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2 레볼루션 인기 넘나"

리니지M 출시 임박…원작 자존심 지킬까?

PC게임 리니지 핵심 요소 모바일로 구현
신규 유저 포섭 어려운 약점도 존재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18 12:06:3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의 기대작 리니지M의 출시일이 사흘 앞으로 다가오면서 넷마블게임즈의 경쟁작 리니지2 레볼루션을 넘어설지 관심이 모아진다.

18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리니지M은 예약 판매 53일만에 사전예약자 500만명을 넘어섰다.

리니지M은 원작인 '리니지'의 핵심 요소를 모바일로 구현한 게임으로 혈맹과 대규모 사냥, 공성전 등 리니지만의 핵심 요소도 새로운 아덴 월드에 담아냈다.

작년 12월 출시 줄곧 매출 1위를 달리고 있는 리니지2 레볼루션도 리니지 IP를 기반으로 출발해 인기를 끌었다.

리니지M은 유저들의 충성도가 높은 원작 리니지를 그대로 구현한 만큼 리니지2 레볼루션을 넘어설 수 있을지 주목된다. 다만 리니지의 오래된 팬이 많다는 점은 신규 유저들을 포섭하기 쉽지 않다는 약점도 있다. 처음 리니지M을 시작하는 유저가 20년 가까이 PC버전에서 키워온 캐릭터에 대적할 만한 성과를 내기 어렵기 때문이다.

일각에서는 리니지2 레볼루션의 인기를 뛰어넘는 것은 어려울 것이라는 의견도 만만치 않게 나온다.

리니지2 레볼루션은 국내 최고매출을 기록한데 이어 이달 14일 동남아에서 출시한 버전도 대만, 홍콩 등에서 매출 1위로 인기몰이 중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NH투자증권, 전 고객에 프리미엄 투자정보서비스 무료제공
NH투자증권은 QV HTS, MTS 및 홈페이지 이용 고객 모두 무료로 이용 가능한 프리미엄 투자정보서비스 '투자정보 플러스'를 지난 2일 개시했다고 18일 밝혔다.투자정보 플러스에서는 고수들의 종목 공유 및 관심종목 그룹 제공, 일대일 맞춤형 전문가 상담, AI가 제공하는 추천종목(퀀트), 알기 쉬운 리서치 자료와 투자방송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2018-01-18 09:02:46] new
"금연 후 살쪄도 심근경색·뇌졸중 위험 줄어든다"
금연에 실패한 흡연자들은 흔히 "살이 너무 많이 쪄서 담배를 끊을 수 없었다"고 변명하곤 한다. 살이 찌는 부작용으로 금연에 따른 효과를 기대할 수 없다는 '억지' 주장을 담은 말이다. 하지만 이제 이런 변명은 통하지 않을 전망이다. 담배를 끊은 후 살이 찌더라도 심근경색과 뇌졸중을 줄이는… [2018-01-18 08:43:38] new
P2P금융 1인당 투자한도 1억원으로 상향 추진
업체당 1천만원에 묶여있던 P2P(개인 간) 금융 투자 한도가 올해부터는 업계 전체 1억원 한도로 대폭 풀릴 가능성이 커졌다. 18일 금융권에 따르면 한국P2P금융협회는 최근 금융위원회에 개인투자자 1인당 P2P 금융 투자 한도를 업계 내에서 연 1억원, 상품당 500만원으로 제한하는 내용 등… [2018-01-18 08:38:17] new
고용불안도 서러운데…비정규직 유급휴가비율 정규직 절반 안돼
비정규직 근로자는 근로복지 측면에서 정규직 근로자보다 훨씬 열악한 대우를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비정규직 근로자의 근로복지 개선 속도도 정규직 근로자에 비해 더딘 것으로 분석됐다. 18일 통계청의 경제활동인구조사 부가조사 결과에 따르면 유급휴일, 연차유급휴가, 출산휴가(산전후… [2018-01-18 08:33:07] new
[이대준의 재계 프리즘] 열흘 남은 골든타임, 금호타이어 노조도 고통분담…
금호타이어가 공멸의 길로 접어들고 있다. 노조는 물에 빠진 사람을 구해주겠다며 손을 내밀고 있는 채권단을 향해 봇짐부터 내놓으라고 투정하고 있다. 경영정상화를 위한 골든타임이 얼마 남지 않았음을 이토록 모를수 있단 말인가. 금호타이어 노조는 현실을 직시하고, 고통분담을 결정해야… [2018-01-18 08:02:3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