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SSG 랜더스 마스크 쓴 정용진 부회장

입력 2022-05-13 17:55 | 수정 2022-05-13 17:55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1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구자학 아워홈 회장 빈소에 입장하고 있다. 정 부회장은 SSG 랜더스 로고가 새겨진 마스크를 착용했다. 반면에 이명희 회장은 스타벅스커피 로고가 새겨진 마스크를 착용했다.
정상윤 기자 jsy@new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자동차

크리에이티비티

금융·산업

IT·과학

오피니언

부동산