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와 화웨이 CEO 등 연설자로 나설 예정

일주일 앞둔 세계 최대 전자쇼 CES… "스마트시티 시대 열린다"

내달 9일부터 나흘간 일정 개막, 종합가전·IT 제품 한자리
'스마트홈'서 '스마트시티'로 확대…韓·中·日 기술경쟁 주목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12.31 10:20:2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DB



전 세계 종합가전·IT(정보기술) 제품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지상 최대 첨단 전자쇼 개막이 불과 일주일 여 앞으로 다가오면서 관련 업계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31일 업계와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 등에 따르면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인 'CES(Consumer Electronics Show) 2018'이 다음달 9일 미국 네바다주(州) 라스베이거스의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앤드 월드트레이드 센터(LVCC)와 샌즈엑스포 등에서 열린다.

CES는 독일 베를린 'IFA(Internationale Funkausstellung Berlin)', 스페인 바르셀로나 'MWC(Mobile World Congress)'와 함께 세계 3대 가전·IT 전시회로 꼽힌다.

올해는 150여개국 18만명의 관람객과 360개 스타트업 등 3800여개의 업체가 참가해 첨단기술을 뽐낼 예정이다.

CES의 올해 최대 관심사는 '스마트시티'로 요약된다. 지난해는 '스마트홈'이 화두였다면 1년만에 '도시'로 영역 확장이 이뤄졌다. 그만큼 스마트 기술이 도시 전체를 이어주는 단계까지 나아갔다는 의미다.

이번 전시회에는 공공시설, 보건, 경비·보안 분야에서 AI 시스템과 보안장비, 교통, 네트워크 기반시설 등 스마트시티 솔루션이 구현되는 추세와 미래상을 조망할 예정이다.

또한 전 세계 유력 자동차 브랜드도 상당부분 전시공간을 차지하고, 패션과 여행, 생활용품, 영상콘텐츠 업체들까지 참가해 각 분야의 최첨단 상품과 서비스도 선보인다.

이와 함께 CES의 기조연설 참석자 명단과 연설 내용을 보면 한해 전 세계 가전·IT업계의 콘셉트도 엿볼 수 있다.

세계 최대 반도체기업인 미국 인텔의 브라이언 크르자니크 CEO가 개막 전날인 내달 8일 첫번째로 연단에 오른다. 그는 자신이 인텔에서 주도하고 있는 AI, 5세대(5G) 통신, 자율주행 부문의 전략을 소개한다.

개막일인 9일에는 주최측인 CTA의 개리 샤피로 회장 겸 CEO와 캐런 춥카 기업전략 담당 부사장에 이어 미국 자동차기업 포드의 짐 해켓 CEO와 중국 화웨이의 리처드 유 CEO가 나선다.

이어 글로벌 업체 CEO 등의 발표 연설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메이저 업체들을 중심으로 첨단제품 경쟁도 눈여겨볼 만 하다. 이미 삼성전자의 초슬림 TV용 사운드바와 노트북9 펜, LG전자의 나노 IPS기술 적용 모니터 등이 첫 선을 보일 제품 리스트에 올라 있다.

소니, 파나소닉, 하이얼 등 일본 및 중국 업체들의 경쟁 및 한층 진화된 기술도 엿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권오준 포스코 회장 "업황 악화 대비해 신기술 개발 등 내실 다져야"
포스코가 업황 악화에 대비해서 신기술 개발 등으로 내실을 다지고 있다. 경기 전환점은 올 하반기 아니면 내년 상반기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 4년간 추진했던 구조조정의 성과로 7조원에 달하는 재무 이익도 달성했다. 15일 철강업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한 권오준 회장은 "철강 시황이 다들… [2018-01-15 19:36:08] new
"3세들 한 자리에 모였다"... 철강업계, 신년인사회서 세대교체 예고
국내 철강사들이 2018년 신년인사회를 통해 세대 교체를 예고했다. 15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개최된 철강업계 신년인사회는 예년보다 많은 철강사 3세들이 모여 눈길을 끌었다. 참석한 인사로는 장선익 동국제강 비전팀 이사, 이태성 세아베스틸 부사장, 이주성 세아제강 부사… [2018-01-15 19:01:00] new
현대상선, 현대그룹 고위경영진 5인 배임 혐의로 고소
현대상선은 15일 현대그룹 총수인 현정은 회장, 현대그룹 전 임원 및 현대상선의 전 대표이사 등 5인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배임) 혐의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고소했다고 밝혔다.현대상선에 따르면 조기 경영정상화를 위해 전사적 차원에서 과거 체결된 계약들을 검토하던 중 현대로지스틱스 주식회사(현 롯데글로벌로지스·이… [2018-01-15 18:34:44] new
이랜드, 추가 3천억 자본 유치 완료… 자본 건실화 작업 이상무
이랜드 그룹이 올해 상반기 중 마무리하기로 한 자본 건실화 작업이 순항 중이다. 이랜드는 운용사(GP)인 키스톤프라이빗에쿼티(이하 ‘키스톤PE’)가 3000억의 주금 납입을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랜드가 선진적이고 경쟁력 있는 그룹 자본 체계 완성을 위한 지주사 자본 유치에 속도를… [2018-01-15 18:04:29] new
JTI코리아, 글로벌 프리미엄 담배 '내추럴 아메리칸 스피릿' 판매처 확대
JTI코리아는 담뱃잎 본연의 맛에 집중하는 글로벌 프리미엄 담배 '내추럴 아메리칸 스피릿((Natural American Spirit)'의 판매처를 확대한다고 15일 밝혔다.지난 2016년 12월 출시된 내추럴 아메리칸 스피릿은 기존 서울 마포구, 강남구의 일부 GS25 편의점에서만 한정 판매됐다. 최… [2018-01-15 17:52:5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