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채권단-박삼구 회장, 상표권 대치 '팽팽'

금호타이어 매각안 변화 오나… 채권단, 상표권 사용조건 조정

이르면 오는 30일 새로운 조건 전망…'강대강' 구도 수그러들까 관심
채권단, 매각 성사 무산 시 박삼구 회장 경영권 퇴진 추진 예고

이보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25 11:38:3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 ⓒ뉴데일리

금호타이어 채권단은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에게 상표권 관련 최종 수정안을 제안할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금융권에 따르면 산업은행·우리은행 등 금호타이어 채권단은 '금호' 상표권 사용기간과 사용요율을 조정한 수정안을 마지막으로 박 회장 측에 제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채권단은 오는 27~28일 중 주주협의회를 통해 수정안과 관련한 최종 방침을 정할 예정이다. 수정안이 확정되면 주주협의회 이후 박 회장에게 즉각 통보되고, 채권단은 이달 30일 혹은 내달 3일을 회신 마감일로 고려하고 있다.


금호아시아나그룹과 금호타이어 매각을 타진 중인 더블스타는 앞서 매각종결 선결요건으로 △상표권의 5년 사용 후 15년 추가 사용 △자유로운 해지 △사용 요율 매출액의 0.2%를 요구했으나 박 회장은 20년 사용, 해지불가, 사용요율 0.5%로 수정 제안했다.


양측의 수정안이 합의를 보지 못한 가운데 채권단은 박 회장이 제시한 사용요율이 더블스타 요구안의 2배가 넘고, 상표권을 20년간 의무적으로 사용하라는 것도 무리한 제안이라고 보고 있어 최종 제안될 수정안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채권단은 대출금리를 조정해 더블스타와 금호산업 간 사용 요율 차이를 보전해주는 방안과 함께 매각이 무산될 경우에 대한 대비책도 세울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채권단은 매각이 무산될 경우, 부실경영의 책임을 물어 박 회장의 경영권 퇴진과 우선매수권 발탁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지스타 2017] 넷마블, 신작 4종 사용자 열기 ‘후끈’
[부산=뉴데일리 송승근 기자] 넷마블게임즈가 ‘지스타 2017’에 출품한 신작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4종이 사용자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넷마블은 이번 지스타에 ‘테라M’, ‘세븐나이츠2’,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이카루스M’ 등 4종의 게임을 플레… [2017-11-18 18:25:21] new
[지스타 2017] 넥슨 부스 관람객, 2시간 대기도 즐겁다
[부산=뉴데일리 송승근 기자]넥슨 PC 온라인게임 신작 ‘피파 온라인4’와 모바일게임 ‘오버히트’ 시연대가 관람객들의 호응으로뜨겁게 달아올랐다.16일 개막한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7’에서 넥슨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은 신작발표 예정인 게임들을 미리 체험하며 즐겼다.대… [2017-11-18 18:22:05] new
고든 램지 "한식과 잘 어울리는 카스… 진정성 있는 맛, 나와 닮았다"
"카스는 한식과 가장 잘 어울리는 맥주이며 맛에 있어 진정성이 있다. 이는 내 삶이나 음식을 통해 보여주고자 하는 진정성과 닮아 있다고 생각한다."세계적인 셰프 고든 램지가 한국을 찾아 한국 맥주와 한식에 대한 솔직한 의견을 밝혔다. 고든 램지는 18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 [2017-11-18 17:03:47] new
효성 조세포탈 항소심 "경제상황 고려한 불가피 선택"... 재판에 압수수색까지…
효성그룹의 '형제의 난' 사건이 검찰의 압수수색으로 3년여 만에 재점화된 가운데, 효성 비리 관련 항소심 공판에서는 피고인 측 증인 신문이 진행됐다.서울고법 형사7부(재판장 김대웅 부장판사)는 17일 오후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조세 등 혐의로 기소된 조석래 전 효성 회장의… [2017-11-17 20:12:08]
생보사 CEO 줄줄이 임기만료…대거 물갈이 예상
주요 생명보험사 수장들의 임기만료가 도래하면서업계에 인사 태풍이 몰아칠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17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다음달부터 생보업계 10여명의 CEO 임기가 만료된다. 홍봉성 라이나생명 대표, 신용길 KB생명 대표는 다음달 임기가 끝난다. 오익환 DGB생명 대표는 내년 1월에… [2017-11-17 18:34:04]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