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 다우 '에틸렌 아크릴산' 사업 인수… 글로벌 선두 도약

고부가 포장재 제품 선점… 도약 기반 마련

윤희성 프로필보기 | 2017-09-03 10:30:4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종합화학이 다우(Dow)의 '에틸렌 아크릴산(Ethylene Acrylic Acid, EAA)' 사업을 인수했다.

3일 SK종합화학은 다우의 EAA 사업 인수 절차를 지난 1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수 작업 완료로 SK종합화학은 미국 텍사스 프리포트, 스페인 타라고나 소재 총 2곳의 생산설비와 제조 기술, 지적 재산, 상표권 등을 확보하며, 단숨에 에틸렌 아크릴산 제품의 글로벌 선두 업체로 도약했다.

지난 2월 SK종합화학은 EAA 사업 양수도 계약 체결 이후, 6개월 간 다우와 긴밀하게 인수 작업을 협력해 왔으며 지난달 31일 다우와 듀퐁의 합병이 최종 완료됨에 따라 인수 작업을 마무리 짓게 됐다.

회사 관계자는 "차세대 성장 주력 분야인 고부가 포장재(Packaging)시장의 핵심 소재를 선점하게 됨으로써 향후 고부가 포장재 산업의 선두주자로 도약하는 기반을 갖추게 됐다"고 말했다.

SK종합화학은 지난달 차세대 성장주력 분야로 자동차와 포장재 분야를 선정하고 이에 역량을 집중하기 위해 기존의 포괄적 마케팅 업무를 수행하던 부서들을 'Automotive(자동차)사업부'와 'Packaging(포장재)사업부'로 조직개편을 단행한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