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발한 해외 인수합병 감안

CJ대한통운, 영문명 'KOREA' 빼기 한창… 글로벌 이미지 강조

영문명 'CJ logistics'로 변경

김희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0.13 13:07:0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변경된 CJ대한통운의 CI (상단 구버전, 하단 신버전) ⓒ CJ대한통운



'글로벌 톱5 물류 기업' 도약을 목표로 하는 CJ대한통운이 로고 교체 작업에 한창이다. 올해 초 영문 사명을 기존 'CJ Korea Express'에서 'CJ Logistics'로 변경한 후 후속 작업 차원이다.

CJ대한통운은 기존 한글 CI(Corporate Identity) 하단에 표기했던 'korea express'를 삭제하는 것으로 CI를 수정했다. 현재 사용 중인 공식 한글 CI에는 'CJ 대한통운'이라는 한글 사명만 표기하고 있다. 이를 위해 전국 200여 곳의 지역 대리점에서는 배송 차량 도색 작업을 진행 중이다.

영문 CI도 함께 변경했다. 변경된 영문 사명을 그대로 반영해 'CJ korea express'로 표기했던 기존 CI를 'CJ logistics'로 변경했다.

회사 측은 CI 변경 작업이 최근 활발히 진행 중인 글로벌 사업과 맥락을 같이 한다고 설명했다. CI에 국가명 '코리아'가 들어갈 경우 해외 시장에서 국내 국한의 로컬기업, 국영기업과 같은 인식을 줄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CI 수정 작업은 해외 시장에서의 글로벌 이미지 강조를 위한 것으로 요약할 수 있다.

해외 인수합병(M&A) 시의 편리성도 고려했다. CJ대한통운은 해외 기업 인수 시 보통 상대 국가명을 함께 넣은 현지 법인명을 사용하고 있다. 이에 '코리아'를 함께 표기할 경우 사명이 지나치게 길어진다는 불편함이 발생한다.

현재는 바뀐 영문명 'CJ 로지스틱스' 가운데에 상대 국가명을 표기하는 방법으로 통일해 사용하고 있다. M&A를 통한 해외 법인 설립 시 통일성과 확장성 측면에서 편리해졌다.

회사 관계자는 "영문 사명과 CI에 국가명이 들어가면 해외시장에서 로컬기업이라는 이미지를 줄 수 있어 올해 초부터 점진적으로 변경 작업 중"이라며 "최근 활발한 글로벌 M&A 등 해외 사업을 크게 확장하고 있어 글로벌 기업 이미지 강조를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해외 굵직한 물류 기업을 사들이며 몸집을 키우고 있는 CJ대한통운은 2013년 중국 물류사 스마트카고 인수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아홉 건의 M&A를 성사시켰다. 올해만 인도 다슬로지스틱스, 아랍에미레이트 이브라콤, 베트남 제마뎁 등 세 곳의 물류기업을 연달아 인수했다.

CJ대한통운은 인수를 통해 앞서 설립한 중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법인과 올해 인수한 세 곳을 바탕으로 범아시아 지역을 아우르는 물류 네트워크를 구상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2020년까지 글로벌 톱5 물류사 도약'이라는 목표를 설정, 사업 확장을 지속할 계획이다.

▲CJ대한통운 M&A현황 ⓒ 뉴데일리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CJ대한통운  인수합병  제마뎁  택배  CI


위메프, 전 사업부문 CEO 직할로 전환… 조직개편 단행
위메프가 CEO 중심의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4일 밝혔다. 급변하는 이커머스 시장에서 기민하게 움직이며 빠른 성장을 이어가기 위한 전략으로 풀이된다.위메프는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독립적으로 운영해온 전략사업부문과 상품사업부문을 포함한 모든 사업부서를 CEO 중심으로 재편했… [2017-11-14 09:22:18] new
신세계몰, 업계 최초 디즈니 라이선스 계약 맺고 단독 전문관 오픈
신세계몰이 온라인몰 최초로 디즈니사와 라이선스 협약을 맺고 다음 달 온라인 단독 디즈니 전문관을 연다고 14일 밝혔다.디즈니 전통 캐릭터는 물론 픽사, 마블, 스타워즈 등 디즈니사의 모든 캐릭터 협업 상품을 디즈니 전문관을 통해 우선적으로 선보이며 키덜트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 [2017-11-14 09:19:49] new
KT, 동계올림픽 앞두고 5G 네트워크 기술검증 '착착'
KT가 평창 5G 규격 기반 기지국간 '핸드오버' 기술을 개발해 3km에 달하는 평창 일반도로에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전 구간에서 이동성 검증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또한 이번 검증에서는 5G 단말을 탑재한 차량이 주행하면서 차량 내에서 실시간 대용량 스트리밍, 모바일 고화질 CC… [2017-11-14 09:17:29] new
외국인 상장주식·채권 보유 752조원…사상 최대
외국인의 국내 상장주식과 상장채권 보유 규모가 752조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14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달 말 현재 외국인의 상장주식 보유액은 651조2천200억원, 상장채권은 101조1천670억원으로 총 752조3천690억원에 달해 사상 최대치에 달했다.이는 외국… [2017-11-14 09:17:06] new
기재부 "종교인과세 보완"…개신교 "세금 거부 아니다"
기획재정부가 종교인 과세와 관련해 개신교 측의 의견을 듣고 보완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은 1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CCMM빌딩에서 열린 종교인 과세 간담회를 주재하며 "그간 개신교가 새로운 과세 시행에 대해 정부가 미처 생각 못 한 좋은 의견을 많이… [2017-11-14 09:12:3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