스타2017서 '피파온라인4' 시연
넥슨(NEXON)이 16일 오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지스타(G-STAR) 2017'에서 출시 예정작 '피파온라인4' 체험존을 운영하고 있다. '피파온라인4'는 일렉트로닉아츠(EA) 개발 스튜디오 스피어헤드가 개발 중인 온라인축구게임이다. 전작에 비해 선수들의 개인기, 세트피스, 볼의 움직임이… [2017-11-16 19:28:3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